2
부산메디클럽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중년 남성이여 고개를 들어보자

  • 국제신문
  •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6-26 18:54:20
  •  |  본지 2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중년 남성의 말 못 할 고민 중 하나가 바로 성기능의 저하다. 대개 젊을 때는 별 문제가 없지만 나이가 들어 서서히 성기능이 떨어져 스트레스를 받는다. 한의학에서는 성기능과 관련이 높은 장기를 신(腎)으로 본다. 신은 오장의 하나로 비뇨기관 외에 고환, 정낭 등 모든 생식기 계통도 포함한다. 이른바 원양(元陽)이란 명문진화(命門眞火)를 말하는데, 사람의 생명의 원천이다. 음양이 조화를 이뤄 정상적인 성기능을 유지하게 할 뿐 아니라 원기가 충만하고 정(精)이 왕성하며 신(神)이 충족된다.

이러한 신이 허약해지는 것을 신허(腎虛)라고 한다. 신이 허한 것은 신수(腎水)와 신화(腎火)의 두 요소가 부족하다는 의미이다. 신수와 신화 가운데 어느 한 가지라도 부족하면 갖가지 신허 증세가 나타난다. 태양에 비유하면 중년은 하루 중 오후가 지난 때다. 나이가 들면 체력과 생리 기능도 퇴화한다. 선천적으로 타고나거나 일상생활을 절도있게 하고 적당한 약물 보양으로 어느 정도 체력을 유지해온 사람을 빼면 중년 남성 대부분은 자연의 이치에 따라 쇠퇴의 징후를 드러낸다.

생리상의 쇠퇴는 자연적 쇠퇴와 인위적 쇠퇴로 나뉘는데, 자연법칙은 누구나 피할 수 없지만 인위적 쇠퇴는 몇 가지 요소가 있다. 먼저 청년기에 지나치게 성행위를 많이 한 경우 젊었을 당시 기가 왕성하고 혈기가 강해 별 탈 없었지만 정도가 과하면 중년기에 성기능이 쇠약해지고 발기불능, 조루 등을 초래할 수 있다. 또한, 중년 남성은 체력이 떨어지는 데다 업무에 시달려 피로한 데도 술자리가 잦다. 이 때문에 정을 쉽게 소모해 신을 상하기 쉬운 환경이 된다는 얘기다.

남성 성기능이 약해지면 흔하게 나타나는 것이 발기부전이다. 발기부전의 주요 원인은 심리적 요인과 생리적 요인으로 나뉜다. 신경이 과도하게 긴장되거나 두려워하며 의심하면 성기가 위축되고 무력해지는데 이는 심리적 발기부전이다. 젊었을 때 자위행위를 과도하게 하거나 결혼 후 욕구를 무한정으로 채운 경우 원양이 다해 신에 힘이 없어지고 기능이 약해지는 게 생리적 발기부전이며 신허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볼 수 있다.

신허 증상을 치료하기 위해 한약으로 원양을 보충해 신 기능으로 하여금 정상적으로 일할 수 있도록 회복하는 게 필요하다. 중년의 양기 강화와 회복에 효과 있는 처방을 소개하면, 인삼 파극 당귀 토사자 숙지황 생건지황 우슬 두충 백자인 창포 구기자 지골피 등을 달여먹거나 환으로 먹는 것이 좋다. 이 약은 늙은 부모를 오히려 젊어 보이게 만들고 약을 먹지 않은 아들이 오히려 더 늙어 보이게 만든다고 할 만큼 항노화 작용이 뛰어나 정력강화제로도 손꼽힌다. 처방 중 인삼은 기력을 돋우고 성선을 자극해 정력을 강화한다. 파극은 대단한 흥양제로 두 가지 약만으로도 양기를 올리는 데 부족함이 없을 정도다. 토사자는 이걸 먹고 날뛰는 토끼를 묶어둘 수밖에 없었다는 강력한 정력제이자 항노화 약이다. 토사자와 숙지황을 배합하면 동의보감에 기술된 유명한 정력제 '쌍보환'이 된다. 또 토사자 구기자 창포를 배합하면 중국의 '소녀경'에 나오는 강정제인 '기파삼미산'이 된다. 이와 함께 남성의 양기를 강화하는 대표적 처방으로는 '고신단(固腎丹)'과 '연령고본단(延齡古本丹)' 등이 있다. 고신단은 신기(腎氣), 신원(腎元)을 보충해주는 한약으로, 쇠해진 신장의 생기를 회복하는 효능이 있다. 연령고본단은 한방 정력보약으로 효과가 뛰어나다.

집에서 할 수 있는 지압법으로는 발바닥의 용천혈과 회음혈을 만져주면 된다. 용천혈은 발바닥에 위치한 혈 자리인데 발가락을 굽혔을 때 발바닥의 가장 오목한 곳에 해당하고 둘째와 셋째 발가락 사이에서 발꿈치를 연결하는 선을 3등분 했을 때 앞쪽 3분의 1지점의 오목한 자리다. 신장에 해당하는 경락이 시작하는 혈 자리로, 이곳을 주먹으로 때리면서 마사지해주면 정력 강화에 도움이 된다. 회음은 항문과 음낭 중간에 있는데, 이곳을 가볍게 마사지하면 정력이 강화되고 전신의 기력이 충전된다. 회음 주위 근육을 조였다가 풀어줬다 하는 항문괄약근운동을 반복하면 더욱 좋다.

광도한의원 대표원장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4주 연속 1위, 부산 강서구 아파트 시장 전망은
  2. 2청년 백수에게 회사를 줍니다…주 업무는 펑펑 놀기
  3. 3공한수 서구청장, 구보 사적 사용
  4. 4신규확진 열흘만에 다시 700명대…울산 변이 감염 확산
  5. 5생존권 투쟁이 법정 소송까지…신라대 청소노동자 시위 ‘점입가경’
  6. 6부산박물관 배산성 출토유물 목간과 대나무발 보러오세요
  7. 7부산 전역 미세먼지주의보 발령
  8. 8“귀농·귀어·귀촌, 사전 준비 없으면 낭패본다”
  9. 9[류제성의 페니미즘을 읽다①] 연재를 시작하며
  10. 10[오상준 편집국장 신문은 지식의 숲 3] ‘북두칠성 도서관’과 정보의 바다에서 표류하지 않는 법
  1. 1가덕신공항 이슈 사라진 김부겸 총리 후보 청문회…착공 늦어질라
  2. 2세몰이 나선 이낙연, PK 선점해 반등 노린다
  3. 3부산시가 '시다바리'? 박형준, 시정질문 데뷔전
  4. 4울산 부유식 해상풍력 현장 찾은 문 대통령 “세계시장 이끌어달라”
  5. 5눈길 끄는 시의회 조례 2제
  6. 6부산부동산특위 위원 선임 또 충돌…50일째 출범도 못해
  7. 7야당 당권 대진표 윤곽…주호영 10일 출마, 나경원 고심
  8. 8야당, 장관 후보 3인 지명 철회 요구…여당, 강행도 청와대에 철회 건의도 난감
  9. 9권익위, 공직자 투기의혹 55건 접수
  10. 10호남으로 가는 국힘…영남당 탈피 사활
  1. 14주 연속 1위, 부산 강서구 아파트 시장 전망은
  2. 2“귀농·귀어·귀촌, 사전 준비 없으면 낭패본다”
  3. 3채용약정형 블록체인 인재과정 개설…부산 청년들 '관심'
  4. 4동백전 부가서비스, 교통카드·소득공제 OK
  5. 5스타벅스·이케아, 부산서 ESG 캠페인
  6. 6부산신항에 글로벌 이커머스(전자상거래)기업 모신다
  7. 7연금 복권 720 제 53회
  8. 8“항만 개발 막는 부처 월권…제도적 장치 절실”
  9. 9부산시 주거복지센터 2곳 개소
  10. 10코리아스타트업포럼 부산협 회장 김태진 씨
  1. 1청년 백수에게 회사를 줍니다…주 업무는 펑펑 놀기
  2. 2공한수 서구청장, 구보 사적 사용
  3. 3신규확진 열흘만에 다시 700명대…울산 변이 감염 확산
  4. 4생존권 투쟁이 법정 소송까지…신라대 청소노동자 시위 ‘점입가경’
  5. 5부산 전역 미세먼지주의보 발령
  6. 6[오상준 편집국장 신문은 지식의 숲 3] ‘북두칠성 도서관’과 정보의 바다에서 표류하지 않는 법
  7. 7해운대 한 주택에서 불…50대 2도 화상
  8. 8부산서 '변이 비상' 울산 확진자 접촉 감염 다수 발생
  9. 9청사포 풍력, 주민·구의회·사업자·정치인 갈등의 도가니
  10. 10부산기업 자처 롯데, 엑스포 유치 역할론
  1. 1양현종 3⅓이닝 8K…빅리그 짧고 굵은 선발 데뷔 ‘굿’
  2. 2조상현, 남자농구 국대 새 사령탑
  3. 3여자컬링 ‘팀 킴’ 연장 접전 끝 한일전 승리
  4. 49년 만에 UCL 결승 오른 첼시…“맨시티 한 판 붙자”
  5. 5'고수를찾아서3' 대동류 합기유술… “칼 든 상대 제압할 땐 손목을 노려라”
  6. 6토트넘서 쫓겨난 모리뉴, 보름 만에 재취업
  7. 733세 양현종, 텍사스 최고령 선발 데뷔
  8. 8맨시티 첫 UCL 결승 진출…우승 향한 쾌속 질주
  9. 9롯데 자이언츠, KIA 타이거즈에 17점 폭격...5연패도 끝
  10. 10조급한 허문회 감독, 자충수만 반복
우리은행
캠핑 요기요
김해 신어산 자연숲 캠핑장
외국인 유학생과 함께 ‘랜선 부산여행’
팔색조 부산의 매력
  • 해양컨퍼런스
  • 생명의강 낙동강 수필공모전
  • 2021부산하프마라톤
  • 바다식목일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