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기고] 천안함 46용사 1주기를 맞아 /오진영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1-03-23 20:25:41
  •  |  본지 26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지난해 3월 26일 서해 백령도 인근에서 북한의 어뢰 공격으로 대한의 아들 46명이 전사했던 천안함 폭침 사건이 어느덧 1주기를 맞고 있다. 천안함 폭침과 뒤이은 연평도 피격 사건은 국민들로 하여금 한반도 안보현실을 냉정하게 돌아보고 경각심을 갖게 해준 마지막 비상신호였다. 두 사건을 계기로 안보불감증에 대한 자성의 목소리도 제기됐다.

실례로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가 지난해 연평도 피격 사건 일주일 후 서울시내 7개 초·중·고교생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43%가 연평도 포격이 북한의 도발이라는 사실을 모르거나, 사태의 원인이 우리 군의 군사훈련에 있었다고 답했다. 천안함 침몰 원인이 북한의 소행이라는 사실을 모르는 학생도 36%에 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숭실대 연구팀이 천안함 사태 기간 중인 지난해 6월 초에 실시한 '국가안보의식' 조사에 의하면 6개 지표 중 군사부문의 불안지수가 가장 낮았다. 북한 잠수정 공격을 받아 우리 해군 함정이 눈앞에서 두 동강이 나는 것을 보고도 국민들은 별다른 위기의식을 느끼지 못했다는 것이다.

이 같은 의식조사 결과는 개인적 성공을 목표로 공부에만 관심을 기울이는 우리나라 교육 풍토와 깊은 연관이 있다. 이런 상황에서 나를 포함한 공동체, 즉 국가와 사회의 존속과 발전에 밑거름이 되는 역사와 안보 교육은 어쩌면 거추장스러운 장애물이었을지도 모른다.

국가안보는 군사력과 경제력만으로 유지되는 게 아니다. 청소년들이 6·25전쟁이 언제 발발했는지, 천안함 폭침이 누구의 소행인지 모른다면 대한민국의 미래는 암울할 수밖에 없다. 과거 없이는 현재도 미래도 없다. 지금 우리가 산소처럼 누리고 있는 대한민국의 자유와 안보는 6·25전쟁에서 천안함 폭침사건에 이르기까지 희생된 대한의 아들들, 그 비극의 역사 위에 피눈물로 세워진 귀중한 결실임을 반드시 기억해야 한다.
마이클 샌델은 '정의란 무엇인가'에서 이렇게 말했다. "내 나라의 과거를 현재로 끄집어내 도덕적 부채를 해결할 책임을 인정하지 않는다면, 내 나라와 역사에 진정한 자부심을 느낄 수 없다."

부산지방보훈청장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민홍철 국방위원회 민주당 간사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이채익 행안위 한국당 간사
강동수의 세설사설 [전체보기]
‘한반도 비핵화’ 탈출로 찾아내야 할 평양 정상회담
어른들은 모르는 방탄소년단의 ‘방탄’세상
강동진 칼럼 [전체보기]
활력이 넘치는 교토의 특별한 비밀
부산에 누워 있는 에펠탑이 있습니다
기고 [전체보기]
‘Going Together’ 캠페인으로 선진 정치문화를 /이대규
리차드 위트컴 장군과 세계시민정신 /강석환
기자수첩 [전체보기]
‘김지영 논란’ 유감 /이승륜
한국당 부산의원, 더 반성해야 /정옥재
김용석 칼럼 [전체보기]
생활 SOC: 천사도 디테일에 있다
한여름의 몽상: 부산의 다리들이 가리키는 ‘길’
김정현 칼럼 [전체보기]
‘미스터 션샤인’ 오해
통일 vs 평화공존
뉴스와 현장 [전체보기]
김경수·오거돈 선거공약 1호 운명은? /김희국
시, 독립투사 발굴 앞장서야 /유정환
도청도설 [전체보기]
폼페이오 추석 인사
백두에 선 남북 정상
문태준 칼럼 [전체보기]
고요한 물
폭서(暴暑)와 피서(避暑)
박무성 칼럼 [전체보기]
‘밥 한 공기 300원’의 미래
교육부가 만드는 ‘대학 살생부’
박창희 칼럼 [전체보기]
서부산 신도시, 누구를 위한 것인가
사설 [전체보기]
공급 확대로 선회한 주택정책, 지방은 뭔가
법원행정처 폐지 사법부 개혁의 시작일 뿐
이상이 칼럼 [전체보기]
국민연금 개혁, 공론조사가 필요하다
지금 ‘복지국가 뉴딜’이 필요하다
장재건 칼럼 [전체보기]
미친 집값과 서울 황폐화론
포스트 노회찬, 정의당만의 몫일까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