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정은주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춘곤증 이기려면 잡곡밥 먹고 미네랄 보충해야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4-16 18:43:32
  •  |  본지 24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겨울을 지나 봄이 되면 나타나는 춘곤증은 만성질환을 앓는 사람, 특히 소화기가 약하고 추위를 잘 타는 사람, 스트레스가 심한 사람, 저혈압이나 빈혈이 있는 경우 더욱 심하게 생긴다.

피로와 나른함이 대표적인 증상이지만 졸음, 식욕부진, 소화불량, 권태감, 집중력 저하, 현기증, 두통, 수면장애, 근육통 등 다양하게 나타난다. 갱년기에 접어든 여성에게 그 증상이 더 심하다. 이런 증상은 엄밀히 말하면 겨울을 지내고 난 뒤의 후유증이라고 할 수 있다. 겨울에 맞춰진 우리 몸의 ‘생체시계(circadian rhythm)’가 봄의 일조량 변화와 기온 변화를 잘 인지하지 못하고, 빠르게 적응하지 못해서 생기는 증상이 춘곤증이다.

이렇게 ‘생체시계’가 적응하지 못하는 데는 호르몬의 영향이 크다. 밤이 길어지는 긴 겨울 동안 밤의 호르몬인 ‘멜라토닌’ 호르몬이 많이 나오게 되는데, 멜라토닌은 숙면과 성장, 피하지방을 축적하는 호르몬이다. 반면에 봄이 되어서 해가 길어지면 행복호르몬이라 불리는 ‘세로토닌’이 많이 분비되기 시작하는데, 봄이 시작되는 첫 2~3주간 동안 이 멜라토닌과 세라토닌의 분비에 균형이 맞지 않아서 여러 가지 증상이 나타나게 된다.

또한, 겨울 동안 추위에 대한 스트레스로 부신에서 코르티솔이란 호르몬이 많이 쓰게 되고, 봄이 되면서 밤낮의 기온 차이에 적응하고 늘어나는 신진대사에 적응하기 위해 부신은 지쳐서 피로 증상을 심하게 느끼게 된다. 부신 피로 상태가 되면 아침에 일어나기가 힘들고, 낮에 졸음이 와서 카페인을 섭취하고 낮잠을 자게 된다. 생체시계 불균형으로 자칫 수면리듬이 깨질 수 있으므로 규칙적인 수면 패턴을 유지하는 것도 춘곤증을 극복하는 방법이다.

겨우내 햇빛이 부족해 식물은 광합성 부족으로 ‘글리코 영양소’를 충분히 만들지 못하게 된다. 겨우내 기능성 당영양소를 부족하게 섭취하게 되므로 혈액 내피와 세포막에 당사슬(Glycan)이 부족하게 되고, 그로 인해 호르몬을 인지하고 조절하는 기능이 저하되는 것도 춘곤증과 부신 피로의 원인이다.

생체시계의 정확한 인지와 신호 조절을 위해 기능성 당영양소와 필수 아미노산을 공급해주고, 부신 피로를 개선할 수 있는 비타민C와 D, 아연, 셀레늄 같은 미네랄을 충분히 보충해 주면 좋다. 또한, 활발한 신진대사를 위해 비타민B군을 충분히 보충하는 것도 필요하다. 빵이나 청량음료 등 당지수(Glycemic Index)가 높은 탄수화물 식사는 몸을 더욱 나른하게 한다.
겨울이 우리에게 휴식과 저장을 선물 했다면, 봄은 우리에게 새로운 시작을 선물한다.

오늘 저녁 식사에 생명 가득한 잡곡밥과 봄 향기 가득한 봄나물로 건강한 밥상을 준비해 보자.

해동온누리약국장

◇춘곤증 예방법

1단계

생체시계와 호르몬 균형를 맞추자

2단계 

영양소가 풍부한 식단으로 규칙적인 식사를 해라

3단계 

가벼운 운동으로 상쾌한 몸 만들기

4단계 

물을 가까이하라

5단계 

식물의 에너지 아로마를 이용해 보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자동차세 납부의 달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산 재가노인 안전 119 사업
무방비로 노출된 위험 환경
부산여행 탐구생활
역사의 섬, 가덕도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한방 명약이라 불리는 공진단
한방으로 잡는 여름철 건강관리
강혜란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콜레스테롤 약의 패러독스, 생활습관 개선 병행해야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소아중이염 치료, 항생제 꼭 안써도 된다
하지불안증, 빈속에 생수 들이켜보세요
단신 [전체보기]
소프라노 전이순 12일 독창회 外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사춘기 지나도 운동하면 키 큰다
성 조숙증은 여아만? 남아도 살펴봐야
우리 동아리 어때요 [전체보기]
명호고 ‘띵킹! 메이킹!’
반여고 ‘행복연구반’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수족냉증, 혈액순환 막는 근본원인 치료 먼저
마음의 병, 한의원에서 어떻게 치료할까?
윤호영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약침 요법, 암환자 암 극복에 도움
인체 면역력 이용해 항암치료 가능
이수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한의사 처방받은 한약, 간 자생력 향상에 도움
잇몸 질환, 침·한약으로 예방·치료 가능
정은주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건강한 여름 나는 법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맹목적인 힙합 사랑은 위험하다
취업 꿈꾸는 특성화고 학생들, 의무검정 효율적으로 이용해야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척추 건강 이상신호 허리·목 디스크 ‘쌍둥이 같네’
하지정맥류 혈액 순환 관리를
착한 소비를 찾아서 [전체보기]
공정함은 모두에게 행복한 경험을 선사한다
소비 과정에서 사람과 지구를 먼저 생각하는 영국
톡 쏘는 과학 [전체보기]
노벨 화학상 받은 부산 사나이
착시효과로 교통사고 줄인다
펫 칼럼 [전체보기]
길냥이 보살피기는 내 마음을 비춰보는 ‘거울’
서글픈, 만원의 행복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역류성식도염, 천천히 씹어 드시고 야식 피하세요
불면증, 한방으로 치료한다
황은경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채광 적은 겨울…내 몸에 비타민D 채워라
장염, 몸에 이상이 있다는 신호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