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조해훈의 고전 속 이 문장] <275> 매사 억제하고 절제해야 한다는 노자의 이야기

얻기 힘든 재물은 사람을 타락시킨다(難得之貨, 令人行妨·난득지화, 영인행방)

  • 조해훈 고전인문학자
  •  |   입력 : 2023-05-30 19:09:09
  •  |   본지 20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온갖 색깔이 사람의 시각을 멍들게 하고, 온갖 음악소리가 사람의 귀를 혼란스럽게 하고, 잡다한 맛이 사람의 입맛을 상하게 한다. 멋대로 말을 몰아 달리며 사냥하는 놀이는 사람의 마음을 미치게 만들고, 얻기 힘든 재물은 사람을 타락시킨다.

五色令人目盲; 五音令人耳聾; 五味令人口爽; 馳騁畋獵, 令人發狂; 難得之貨, 令人行妨.(오색령인목맹; 오음령인이롱; 오미령인구상; 치빙전렵, 영인발광; 난득지화, 영인행방.)

위 문장은 ‘노자(老子)’의 12장에 나오는 이야기이다. 제대로 된 사람이라면 허기를 달래되 배를 가득 채우지 말고, 겉치레나 향락에 현혹되지 말고 검소하게 살아야 함을 강조하는 내용이다.

사람마다 생각과 삶이 다르지만 마음이 미혹되는 것은 별반 다르지 않다. 화려함이나 맛난 음식, 듣기 좋은 소리 등을 물리친다는 게 쉽지 않다. 누구든 늘 ‘빈 데’가 있다. 그런데 깨친 사람은 그 ‘빈 데’를 다 채우지 않는다. 지나친 재물은 사람의 마음을 상하게 할 우려가 많다. 먹고 살 정도만 가진다. 그 ‘빈 데’를 다 채우려고 하는 사람은 미련한 것이다.

며칠 전 만난 한 분의 이야기이다. 어릴 때부터 부친께서 “밥 먹을 때 좀 더 먹고 싶다는 생각이 들면 그때 바로 숟가락을 놓아라”고 늘 말씀하셨다고 했다. “그러니까 절대 과식하지 말라는 말씀인데, 먹고 싶은 양의 70%만 채우라는 의미”라는 것이다. 그분의 부친을 필자는 알고 있다. 올해 아흔 살이신데 아주 건강하시다. 밥 먹는 것만 그런 게 아니고 매사 그렇게 하라는 말씀이다. 그 부친은 깨친 분으로 생각하고 있다.

필자는 10년 넘게 당뇨병을 앓고 있다. 나름대로 혈당조절을 하려고 애쓰지만 쉽지 않다. 허기가 지면 나도 모르게 음식에 손이 가기 때문이다. 젊었을 적에 시인들과 식당에서 식사하는데 한 분이 너무 허겁지겁 드셨다. 그때는 “저분이 왜 저러시지?” 생각했다. 나중에 알고 보니 당뇨수치가 높은 분이었다. 그러니까 노자의 위 문장은 당뇨환자가 음식조절을 하는 것처럼 모든 일에 억제하고 적당히 하라는 잠언인 것이다. 아침에 허기를 달래려고 이것저것 먹다 노자의 위 말이 생각나 옮겨봤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전국 '원인 불명' 사망자 4만4000명…부산도 2000명 돌파
  2. 2부산역에서 잠시 업무 볼 공간이 필요하다면?
  3. 3은밀한 곳에 마약 숨겨 들여온 여성 징역형
  4. 4부산 왔다면 산복도로 전시관은 꼭 가보셔야죠
  5. 5"정부가 주식으로 받은 상속세 중 81%는 '휴짓조각'"
  6. 6"연봉 1위 업종은 '금융보험'…최하 업종보다 5.3배 많아"
  7. 7[종합] 무역수지 4개월 연속 '불황형 흑자'…수출 4.4% 감소
  8. 81일 전국 대체로 맑은 날씨
  9. 9예타 10건 중 6건 '기준 기간' 초과…"비용·행정력 낭비"
  10. 101일, 부산, 울산, 경남 대체로 맑아…커지는 일교차에 건강관리 유의 필요
  1. 1대통령실 참모들, 추석직후부터 '총선 앞으로'
  2. 2검찰 '36회' 대 민주당 '376회'
  3. 3尹, ‘명절 근무’ 지구대 소방서 찾아 격려
  4. 4이재명의 영수회담 다목적 포석
  5. 5[종합]이재명, 尹 대통령에 '민생영수회담 제안'... 여 "뜬금포"에 야 "전제군주" 반박
  6. 6단식과 검찰로 보낸 이재명의 시간
  7. 7이재명, 尹에 '민생영수회담' 제안, 與 "뜬금없어, 대표회담부터"
  8. 8尹, 원폭피해 동포들과 오찬 "한일관계 미래지향적 발전시킬 것 "
  9. 9민주당 원내수석에 박주민 의원 선임
  10. 10연휴 첫날 인천공항 찾은 윤 대통령, "수출 수입 더 늘려야"
  1. 1전국 '원인 불명' 사망자 4만4000명…부산도 2000명 돌파
  2. 2"정부가 주식으로 받은 상속세 중 81%는 '휴짓조각'"
  3. 3"연봉 1위 업종은 '금융보험'…최하 업종보다 5.3배 많아"
  4. 4[종합] 무역수지 4개월 연속 '불황형 흑자'…수출 4.4% 감소
  5. 5예타 10건 중 6건 '기준 기간' 초과…"비용·행정력 낭비"
  6. 6‘도로 위 지뢰’라는 ‘포트홀’, 부산에서 올해에만 206건 신고돼
  7. 7고속도로 요금소 주변에서 한눈팔면 큰 낭패 본다
  8. 8수도권 가구 평균 자산 7억 원 육박…비수도권의 1.7배
  9. 9“추석 연휴 이동 때는 지갑이나 여권 간수 잘하세요”
  10. 10美 '반도체 인센티브' 계획 발표…정부 "업계와 공동 대응"
  1. 1은밀한 곳에 마약 숨겨 들여온 여성 징역형
  2. 21일 전국 대체로 맑은 날씨
  3. 31일, 부산, 울산, 경남 대체로 맑아…커지는 일교차에 건강관리 유의 필요
  4. 4추석연휴 부산에 멧돼지 잇따라 출몰
  5. 5통영 국도서 승용차-SUV 6중 추돌…운전자 등 8명 부상
  6. 6추석 연휴 울산서 아버지와 지적장애 아들 사망, 경찰 수사
  7. 7[영상] 재난 관리 제각각... 온천천 사고 예방의 허점
  8. 8귀경 본격화 고속도로 정체, 부산역, 김해공항 등도 북새통
  9. 9부산 버스 승강장에 멧돼지…엽사 사살
  10. 1030일, 부산, 울산, 경남 가끔 비…낮과 밤의 기온차가 10~15도
  1. 1'황소' 황희찬 '거함' 맨시티 격침 선봉
  2. 2류현진, 정규시즌 마지막 등판서 부진
  3. 3'손캡' 추석연휴에 유럽 무대 200호골
  4. 4'윤학길 딸' 윤지수. "아버지와 맥주 마시고 싶어"
  5. 5[아시안게임] 롤러스케이트 정병희 金…여자축구, 북한에 1-4로 패배
  6. 6북한 역도 여자 49㎏급 리성금, 세계 신기록으로 금메달 '번쩍'
  7. 7'우즈베크 유도' 쿠라시서 한국 첫 메달 "금메달까지 노린다"
  8. 8[아시안게임] 여자 탁구 복식 신유빈-전지희, 북한 누르고 8강 진출
  9. 9[아시안 게임] 김우민 한국 수영 역대 3번째 3관왕
  10. 10[아시안게임]최동열 한국신기록으로 남자 평영 50m 동메달
  • 맘 편한 부산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