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지상파, 백상예술대상서 몰락한 이유

  • 이원 기자 latehope@kookje.co.kr
  •  |   입력 : 2023-04-19 19:39:23
  •  |   본지 14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최근 몇 년간 지상파가 몰락하고 케이블 종편 그리고 OTT가 강세를 보이는 경향이 지속되고 있다. 오는 28일 개최되는 제59회 백상예술대상 TV 부문 후보를 보면 그 간극이 더욱 벌어진 느낌이 든다. 지상파 프로그램이 거의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스틸. 에이스토리·KT스튜디오지니 제공
TV·영화·연극 부문을 시상하는 백상예술대상의 TV 부문 후보는 지난해 4월 1일부터 지난 3월 31일까지 지상파·종편·케이블·OTT·웹에서 제공된 콘텐츠들이 대상이다. TV 부문에서 가장 관심이 가는 작품상 후보로 ‘나의 해방일지’(JTBC), ‘더 글로리’(넷플릭스), ‘우리들의 블루스’(tvN),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ENA), ‘작은 아씨들’(tvN) 등 5편이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에는 지상파 MBC ‘옷소매 붉은 끝동’이 후보에 올라 가까스로 체면치레를 했지만 올해 지상파 방송은 자취를 감췄다. 이뿐만 아니라 남녀 최우수 연기상, 조연상, 신인상에서도 지상파 작품에 출연한 배우가 보이지 않는다. 반면 신생 케이블 채널인 ENA의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와 OTT 플랫폼인 넷플릭스의 ‘더 글로리’는 작품상을 비롯해 예술상, 여자 최우수 연기상, 남자 조연상, 남자 신인상, 여자 신인상 등 8개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두 작품은 작품상을 포함해 주요 부문의 수상이 예상되기 때문에 지상파는 물론 종편, 메인 케이블 방송사의 자존심이 많이 구겨질 것으로 보인다.

이들의 자존심이 구겨질 분야는 드라마 부문뿐만이 아니다. 올해 백상예술대상은 플랫폼 환경과 콘텐츠를 즐기는 시청자들의 이용 패턴 변화에 맞춰 1인 크리에이터들의 웹 콘텐츠를 포함한 웹 예능까지 심사 범위를 확장했다. 그 결과 올해 예능 작품상 후보로 ‘뿅뿅 지구오락실’(tvN), ‘피식대학-피식쇼’(유튜브), ‘피지컬:100’(넷플릭스), ‘환승연애2’(티빙), ‘SNL 코리아3’(쿠팡플레이)가 올랐다. 이 중 TV 채널을 통해 방송된 작품은 ‘뿅뿅 지구오락실’ 단 한 편이다. 후보작들이 다소 젊은 층의 시청자 트렌드에 맞춘 듯한 느낌이 드는 것은 사실이지만 이들 예능이 화제성이 높았다는 것 또한 사실이다.

TV만 켜면 수많은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이 쏟아지고 있다. 하지만 채널을 돌릴 때마다 뭔가 정체돼 있다는 느낌을 강하게 받는다. 각 방송사에서는 시대 변화에 맞는 프로그램을 선도적으로 기획하고 있는지 돌아봐야 할 때가 아닌가 싶다. 특히 지상파에서는 트렌드를 선도할 수 있는 과감한 내용과 새로운 장르의 드라마, 예능을 조금씩 시도하는 것도 좋겠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최일선’ 치안센터, 부산 절반 넘게 없앤다
  2. 2이 곳을 보지 않은 자 '황홀'을 말하지 말라
  3. 3북항재개발 민간특혜 의혹…늘어지는 檢 수사 뒷말 무성
  4. 4다대 한진중 개발사업 매각설…시행사 “사실무근”
  5. 5세수 메우려 치안센터 50곳 매각? 일선 경찰도 반대 목소리
  6. 6반나절 앞도 못내다본 기상청…부산·경남 심야폭우 화들짝
  7. 7구포역 도시재생 핵심인데…새 게스트하우스 ‘개점휴업’
  8. 8이재성 “온라인게임 해봤나” 변성완 “기술자 뽑는 자리냐”
  9. 9유튜버로 물오른 코믹연기 “다음엔 액션 해보고 싶어요”
  10. 10인사 안한 이진숙…최민희 과방위원장 “저와 싸우려 하면 안 돼” 귓속말 경고
  1. 1이재성 “온라인게임 해봤나” 변성완 “기술자 뽑는 자리냐”
  2. 2인사 안한 이진숙…최민희 과방위원장 “저와 싸우려 하면 안 돼” 귓속말 경고
  3. 3韓 일정 첫날 ‘尹과 회동’…당정관계 변화의 물꼬 틔우나
  4. 4대통령실 경내에도 떨어진 北오물풍선…벌써 10번째 살포
  5. 5野, 한동훈특검법 국회 상정…韓대표 의혹 겨냥 ‘파상공세’
  6. 6국힘 새 대표 한동훈 “당원·국민 변화 택했다”
  7. 7‘어대한’ 벽 깨지 못한 친윤계 ‘배신자 프레임’
  8. 8“2차 공공기관 이전 않으면 국가 지속가능성 위협”
  9. 9‘민주당 해산’ 6만, ‘정청래 해임’ 7만…정쟁창구 된 국민청원
  10. 10음주운전 3회 적발 땐 면허 박탈, 현장 도주자 처벌근거도 만든다
  1. 1다대 한진중 개발사업 매각설…시행사 “사실무근”
  2. 2‘에어부산 존치’ TF 첫 회의 “지역사회 한목소리 내야”
  3. 3부산상의 씽크탱크 ‘33인의 정책자문단’
  4. 4영도 청년인구 늘리기 프로젝트
  5. 5잇단 금감원 제재 리스크에…BNK “건전성 강화로 돌파”
  6. 6위메프·티몬 정산지연…소비자 피해 ‘눈덩이’
  7. 7못 믿을 금융권 자정 기능…편법대출 의심사례 등 수두룩
  8. 8[정옥재의 스마트 라이프] '세련된 게이밍 노트북' 오멘14 슬림 리뷰
  9. 9기아·현대 등 차량, 제작 결함으로 무더기 시정조치(리콜)
  10. 10주가지수- 2024년 7월 24일
  1. 1‘최일선’ 치안센터, 부산 절반 넘게 없앤다
  2. 2북항재개발 민간특혜 의혹…늘어지는 檢 수사 뒷말 무성
  3. 3세수 메우려 치안센터 50곳 매각? 일선 경찰도 반대 목소리
  4. 4반나절 앞도 못내다본 기상청…부산·경남 심야폭우 화들짝
  5. 5구포역 도시재생 핵심인데…새 게스트하우스 ‘개점휴업’
  6. 6대저대교·장낙대교 건설, 마침내 국가유산청 승인 났다
  7. 7김해 화포천 복원지연…람사르 등록 차질
  8. 8“부산 실버산업 키워 청년·노인 통합 일자리 창출”
  9. 9부산보건대, 경성전자고와 함께 지역청소년을 위한 바리스타 자격증 교육 진행
  10. 10부산 다문화·탈북 고교생 맞춤 대입설명회 열린다
  1. 1단체전 금메달은 물론 한국 여자 에페 첫 우승 노린다
  2. 2사직 아이돌 윤동희 2시즌 연속 100안타 돌파
  3. 3부산스포츠과학센터 ‘영재 육성’ 주체로
  4. 4부산예술대 풋살장 3개면 개장
  5. 5‘팀 코리아’ 25일부터 양궁·여자 핸드볼 경기
  6. 6남북 탁구 한 공간서 ‘메달 담금질’ 묘한 장면
  7. 7마산용마고 포항서 우승 재도전
  8. 8부산아이파크 유소녀 축구팀 창단…국내 프로구단 첫 초등·중등부 운영
  9. 9남자 단체전·혼복 2개 종목 출전…메달 꼭 따겠다
  10. 10부산항만공사 조정부 전원 메달 쾌거
파리를 빛낼 부산 선수들
단체전 금메달은 물론 한국 여자 에페 첫 우승 노린다
파리를 빛낼 부산 선수들
남자 단체전·혼복 2개 종목 출전…메달 꼭 따겠다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