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BNK 박정은 감독, 여성사령탑 첫 PO 승리 도전

12일 삼성생명과 준결승 1차전

  • 이병욱 기자 junny97@kookje.co.kr
  •  |   입력 : 2023-03-07 19:38:18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창단 첫 챔피언결정전 진출 주목
- 여자농구 각종 기록 쏟아질 전망

2022-2023시즌 여자프로농구 플레이오프(PO)가 11일 막을 올리는 가운데 부산 BNK 썸 박정은(사진) 감독이 여성 감독으로는 처음으로 PO에서 승리할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올해 PO는 11일 우리은행과 신한은행, 12일 BNK와 삼성생명의 준결승 1차전으로 시작한다. 이번 PO는 승부의 결과는 물론 각종 기록 달성 여부가 보는 재미를 더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선 BNK와 박정은 감독 모두 ‘최초’ 기록에 도전한다. 지난 시즌 BNK를 정규리그 4위에 올려놓으며 여성 사령탑으로는 처음으로 PO 진출을 이룬 박 감독은 올해는 여성 감독 최초 PO 승리를 조준한다. BNK는 지난해 PO에서 KB에 2연패를 당해 탈락했다. BNK는 삼성생명을 제압한다면 창단 첫 PO 승리는 물론 처음으로 챔피언 결정전에 진출하는 새 역사를 쓰게 된다.

‘최다’ 기록도 많이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통산 10번째 통합우승을 노리는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은 챔피언 결정전 감독 최다승 기록에 도전한다. 2012-2013시즌부터 우리은행 지휘봉을 잡은 위 감독은 지금까지 6차례 챔피언 결정전에서 15승 5패를 기록, 이 부문 2위에 올라 있다. 이 부문 최고 기록은 임달식(16승 4패) 전 신한은행 감독이 갖고 있는데, 올해 깨질 가능성이 크다.

우리은행의 에이스 박혜진은 챔프전 통산 최다 최우수선수(MVP) 수상을 노린다. 세 차례 챔프전 MVP에 선정된 그는 올해도 수상하면 타미카 캐칭, 하은주(통산 3회)를 넘어 이 부문 단독 1위로 올라선다.

‘최고령’ 기록 경신도 확실시 된다. 여자농구 사상 최고령 출전 기록(38세 319일) 기록를 보유한 한채진(신한은행)은 역대 최고령 PO·챔피언 결정전 출전 기록 경신을 눈앞에 뒀다. 그는 PO 1차전에 출전하면 임영희(38세 293일) 우리은행 코치의 최고령 출전 기록을 깬다.

사령탑 중에서는 임근배 삼성생명 감독이 최고령 기록을 쓴다. 임 감독은 PO 1차전이 열리는 12일 55세 332일이 돼 진성호 전 현대 감독이 보유한 최고령 기록(54세 228일)을 넘어선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최일선’ 치안센터, 부산 절반 넘게 없앤다
  2. 2이 곳을 보지 않은 자 '황홀'을 말하지 말라
  3. 3북항재개발 민간특혜 의혹…늘어지는 檢 수사 뒷말 무성
  4. 4다대 한진중 개발사업 매각설…시행사 “사실무근”
  5. 5세수 메우려 치안센터 50곳 매각? 일선 경찰도 반대 목소리
  6. 6반나절 앞도 못내다본 기상청…부산·경남 심야폭우 화들짝
  7. 7구포역 도시재생 핵심인데…새 게스트하우스 ‘개점휴업’
  8. 8이재성 “온라인게임 해봤나” 변성완 “기술자 뽑는 자리냐”
  9. 9유튜버로 물오른 코믹연기 “다음엔 액션 해보고 싶어요”
  10. 10인사 안한 이진숙…최민희 과방위원장 “저와 싸우려 하면 안 돼” 귓속말 경고
  1. 1이재성 “온라인게임 해봤나” 변성완 “기술자 뽑는 자리냐”
  2. 2인사 안한 이진숙…최민희 과방위원장 “저와 싸우려 하면 안 돼” 귓속말 경고
  3. 3韓 일정 첫날 ‘尹과 회동’…당정관계 변화의 물꼬 틔우나
  4. 4대통령실 경내에도 떨어진 北오물풍선…벌써 10번째 살포
  5. 5野, 한동훈특검법 국회 상정…韓대표 의혹 겨냥 ‘파상공세’
  6. 6국힘 새 대표 한동훈 “당원·국민 변화 택했다”
  7. 7‘어대한’ 벽 깨지 못한 친윤계 ‘배신자 프레임’
  8. 8“2차 공공기관 이전 않으면 국가 지속가능성 위협”
  9. 9‘민주당 해산’ 6만, ‘정청래 해임’ 7만…정쟁창구 된 국민청원
  10. 10음주운전 3회 적발 땐 면허 박탈, 현장 도주자 처벌근거도 만든다
  1. 1다대 한진중 개발사업 매각설…시행사 “사실무근”
  2. 2‘에어부산 존치’ TF 첫 회의 “지역사회 한목소리 내야”
  3. 3영도 청년인구 늘리기 프로젝트
  4. 4부산상의 씽크탱크 ‘33인의 정책자문단’
  5. 5잇단 금감원 제재 리스크에…BNK “건전성 강화로 돌파”
  6. 6위메프·티몬 정산지연…소비자 피해 ‘눈덩이’
  7. 7못 믿을 금융권 자정 기능…편법대출 의심사례 등 수두룩
  8. 8[정옥재의 스마트 라이프] '세련된 게이밍 노트북' 오멘14 슬림 리뷰
  9. 9기아·현대 등 차량, 제작 결함으로 무더기 시정조치(리콜)
  10. 10주가지수- 2024년 7월 24일
  1. 1‘최일선’ 치안센터, 부산 절반 넘게 없앤다
  2. 2북항재개발 민간특혜 의혹…늘어지는 檢 수사 뒷말 무성
  3. 3세수 메우려 치안센터 50곳 매각? 일선 경찰도 반대 목소리
  4. 4반나절 앞도 못내다본 기상청…부산·경남 심야폭우 화들짝
  5. 5구포역 도시재생 핵심인데…새 게스트하우스 ‘개점휴업’
  6. 6대저대교·장낙대교 건설, 마침내 국가유산청 승인 났다
  7. 7“부산 실버산업 키워 청년·노인 통합 일자리 창출”
  8. 8김해 화포천 복원지연…람사르 등록 차질
  9. 9부산 다문화·탈북 고교생 맞춤 대입설명회 열린다
  10. 10부산보건대, 경성전자고와 함께 지역청소년을 위한 바리스타 자격증 교육 진행
  1. 1단체전 금메달은 물론 한국 여자 에페 첫 우승 노린다
  2. 2사직 아이돌 윤동희 2시즌 연속 100안타 돌파
  3. 3부산스포츠과학센터 ‘영재 육성’ 주체로
  4. 4부산예술대 풋살장 3개면 개장
  5. 5‘팀 코리아’ 25일부터 양궁·여자 핸드볼 경기
  6. 6남북 탁구 한 공간서 ‘메달 담금질’ 묘한 장면
  7. 7마산용마고 포항서 우승 재도전
  8. 8부산아이파크 유소녀 축구팀 창단…국내 프로구단 첫 초등·중등부 운영
  9. 9남자 단체전·혼복 2개 종목 출전…메달 꼭 따겠다
  10. 10부산항만공사 조정부 전원 메달 쾌거
파리를 빛낼 부산 선수들
단체전 금메달은 물론 한국 여자 에페 첫 우승 노린다
파리를 빛낼 부산 선수들
남자 단체전·혼복 2개 종목 출전…메달 꼭 따겠다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