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아이파크 U-22 14명…K리그2 가장 어린 팀

  • 국제신문
  • 이선정 기자
  •  |  입력 : 2021-04-01 19:58:37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올 시즌 K리그 등록 선수가 작년보다 소폭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지난달 31일 ‘하나원큐 K리그 2021’ 선수 정기등록을 마감한 결과 올 시즌 K리그1 419명, K리그2 343명 등 총 762명이 K리거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작년 정기등록 784명보다 2.8%(22명) 감소한 수치다. 이 가운데 국내 선수는 691명이고, 외국인 선수는 71명이다. 9년 만에 K리그로 돌아온 오재석(인천)과 K리그 최초 ‘아세안쿼터’인 인도네시아 국가대표 아스나위(안산) 등 이적·임대·신인 선수들이 추가로 등록됐다. K리그1 12개 구단별 평균 인원은 34.9명이며, 강원 FC가 41명으로 가장 많았고, 울산 현대가 29명으로 제일 적었다. K리그2 10개 구단의 평균 인원은 34.3명이며, 군팀인 김천 상무가 42명으로 최다, 충남 아산이 28명으로 최소팀이었다.

부산 아이파크의 등록 선수는 34명이며, 특히 22세 이하인 U-22 인원이 14명으로 K리그2 소속 10개 구단 중 가장 많은 ‘어린 팀’이었다. 1, 2부 리그를 통틀어 U-22 선수는 K리그1 123명, K리그2 78명 등 201명이다. K리그2에서 아이파크는 소속 구단 유스 출신 선수가 가장 많은 팀이기도 했다. 아이파크 유스 출신이 15명으로, 전체 선수 34명 중 절반 가까이가 구단 유스 시스템을 거쳐 성장하고 입단했다. K리그 유스 출신 선수들은 모두 268명이다. 연맹은 오는 6월 23일부터 7월 20일까지 약 한 달간 추가 선수등록 기간을 갖는다. 이선정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오시리아 ‘리빙 대첩’…롯데-이케아 경쟁이냐, 시너지냐
  2. 2[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황령 3터널 추진 땐 재개발 차질…사업 멈춰달라”
  3. 3석대 쓰레기매립장, 수목원으로 대변신
  4. 4부산 명지에 싱가포르 바이오기업 R&D센터 선다
  5. 5캠퍼스 심야 술판…방역 의식이 취했다
  6. 6‘줌’ 8월 유료화된다는데…교육현장 대체 플랫폼 찾기 골치
  7. 7부산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에 포함된 목욕탕 8개 조사중
  8. 8코로나19 확진자 일주일만에 500명대… 부산에선 오전 확진자 없어
  9. 9북항 오페라하우스 관할전 중구 판정승
  10. 10부산지역 보건소 보건증 발급 중단…요식업 “병원은 3~10배 비싸” 분통
  1. 1굳건한 윤석열, 맹추격 이재명…PK 민심 어디로
  2. 2[김경국의 정치 톺아보기] 물음표 가득한 윤석열, 느낌표 부족한 국힘 플랜B
  3. 3여야 요직 곳곳 포진, 시험대 선 부산 의원
  4. 4문 대통령 “부동산 원칙 조속 결정하라”…김부겸 “국정 국민통합에 방점”
  5. 55·18 구애 행렬…여야 잠룡들 ‘호남선 정치’
  6. 6이광재 “이재용·전직 대통령 사면 분리를”
  7. 7김부겸 총리실에 부산 출신 신진구·반선호 합류
  8. 8국힘 비영남 당권주자들의 ‘영남당 논란’ 활용법
  9. 9홍준표, 복당 반대파 연일 비판 “뻐꾸기 정치 안돼”
  10. 10여당 대권주자 이광재, 부산 지지기반 다지기
  1. 1오시리아 ‘리빙 대첩’…롯데-이케아 경쟁이냐, 시너지냐
  2. 2부산 명지에 싱가포르 바이오기업 R&D센터 선다
  3. 3“휴대폰 요금 25% 할인 챙기세요”
  4. 4부산, 1위 횟감 연어 수정란 시험양식 나선다
  5. 5코스닥 상장사 1500개 시대 개막…부울경 100개사 건재
  6. 6“북항사태 조기 수습” 재차 밝힌 문성혁 해수장관…결자해지 나설까
  7. 7‘일자리 만들기’ 노력 빛나는 예탁원
  8. 8HMM, 올 1분기 영업이익 1조 원…창사 이래 최대
  9. 9항만사업자 부당행위 막을 법률안 발의
  10. 10부산항만공사 등 공공기관, 29일 ‘다함께 차차차 시즌2’
  1. 1[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황령 3터널 추진 땐 재개발 차질…사업 멈춰달라”
  2. 2석대 쓰레기매립장, 수목원으로 대변신
  3. 3캠퍼스 심야 술판…방역 의식이 취했다
  4. 4‘줌’ 8월 유료화된다는데…교육현장 대체 플랫폼 찾기 골치
  5. 5부산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에 포함된 목욕탕 8개 조사중
  6. 6코로나19 확진자 일주일만에 500명대… 부산에선 오전 확진자 없어
  7. 7북항 오페라하우스 관할전 중구 판정승
  8. 8부산지역 보건소 보건증 발급 중단…요식업 “병원은 3~10배 비싸” 분통
  9. 9부울경 메가시티 합동추진단 7월부터 가동
  10. 10재개발 전직 간부, 조합 사무실 불 지르고 달아나
  1. 1BNK 썸, 김한별 영입…베테랑 공백 해소
  2. 2탈꼴찌 급한 거인, 독수리 사냥 나선다
  3. 3‘79전 80기’ 이경훈, PGA 첫 우승 번쩍
  4. 4동의대 류지수, 태권도 협회장기 정상
  5. 5김광현, MLB 무패 질주 제동…김하성과 첫 투타대결 무승부
  6. 6첫날부터 골잔치…K리그 유스팀 경기력 빛났다
  7. 7경쟁자 마이너행…양현종, 다시 선발 꿰찰까
  8. 8“유망주에 많은 기회, 신구 조화 잘 이뤄갈 것”
  9. 9박지수 WNBA 복귀전, 존재감 과시
  10. 10부산 아이파크, '2021시즌 홈 레플리카 유니폼' 선보여
우리은행
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정신 부산야구소프트볼협회장
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김성호 부산파크골프협회장
  • 해양컨퍼런스
  • 생명의강 낙동강 수필공모전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