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2010-2011 프로농구] 프로농구 챔프전 MVP 향방은

동부 김주성 세 번째 `왕좌` 오를까

KCC에선 하승진 두각, 동부 윤호영도 '다크호스'

  • 윤정길 기자
  •  |   입력 : 2011-04-21 22:41:51
  •  |   본지 18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김주성
2010-2011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챔프전)이 3차전을 끝내고 반환점을 앞둔 가운데 이번 시리즈의 최우수선수(MVP) 향방에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21일 현재 7전4선승제 중 세 경기밖에 치르지 않았지만 '군계일학'으로 활약을 펼친 선수들은 벌써부터 '별 중의 별' 후보에 오르내리고 있다.

먼저 2승을 거둔 원주 동부에서는 김주성이 공수 양면에서 압도적인 활약상을 보이고 있다. 77-71로 이긴 1차전에서 22점을 넣고 리바운드 12개를 잡아낸 김주성은 어시스트 5개와 블록슛 2개를 곁들이며 만점 활약을 펼쳤다. 특히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3점슛 3개를 후반에 터뜨렸고, 그 가운데 2개는 66-66으로 맞서던 경기 종료 2분여를 남기고 집중시켰다. 지금까지 프로농구 플레이오프(PO) MVP를 두 번 받은 선수는 김주성이 유일하다. 2004-2005시즌과 2007-2008시즌 두 차례 MVP를 받았던 김주성이 올해 정상 정복에 성공하면 사상 최초로 챔프전 MVP 3회 수상의 금자탑을 쌓게 된다.

하승진(왼쪽), 윤호영
KCC 진영에서는 역시 하승진이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1차전에서 22점, 14리바운드를 기록한 하승진은 2차전에서 점수 차가 벌어지며 코트에 많이 나오지 않아 8점, 5리바운드의 성적에 그쳤다. 또 팀이 패한 3차전에서도 8득점 6리바운드에 그치며 동부의 수비에 묶였다. 하지만 KCC가 확실한 승기를 거머쥔 2쿼터에서 동부의 센터 로드 벤슨과 신경전을 벌이는가 하면 김주성, 박지현과 연달아 부딪히며 기 싸움의 선봉에 나서는 등 기록지에 나오지 않는 활약이 컸다.

3차전에서 깜짝 활약을 펼친 동부의 '리틀 김주성' 윤호영도 남은 경기 활약 여부에 따라 수상이 가능한 다크호스다. 부산 KT와의 4강 PO에서 입은 부상을 안고 챔프전에 나서고 있는 윤호영은 1차전에서 9득점, 2차전에선 4득점에 그치며 기대치 이하의 성적을 냈다. 하지만 3차전에서 확 달라졌다. 윤호영은 코트 구석구석을 누비며 내외곽포로 16점을 쓸어담아 62-54 승리에 앞장섰다. 멀찍이 도망가는 3점포 두 방을 꽂는가 하면, 크리스 다니엘스와 에릭 도슨의 더블팀 수비벽을 교란하면서 내곽을 휘저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올해 집 사? 말아?… 전문가 4명에게 물었더니
  2. 2부산시장 후보 장점은…변성완 “새로움” 박형준 “리더십”
  3. 321일 부울경 어제보다 더워요...낮 한때 곳곳 소나기
  4. 4국립부산과학관 ‘과학문화바우처’ 사업 진행
  5. 5창동예술촌 가상현실 날개 단다
  6. 6이준석, 광주서 '현수막 훼손범' 대면...알고보니 취객
  7. 7온라인몰에 밀려 짐싸는 대형마트…그 자리엔 주상복합 쑥쑥
  8. 8영화 '친구'가 현실로... 칠성파, 20세기파에 집단 칼침
  9. 9레미콘 파업에 신항 서‘컨’(서쪽 컨테이너 부두) 공사 스톱
  10. 10'부산판 블랙리스트' 박태수·신진구 혐의 인정...오거돈은 부인
  1. 1부산시장 후보 장점은…변성완 “새로움” 박형준 “리더십”
  2. 2이준석, 광주서 '현수막 훼손범' 대면...알고보니 취객
  3. 3北 원로들 코로나 감염됐나... 김정일 최측근 잇따라 사망
  4. 4골목 돌며 시민과 소통한 변, 대규모 유세로 세 과시한 박
  5. 5꼬마트럭 골목 유세 新 트렌드…슈퍼히어로 변신한 후보도
  6. 6민주 “변화의 바람 이끌겠다” 국힘 “압승해 지역발전 주도”
  7. 7부산시장 후보 심층 인터뷰 <3> 정의당 김영진
  8. 8[카드뉴스] ‘투표용지만 7장!’ 제8회 지방선거의 모든 것
  9. 9권영길 "거대 양당이 한국 망쳤다" 민주노총, 부산서 진보정당 단일화 지지
  10. 10동네를 바꾸는 백자의 힘…시민선거캠프 '동백' <2> 전문가 투표 결과 분석
  1. 1올해 집 사? 말아?… 전문가 4명에게 물었더니
  2. 2국립부산과학관 ‘과학문화바우처’ 사업 진행
  3. 3온라인몰에 밀려 짐싸는 대형마트…그 자리엔 주상복합 쑥쑥
  4. 4레미콘 파업에 신항 서‘컨’(서쪽 컨테이너 부두) 공사 스톱
  5. 5이번주 부산 아파트 매매가 소폭 상승으로 전환
  6. 62025 세계도핑방지기구(WADA) 총회 부산 유치 확정
  7. 7커피가 심장에 해롭다? 레드와인이 건강에 이롭다?
  8. 8“세계해양산업 급변…부산의 역할이 더욱 커질 것”
  9. 9부산항운노조 새 위원장에 박병근 배후물류지부장 당선
  10. 10정부, 추경 통과 후 3일 이내 코로나 손실보전금 지급
  1. 1올해 집 사? 말아?… 전문가 4명에게 물었더니
  2. 221일 부울경 어제보다 더워요...낮 한때 곳곳 소나기
  3. 3창동예술촌 가상현실 날개 단다
  4. 4영화 '친구'가 현실로... 칠성파, 20세기파에 집단 칼침
  5. 5'부산판 블랙리스트' 박태수·신진구 혐의 인정...오거돈은 부인
  6. 6에쓰오일 CEO "책임 통감...피해 입은 모든 분과 국민께 사과"
  7. 7문 전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 야간시위 사라졌다
  8. 8부산교육감 김석준-하윤수 박빙…부동층 변수
  9. 9부산시 경관위, 부산롯데타워 현장 찾은 이유는
  10. 10갯벌서 조개 캐다 실종된 20대, 숨진 채 발견
  1. 1사직서 MLB·KBO 올스타 경기 열릴까
  2. 2손흥민, 득점왕·챔스행 모두 거머쥐나…EPL 운명의 23일
  3. 32025 세계도핑방지기구(WADA) 총회 부산 유치 확정
  4. 4초크는 ‘미는 힘’으로...주짓수 고수의 비결
  5. 5최준용·한동희 너무 달렸나…롯데 투·타 핵심 동반 부진
  6. 6승점 1점차…맨시티·리버풀 최종전서 우승가린다
  7. 7"탁구도시 명성 찾겠다" KRX, 부산연고 실업구단 창단 눈앞
  8. 8“전국대회 개최 추진…부산에 씨름의 꽃 피울 것”
  9. 9은퇴 시즌 맞아? 불혹의 이대호 타율 2위 맹타
  10. 10살라흐 부상 결장…손흥민 득점왕 뒤집나
우리은행
골프&인생
골프장 3개 지은 건설사 회장님, 주말엔 필드 관리반장 자처
김지윤 프로의 쉽게 치는 골프
아이언 잘 치는 방법
  • 부산해양콘퍼런스
  • 부산야구사 아카이브 공모전
  • 낙동강 일러스트 공모전
  • 제21회 국제신문 전국사진공모전
  • 바다식목일기념 대국민 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