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515> 틴과 칭 ; 13에서 19까지

  • 박기철 경성대 교수
  •  |   입력 : 2021-05-24 19:50:08
  •  |   본지 21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죽을 사(死)와 발음이 비슷해서, 또는 한자 4(四)가 사람(人)을 가둔(?) 모양이라 불길하다는데? 4는 4번 타자처럼 좋은 경우들이 더 많은 길한 수다. 4에 비해 13이 흉한 수로 여겨지는 이유는 단순치 않다. 13이 불쌍한 불상(不祥)의 수가 된 서너 가지 설들이 있다. 굳이 이 글에서 언급하지 않아도 될 만한 내용들이다.

코베인의 격려 : Hi Teen, Be qing.
가만히 살펴보면 이들 설들에 공통점이 있다. 그냥 13이 아니라 12+1의 13이다. 완전한 순환을 뜻하는 숫자 12에 1이 더해졌다면 12보다 더 좋은 수를 뜻할 수 있다. 그래서 13이 원래 가장 길한 수였는데 소수 엘리트들이 자기네들끼리만 사용하려고 13을 불길한 수로 만들었다는 음모설도 있다. 믿거나 말거나. 미국 성조기에는 13개 줄이 그어져 있으며, 세계에서 가장 많이 유통되는 지폐인 1달러 속 미국 정부 휘장에서 독수리는 오른 발에 13개 올리브잎, 왼 발에 13개 화살촉을 들고, 머리 위로 13개 별을 이고 있다. 뒷면에 피라미드도 13층이다. 물론 1776년 미국 독립 당시에 13개 주가 참여해 그랬다지만 13이 정말로 불길한 수라면 나중에 얼마든지 바꿀 수 있었을 것이다. 200년이 넘도록 아직도 바꾸지 않았으니 멀쩡한 13을 괜히 안 좋은 수로 여기지 않아도 되겠다.

13이 불길한 불상(不祥)수냐, 반대로 상서로운 길상(吉祥)수냐의 논의를 떠나 13을 다른 관점에서 살피면 의미 있고 재미있는 사실들이 발견된다. 13은 한 번의 완전한 순환인 한 다스 12(dozen)에 1이 더해진 숫자다. 다시 시작하는 어린 젊음의 숫자다. 13부터 틴(teen)이 붙는 이유다. Thirteen Fourteen Fifteen Sixteen Seventeen Eighteen Nineteen.

틴에이지(Teen Age)인 이 때는 오행설에서 나무 木 성질이다. 색깔로는 녹색을 포함하는 푸를 청(靑)이다. 중국어로는 틴과 비슷하게 칭(qing)이다. 방위로는 해 뜨는 동쪽이며, 계절로는 꽃 피는 봄이다. 가장 싱싱한 초봄이다. 중·고등학생 때다. “청춘을 돌려다오”라고 하지만 이 때로 돌아가고 싶은 사람은 얼마나 될까? 대개 이 시기는 롤러코스터에 올라탄 듯 불안한 질풍노도의 세월이다. 그 심정을 절규하듯 토해낸 음악이 너바나의 ‘Smells like teen spirit’다. 틴(13~19) 영혼 냄새가 나다니? 스멜은 좋은 냄새가 아니다. 뜻이 모호한 가사를 보자면 거친 냄새다. 코베인(Kurt Cobain 1967~1994)은 1991년 이 노래로 전 세계 청춘들 마음에 불을 활활 지피곤 3년 후 그의 밴드명처럼 스스로 열반(Nirvana)에 들었다. 엄청난 대히트곡이지만 이 노래 부르기를 좋아하지 않았단다. 어린 시절 악몽을 다시 떠올리고 싶지 않아서 였을까? 저승에서 그가 자기처럼 살지 말라며 타이를 듯 싶다.

“13~19세 틴들아! 참으로 아프고 힘든 시기를 사는구나. 봄에 올라오는 청녹색 새싹처럼 여려도 힘차게 견디며 살거라! Hi Teen, Be qing!” 경성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뉴스 분석] 그때는 선물, 지금은 뇌물?…검찰 겨눈 공수처 수사 부담됐나
  2. 2구글 창업 플랫폼, 부산에 설치 추진
  3. 3부산시- ‘오시리아 루지’ 벌써 10만 명 탑승…9월 롯데월드 신세계 열린다
  4. 4윤석열 부산일정 키워드 #지역현안 #민주화성지 #민생
  5. 5[기자수첩] 토양 오염 별일 아니라는 공무원…파 보고 얘기합시다 /신심범
  6. 6겁 없는 막내들 ‘빠이팅’…한국 Z세대 올림픽 뒤흔들다
  7. 7좌천·범일통합2지구 재개발 네 번째 입찰도 유찰
  8. 8지역중심시대 부울경 기업을 응원하다! <10-3> 해양항만기술회사㈜유주③
  9. 9부산ODA관(공적개발원조 역사전시관) 지어 개도국 표심 잡자
  10. 10“경찰 치안 활동하듯, 승강기 국민안전 지킬 것”
  1. 1윤석열 부산일정 키워드 #지역현안 #민주화성지 #민생
  2. 2국힘 내 윤석열계 윤곽…PK·TK 세력 구도 ‘혼돈’
  3. 3김두관 여당 모두 까기…김태호 공존의 행보
  4. 4전월세 신규도 가격상한 적용…여당, ‘임대차 3법’ 손질 만지작
  5. 5레임덕 문 대통령, 경제난 김정은 통했나…화상 정상회담 기대감도
  6. 6남북 통신선 413일 만에 복원…“문 대통령·김정은 친서교환 결과”
  7. 7야당 부산 현역들, 대선 경선 앞두고 ‘눈치작전’
  8. 8공석된 경남지사…야당 갑론을박 속 보선 여부 27일 결론
  9. 9윤석열 27일 부산행
  10. 10이낙연 캠프 최인호·배재정, 호남필패론 타파 선봉에
  1. 1구글 창업 플랫폼, 부산에 설치 추진
  2. 2부산시- ‘오시리아 루지’ 벌써 10만 명 탑승…9월 롯데월드 신세계 열린다
  3. 3좌천·범일통합2지구 재개발 네 번째 입찰도 유찰
  4. 4지역중심시대 부울경 기업을 응원하다! <10-3> 해양항만기술회사㈜유주③
  5. 5[경제 포커스] BIFC, 핀테크 이어 블록체인 벤처 요람으로
  6. 6카카오뱅크 공모주 186만 명 청약…증거금 58조·경쟁률 181대1
  7. 7네 식구 다 벌어도 맞벌이 적용, 건보료 합 38만200원 이하 땐 혜택
  8. 8메종 동부산- 국내외 38개 리빙 브랜드 한 자리…가구 쇼핑 넘어 체험·힐링까지
  9. 9실속형 노트북 시장 뜨겁다
  10. 10“코로나 집콕시대 집꾸미기 수요 늘어…부울경 주민 다양한 브랜드 접할 기회”
  1. 1[뉴스 분석] 그때는 선물, 지금은 뇌물?…검찰 겨눈 공수처 수사 부담됐나
  2. 2[기자수첩] 토양 오염 별일 아니라는 공무원…파 보고 얘기합시다 /신심범
  3. 3부산ODA관(공적개발원조 역사전시관) 지어 개도국 표심 잡자
  4. 4모더나 백신 생산 차질…50대·사업장 화이자로 변경
  5. 5오늘의 날씨- 2021년 7월 28일
  6. 6“해외 167곳 방대한 한국 공관…부산 인지도 높일 강력 무기”
  7. 7부산 자매·우호도시 37곳 중 22곳이 아시아…유럽권 등 확대 필요
  8. 8부산 코로나 확진자 다시 100명대, 학원서 다수 발생
  9. 993년된 구덕운동장 스포츠복합타운 거듭난다
  10. 10‘추석 전통시장 캐시백 15%’… 동백전의 첫 도전
  1. 1겁 없는 막내들 ‘빠이팅’…한국 Z세대 올림픽 뒤흔들다
  2. 2150m까진 1위…18살 황선우 레이스에 세계가 깜짝
  3. 3노메달 아쉬움에도 후배 격려…사격 황제 진종오의 ‘품격 있는’ 퇴장
  4. 4도쿄 올림픽 한국 메달 현황- 27일 오후 8시50분 기준
  5. 5도쿄행 막차 탄 유도 이성호·한희주, 나란히 고배
  6. 6황선우, 자유형 100m선 한국新 경신…6위로 준결승 안착
  7. 7김학범호, 온두라스와 8강 놓고 일전
  8. 8펜싱 女에페 단체전 9년 만에 값진 銀
  9. 9이다빈, 회심의 발차기…종료 직전 역전 드라마
  10. 10펜싱 女 에페, 9년 만에 숙적 중국 잡았다
지역대'업' 총장에 듣는다
동의과학대 김영도 총장
청년과, 나누다 3
곽신애 바른손이앤에이 대표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주거 빈곤층 위한 폭염대책 시급하다
생활 속 친환경 소비문화 확산되길
뉴스 분석 [전체보기]
그때는 선물, 지금은 뇌물?…검찰 겨눈 공수처 수사 부담됐나
부산시의회 사보임·보이콧…원내대표단과 갈등 점입가경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울산 대왕암 출렁다리 개통 기념 답사 外
지리산 치즈랜드·하동 화개장터 여행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무한과 초한 ; 한계를 넘어
최다수와 최대수 ; 그레이엄수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BIFF가 부산의 도시브랜드·인재도 키운대요
물가 뛰는 인플레, 우리집 재산가치도 오른대요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사건 뉴스 속 새로운 정보 ‘보물찾기’ 해봐요
쓰레기 분리배출만 잘해도 지구가 덜 아파해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황령 3터널 추진 땐 재개발 차질…사업 멈춰달라”
자원봉사인 학교보안관, 잡무 떠안았다며 채용 요구 논란
이슈 분석 [전체보기]
고무줄 잣대로 리그 중단, KBO 불공정 논란
KBO 부정투구 단속, 투수 흔들기로 변질
편집국장단의 뉴스 클로즈업 [전체보기]
CO2 배출 없는 물 분해 ‘그린수소’…부산기업이 개척 선봉
“균형발전은 헌법이 규정한 가치…가덕, 국익 차원 접근을”
포토뉴스 [전체보기]
비둘기의 피서
산지 폐기 되는 애호박
오늘의 날씨- [전체보기]
오늘의 날씨- 2021년 7월 28일
오늘의 날씨- 2021년 7월 27일
  • 2021극지체험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