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민주 `韓美 FTA 비준 거부` 가닥

손학규 대표 "굴욕적 재협상"

장외 투쟁도 불사 방침

야 5당 대표 오늘 국회 회동, 공동 대응 방안 논의키로

  • 정옥재 기자 littleprince@kookje.co.kr
  •  |   입력 : 2010-11-09 21:39:28
  •  |   본지 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통상장관회의 이틀째인 9일 론 커크 미국 무역대표부 대표가 김종훈 통상교섭본부장과 한미 자유무역협정 쟁점현안 해결을 위해 오후 늦게까지 회의를 한 뒤 만족스러운 표정으로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통상부 청사를 떠나고 있다. 연합뉴스
한미 FTA 와 관련해 야당의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민주당은 9일 오후 긴급 최고위원회를 열어 정부의 재협상을 비판하면서 '비준 거부' 쪽으로 방향을 잡고 장외 투쟁도 불사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민주당 손학규 대표는 "이번 재협상은 미국의 일방적인 요구에 의한 일방적인 양보요, 굴욕적인 재협상, 마이너스 재협상이다. 한국의 자동차 시장은 더 열어주고 미국의 자동차 시장은 더 닫는 미국의 일방적인 요구에 끌려다녔다"면서 "쇠고기 문제에 대해서는 애매한 입장을 보이면서 마치 쇠고기 수입 시장을 우리가 지켜낸 것처럼 속임수를 쓰고 있다"고 말했다.

정세균 최고위원도 "2007년 한미FTA가 체결됐을 때 양국의 국가적 이익에 대해 겨우 균형을 잡아 놓았다"면서 "미국이 바보냐. 미국이 한국에 막 퍼주겠느냐"며 이번 협상 자체를 비판했다.

민주당의 이러한 강경 대응에는 압수수색 사태와 4대 강 사업에 이어 한미 FTA 문제를 대여 공격 소재로 추가로 활용, 파상공세를 펼침으로써 정국 주도권을 확보하려는 의도도 읽힌다.

민주노동당, 진보신당은 시민사회단체 등과 함께 3일째 장외 농성 중이다. 민노당 우위영 최고위원은 "이명박 정권은 2년밖에 남지 않은 시한부 정권이고, 한미 FTA는 수십 년 나라 경제를 좌우할 협상"이라면서 "경제 주권을 송두리째 미국 대기업에 넘겨주게 될 한미 FTA도 문제지만 밀실에서 추가 양보라는 전례없는 퍼주기 외교를 야권이 묵과해서는 안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민주당 민주노동당 진보신당 창조한국당 국민참여당 등 야 5당 대표는 10일 국회에서 조찬회동을 갖고 한미 FTA 공동 대응 방안을 논의한다. 여기에 선진당도 "밀실에서 일방적으로 양보한 재협상이라면 비준에 찬성하기 어렵다"며 가세하고 있다. 그러나 한나라당이 국회 비준 요건인 과반의석을 점하고 있어 야권의 비준 거부시도가 관철될 가능성은 높지 않다는 관측이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박형준표 15분 도시 ‘국힘 시의회’가 제동 걸었다
  2. 2‘697표차’ 부산사하갑 총선 내달 2일 재검표…뒤집힐까
  3. 3산업은행 영업점 총괄실 부산 이전…1월부터 본격 가동
  4. 4인천서 일가족 참변…10대 형제 2명 사망, 40대 부모 뇌사상태
  5. 5[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겁 없는 가나 초반에 기죽여야…공격수 ‘골 욕심’ 내라”
  6. 6"보리밥 좀 더 먹으려 방장 수락…생존 위해 거절 못했다"
  7. 7해경, 남천마리나 무단사용 혐의 입주업체 송치
  8. 8전세계 홀린 조규성, 가나 골망 뒤흔들까
  9. 9“가족도 시설도 노인부양 부담 가중…지역사회 돌봄은 시대 과제”
  10. 102개월 여정 끝낸 갈맷길 원정대…전 구간 완보는 25명
  1. 1박형준표 15분 도시 ‘국힘 시의회’가 제동 걸었다
  2. 2‘697표차’ 부산사하갑 총선 내달 2일 재검표…뒤집힐까
  3. 3검찰 수사 압박에 이재명 “언제든 털어보라”
  4. 4관저회동 尹·與, 이상민 파면 일축…野 “협치 포기 비밀만찬”
  5. 5윤 대통령, 28일 사천 우주항공청 포함 '우주경제 로드맵' 발표
  6. 6한 총리 BIE 총회 참석, 부산 엑스포 3차 PT 나선다
  7. 7[뭐라노]부산 사하갑 697표차 재검표 결과는?
  8. 8국조 합의에도 여야 강대강 충돌 계속되나
  9. 9주한미군에 우주군사령부 만든다…'北ICBM 위협'에 서둘러
  10. 10민주화 이후 첫 장성 강등...고 이예람 중사 사건 '부실수사' 책임
  1. 1산업은행 영업점 총괄실 부산 이전…1월부터 본격 가동
  2. 2화물연대-정부 28일 첫 교섭…결렬 땐 업무개시명령
  3. 3수소차 밸브 글로벌 선두주자…선박·기차 분야로 영역 확장
  4. 4중도매인·부산항운노조 이견…공동어시장 경매 3시간 지연
  5. 5현대차 넥소용 밸브 양산…1000만 불 수출탑 등 수상
  6. 6부산항 컨 물량 80% 급감…공사현장 시멘트·레미콘 동났다
  7. 7[단독]부산엑스포 현지실사 내달 확정…'내년 3말·4초' 가능성
  8. 8민주 '11억 문턱' 종부세 개정 추진…정부 '수용 불가'
  9. 9국내기업 인사철, 부산 경남 인맥 속속 CEO로
  10. 10'김장철 부담 줄었다' 11월 들어 김장비용 계속 하락
  1. 1인천서 일가족 참변…10대 형제 2명 사망, 40대 부모 뇌사상태
  2. 2"보리밥 좀 더 먹으려 방장 수락…생존 위해 거절 못했다"
  3. 3해경, 남천마리나 무단사용 혐의 입주업체 송치
  4. 4“가족도 시설도 노인부양 부담 가중…지역사회 돌봄은 시대 과제”
  5. 52개월 여정 끝낸 갈맷길 원정대…전 구간 완보는 25명
  6. 6점심식사 시간 활용해 건강검진…의료버스, 질병예방 파수꾼 역할
  7. 7부산진구·북구 공유주택 구축…맞춤형 집 수리도 진행
  8. 8고리 2호 연장 공청회 파행에도 강행, 한수원 ‘원안법 규정 악용’ 꼼수 의혹
  9. 9장난감 리폼해 취약아동에 기부…체험교육장 키즈카페처럼 꾸며
  10. 10오늘의 날씨- 2022년 11월 28일
  1. 1[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겁 없는 가나 초반에 기죽여야…공격수 ‘골 욕심’ 내라”
  2. 2전세계 홀린 조규성, 가나 골망 뒤흔들까
  3. 3황희찬 못 뛰고 김민재도 불안…가나전 부상 악재
  4. 4완장의 무게를 견딘 에이스들
  5. 5아시아의 약진…5개국 16강 가능성
  6. 6경기장 춥게 느껴질 정도로 쾌적, 붉은악마 열정에 외국 팬도 박수
  7. 7카타르 월드컵 주요 경기- 11월 28·29일
  8. 8레반도프스키 월드컵 본선 첫 골…폴란드, 사우디에 2-0승
  9. 9‘메시 결승골’ 아르헨티나, 멕시코 2-0 완파
  10. 10일본, 코스타리카에 1-0 패배…16강 불투명
우리은행
주민이 직접 설계하는 지방자치단체 구성
불신 큰 지방의회 권한 확대? 다수당 견제책 등 선결돼야
주민이 직접 설계하는 지방자치단체 구성
단체장 권한 집중 획일적 구조…행정전문관 등 대안 고민
  • 신춘문예공모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