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조해훈의 고전 속 이 문장 <94> 겸재 정선 그림 진면목 인정한 이하곤의 제발문

무한한 옥부용(玉芙蓉)을 환상적으로 그려내

  • 조해훈 시인·고전인문학자·목압서사 원장
  •  |   입력 : 2021-08-01 19:51:44
  •  |   본지 20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幻出無限玉芙蓉·환출무한옥부용

“나는 평생 원백과 일면식이 없었는데, 이제 이 화권(畵卷)을 통해 그의 화법뿐 아니라 사람됨도 알게 되었다. 풍경을 묘사하고 색을 칠한 공교로움은 참으로 좋아할 만하고, 취하고 버릴 것을 자유로이 다루는 솜씨는 정녕 미치기 어렵다. 정양사 앞에 만약 일만 이천 봉우리를 배치했다면 한 폭의 분경도(盆景圖)에 지나지 않을 것이다. 그리하여 안개와 구름이 자욱한 모습을 그려서 다른 공계(空界)의 본면목으로 돌아갔다. 특히 이 그림에서는 포치에 공을 들여 무한한 옥부용(玉芙蓉)을 환상적으로 그려 내 웅장하고 빼어난 필력을 뽐냈다. 이것이 바로 원백이 취하고 버릴 것을 자유로이 다룬 곳이니, 아는 사람은 알 것이다.”

余平生與元伯不交一面, 今因此卷 不獨得其畫法 兼得其爲人. 寫景設色之工 固可喜 ,其操縱殺活 正自難及.(여평생여원백불교일면, 금인차권 불촉득기화법 겸득기위인. 사경설색지공 고가희, 기조종살활 정자난급.) 正陽前 若排却萬二千峰 不過爲一幅盆景圖. 故作烟雲晻藹狀 還它空界本面目. 特於此段 匠心布置 幻出無限玉芙蓉 以逞其碓秀之筆. 此正元伯操縱殺活處 唯知者知之也.(정양전 약배각만이천봉 불과위일폭분경도. 고작인운암애상 환타공계본면목. 특어차단 장심포치 환출무한옥부용 이령기대수지필. 차정원백조종살활처 유지자지지야.)

위 문장은 담헌(澹軒) 이하곤(李夏坤·1677~1724)이 진경산수화를 완성했다는 겸재 정선(鄭敾· 1676~1759)의 ‘해악전신첩(海岳傳神帖)’ 가운데 ‘내산총도(內山摠圖)’에 붙인 제발문(題跋文)인 ‘題一源所藏海岳傳神帖(제일원소장해악전신첩)’으로, 그의 문집인 ‘두타초(頭陀草)’ 책14에 수록돼 있다. ‘내산총도’는 금강산 중 내금강의 주요 승람처가 적절하게 배치되어 있고, 묘사가 치밀하고 색감이 뛰어나 당대 문사들로부터 많은 찬사를 받은 그림이다. 원백(元伯)은 정선의 자(字)다. 서화비평가인 이하곤은 1714년 금강산을 여행하던 도중 김화현감(金化縣監) 이병연을 통해 정선의 산수화를 처음 접했다. 이듬해 이병연이 소장하고 있던 ‘해악전신첩(海岳傳神帖)’과 ‘망천저도’를 본 후 정선의 그림에 대한 가치를 인정하고, 위 제발문을 썼다.

시인·고전인문학자·목압서사 원장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윤석열 캠프 PK 현역 4명 영입에 홍준표 측 “구태정치 표본” 견제구
  2. 2연임 예상된 부산환경공단 이사장도 교체 수순
  3. 3원주민 90% 재정착에 투명성 확보…괴정5구역 재개발 가속도
  4. 4내년부터 대출 2억 넘으면 DSR(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규제 받는다
  5. 5부산 월급쟁이 40%, 서러운 悲정규직
  6. 64명 중 이재명과 붙어 이길 후보…야당 여론조사 딱 한 문항만 묻는다
  7. 7공공기관 2차이전 차기정부 떠넘기나…김부겸 총리 발언 파문
  8. 8요즘 뭐 봐요- 김은희·전지현 만났는데…중구난방 스토리, 산으로 갈라
  9. 9조봉권의 문화 동행 <24> ‘트랜스 유라시아’의 문화론
  10. 10울산 ‘부유식 해상풍력’ 사업 허가 보류
  1. 1윤석열 캠프 PK 현역 4명 영입에 홍준표 측 “구태정치 표본” 견제구
  2. 24명 중 이재명과 붙어 이길 후보…야당 여론조사 딱 한 문항만 묻는다
  3. 3공공기관 2차이전 차기정부 떠넘기나…김부겸 총리 발언 파문
  4. 412·12 쿠데타 권력 쥐어, 6·29 선언…민주화 수용
  5. 5문 대통령 손잡고 원팀 강조한 이재명…야당은 “명백한 선거개입” 맹폭
  6. 6직원 수 23배 차에도…지방공기업 평가지표 ‘천편일률’
  7. 7서병수 내년 부산시장 재출마 시동? 측근 그룹 ‘국가의 품격’ 포럼 꾸렸다
  8. 8말 많던 이준석표 ‘공천 자격시험’ 결국 치른다
  9. 9여당 ‘원팀 선대위’에 쏠린 눈…PK선 최인호 역할론 부상
  10. 10“지방교부세율 15년간 제자리…25%로 인상을”
  1. 1원주민 90% 재정착에 투명성 확보…괴정5구역 재개발 가속도
  2. 2내년부터 대출 2억 넘으면 DSR(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규제 받는다
  3. 3부산 월급쟁이 40%, 서러운 悲정규직
  4. 4노후주택 5000호 리모델링 지원…주거 안전망도 구축
  5. 5담보 있어도 소득 적다면 대출 제한…이용자 13%(내년 1월 기준)에 영향
  6. 6부산 교통시설부담금 167억 교부, 동김해IC-식만JCT 도로 등 2곳
  7. 7내년 초 수소차도 셀프 충전소 생긴다
  8. 8남부발전, 세계 최대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준공…年 25만 가구분
  9. 9다음 달 12일부터 유류세 20% 인하
  10. 1040돌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진심 캠페인’
  1. 1연임 예상된 부산환경공단 이사장도 교체 수순
  2. 2울산 ‘부유식 해상풍력’ 사업 허가 보류
  3. 3도급택시에 관용 없다더니…7년간 불법업체 감차 그쳐
  4. 4의령·함양군 작은 학교 살리기…LH 임대주택 입주자 내달 모집
  5. 5성우하이텍 임직원 100여 명 사랑의 헌혈
  6. 6프로포폴 투약 혐의 이재용, 1심 벌금 7000만 원
  7. 7국립공원 도시락 서비스 야영장까지 확대
  8. 8오늘의 날씨- 2021년 10월 27일
  9. 9651일 만에 일상회복 시작된다
  10. 10부산 신호대교에서 응급환자 이송하던 119구급차가 추돌 사고 내
  1. 1프로구단-지역 상생 리스타트 <4> 미국 구단-지자체 시설 갈등
  2. 2프로야구 중계 4사, KBO 상대 손배소
  3. 3“스포츠 인기 높이려면 좋은 시설 마련은 필수”
  4. 4‘황심’ 얻은 아이파크 박정인·최준
  5. 5고진영 세계랭킹 1위 탈환…4개월 만에 넬리 코다 제쳐
  6. 6사직야구장 재건축 ‘본궤도’…부산시 기금에 롯데도 일부 부담
  7. 7볼넷 남발 ‘송곳존(스트라이크존)’ 손질…경기 박진감 되찾을까
  8. 8유영 그랑프리 동메달…차세대 간판 ‘이름값’
  9. 9여자 아시안컵 축구 본선 12개국 확정…한국 대표팀, 첫 번째 우승 노린다
  10. 10인터넷망 사고로 연기된 삼성화재배 바둑 8강전, 26일 대회 다시 치른다
  • 맘 편한 부산
  • 2021조선해양국제컨퍼런스
  • 제10회 국제신문 골프대회
  • 제23회부산마라톤대회
  • 극지논술공모전
  • 조선해양사진 및 어린이 그림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