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복지칼럼] 성숙과 전환의 시기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4-04-29 19:23:15
  •  |  본지 19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생명과 평화'. 기관은 물론 비정부기구(NGO)들이 연합한 시민단체연대의 가치도 이들 두 가치에 집중되어 있다. 이 신념과 가치를 마음에 되새기는 일이 이처럼 뼈 속까지 아픈 일이 될 줄은 정말 몰랐다. 너무도 고통스러워 세월호를 잊고 싶은 이도 있을지 모르겠다. 실종자 수가 줄지 않은 채 보름이 다 되어간다.

세월호 사고는 사건이 되었고, 국가적 재난이 되었다. 우리는 세월호가 그려낸 자화상에 민낯으로 직면하고 있다. 손도 못쓰고 스러진 소녀소년들의 넋이라도 위로할 수 있으려면, 모든 책임있는 지도층은 이 총체적인 인재 앞에서 비감한 마음으로 비극을 마주해야 할 책무가 있다.

망망대해도 아닌 근해에서, 섬이며 육지며 정치망이며, 어선이며 유조선이 가득한 앞바다에서. 그것도 비스듬이 기울어진 채 수시간 떠있는 배를, 중계방송까지 해대며 300여 명의 아이들을 수장했다는 것. 단 한 생명도 구하지 못했다는 이 기막힌 사실을 도무지 받아들일 수가 없다.

안전운항에 대한 감독권을 이해당사자인 해운기업들의 조합이 가지고 있단다. 퇴직 후에 그 자리로 내려앉으려는 해양수산부 직원들은 관리대상인 기업에게 봉사하고, 해양경찰청은 안전검사를 하는 척한다. 기업을 위해 정부는 수입선박의 수명제한을 풀어준다. 적정량을 넘는 과적운항도 막을 기관이 없고 불법 개조다 뭐다 해도 관심도 없다. 그저 배를 띄우고 이윤을 내면 그만이었다.

이처럼 사람들은 이번 사건에서 정부의 모든 기관들이 기업의 사적 이윤추구를 위해 봉사했음을 지적하고 있다. 생명을 대가로 이뤄지는 이윤추구가 사령탑 부재, 무능력한 관료 행정과 만나서 단 한명의 생명도 구하지 못하는 후진국형 참사를 내게 된 것이다. 그런 의미에서 구조적 살인으로 보는 견해가 타당할 수 밖에.

비판의 화살은 선장 해운사 해경 해수부 그리고 사령탑이 되지 못했던 대통령을 겨냥하고 있다. 아이들을 죽인 건 한국형 이윤추구 기업과 이를 방조한 국가행정의 시스템이기에, 이들이 직접적인 책임당사자들임은 분명하다. 그러나 그뿐이겠는가? 나는, 우리는 이런 상황에 무관심하지는 않았는가? 방조하지는 않았는가? '해양마피아'만 있는가? 원전마피아, 토건마피아…말하기 민망한 복지마피아. 다른 영역도 혹시 마찬가지가 아닌가? 생명과 평화, 안전을 위협하며 이윤만을 추구하는 모든 맘몬적 가치 숭배와 전략, 지배구조를 선택할 때 우리 모두는 무심하였던 것이나 아닌가 반추해 본다.

내가 먼저 각성하자. 그리고 이웃과 함께 각성하자. 우선, 지방선거를 위험사회에서 안전사회로의 변화를 위한 중요한 계기로 삼았으면 한다. 이런 난국은 거시체계를 담당하는 정치와 행정으로 반드시 풀어야 하기 때문이다.

그 다음은 내 안의 물욕을, 안전불감증을, 무기력감을 몰아내자. 24시간 전화상담실, 생명의전화 상담실에도 무력감으로 고통받는 이들, 평소의 우울이 더욱 깊어가는 내담자들이 줄을 잇고 있다. 상담봉사를 하는 선생님들과 위기개입 상담가들의 호소도 무거워지고 있다. 심각한 심리사회적 외상으로 내재되고 있다. 생명의전화 신념과 가치 중에 가장 소중하게 간직한 구절을 함께 되새겨 보자. '우리는 위기상황이 성숙과 전환의 시기가 될 수 있음을 믿는다'.

오흥숙 부산생명의전화 원장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21년간 웃음보따리 ‘개콘’ 장기 휴식?…사실상 폐지 수순
  2. 2KBO, 국내 복귀 타진 강정호에 자격정지 1년
  3. 3부산 임대아파트 승강기 대폭 확충
  4. 4벤투 앞에서…이정협, 승격팀 부산에 첫 승점 선물
  5. 5[기자수첩] 더이상 ‘오거돈’ 궁금하지 않다 /이승륜
  6. 6우즈, 미컬슨 맞대결서 1홀 차 승…1년 반 만에 설욕
  7. 7장발 클로저 김원중 ‘삼손(前 투수 이상훈 별명)’ 계보 잇는다
  8. 8[기고] 재난의 비선형성, 미디어 그리고 감정 /임인재
  9. 9양산시, 시내·마을버스 체계 전면개편 착수
  10. 10“상괭이·인간 공존의 바다” 고성군 27일 심포지엄
  1. 1문대통령 “경제 전시 상황…재정역량 총동원”
  2. 2文 대통령, 오늘(25일) 국가재정전략회의…재정지출 관련 논의 주목
  3. 3하태경 “민경욱, 주술정치 말고 당 떠나라”
  4. 4 PK 당선인의 ‘인생 입법’- 울산 경남 당선인 역점 법안
  5. 5울산 경제 활성화·교통안전 강화…‘청와대 저격’ 예고도
  6. 6부의장 자리 놓고 거래 제안…선 넘은 민주당 부산시의회
  7. 7조경태 “통합당, 외부에 의존 버릇 돼…중진들 비겁”
  8. 8“법사위 내놔라”…여야 원구성 협상 시작부터 진통
  9. 9
  10. 10
  1. 1응원팀 우승하면 우대금리 쑥쑥…야구 예금상품 ‘홈런’
  2. 2혁신기업 발굴·지원, 기보·우리은행 협약
  3. 3금융·증시 동향
  4. 4 미수령 환급금 돌려드립니다
  5. 5부산 임대아파트 승강기 대폭 확충
  6. 6주가지수- 2020년 5월 25일
  7. 7 기술보증기금, 중기 공동구매 보증 지원
  8. 8
  9. 9
  10. 10
  1. 1서울 강서구 미술학원 강사 확진…'인근 초등학교 25일 긴급 등교중지'
  2. 2서울 강서구 미술학원 강사 확진…'인근 초등학교 25일 긴급 등교중지'
  3. 3부산상의 “레미콘 노사 한발씩 양보해 조속한 협상해 달라”
  4. 4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 16명…나흘만에 10명대로 줄어
  5. 5안철수 “일반인 대상 무작위 항체검사 시행해야…대구가 먼저”
  6. 6오거돈 전 시장 강제추행 적용되나? 경찰 고민
  7. 7부산예술회관 주차장서 차량 급발진 추정 사고
  8. 8버스 ·택시 내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화…비행기는 모레부터
  9. 9부산 12일째 코로나19 신규환자 없어…자가 격리자 2450명
  10. 10해운대 신시가지 온수관 파열 11일 만에 복구 완료
  1. 1KBO, ‘음주운전’ 강정호 1년 유기실격+봉사활동 300시간 징계
  2. 2KBO, 국내 복귀 타진 강정호에 자격정지 1년
  3. 3벤투 앞에서…이정협, 승격팀 부산에 첫 승점 선물
  4. 4우즈, 미컬슨 맞대결서 1홀 차 승…1년 반 만에 설욕
  5. 5장발 클로저 김원중 ‘삼손(前 투수 이상훈 별명)’ 계보 잇는다
  6. 6
  7. 7
  8. 8
  9. 9
  10. 10
우리은행
부산 수제맥주 탐방
와일드웨이브
부산 수제맥주 탐방
고릴라브루잉컴퍼니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꾸준한 침치료, 목 디스크 증상 호전에 도움
류마티스 관절염의 한방치료
김용희 수의사의 반려동물 돌보기 [전체보기]
자가진료는 불법…보호자가 주사·약물 취급하면 처벌
동물병원 스트레스 받는 반려동물…내원 전·후 간식으로 보상해주세요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소아변비, 체질에 맞게끔 음식 조절해주면 호전
산후 한약복용, 모유수유 돕고 산후풍 예방 가능
시크릿 가든의 사계 [전체보기]
꽃 장식 촛대 ‘캔들라브라’로 연말·크리스마스 분위기 업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아이 면역력, 성장호르몬에 영향…체온 관리하고 꾸준한 운동 필수
1년에 키 4㎝ 언저리 자라는 아이, 시기 놓치지말고 성장치료 받기를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산후풍 이기려면 출산 초 찬바람·활동 자제해야
풍·한·습·열 원인 따라 다른 관절염
이수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골다공증, 생명력 살리는 현대 한의치료로
감염병치료, 한의학 적극 활용해야
조병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코로나 이기려면 끓여먹고 단백질 섭취
갱년기 극복에 운동·단백질 섭취 도움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위의 인생, 위생
내 주위의 암
펫 칼럼 [전체보기]
버려진 짠음식 먹는 길고양이…사료줄때 물 꼭 주세요
우리집 고양이 ‘최장수’가 쏘아 올린 작은 공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체질별 섭생법으로 면역력 키워야
치매·관절염 착각 쉬운 파킨슨병, 태양인·금음체질 특히 조심해야
행복한 공간 똑똑한 가구 [전체보기]
‘부엌의 꽃’ 후드, 분위기·건강 좌우
현직 의사가 들려주는 우리 몸의 신비 [전체보기]
현직 의사가 들려주는 우리 몸의 신비- 류마티스 관절염 1편
현직 의사가 들려주는 우리 몸의 신비- 통풍(Gout)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