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볼빨간당신' 김민준-양희경-최대철, 웃음+감동주며 가족이야기 공개

  • 국제신문
  •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  |  입력 : 2018-09-12 10:39:51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볼빨간당신’ 첫 방송부터 웃음, 감동을 다 잡았다.

지난 11일 KBS 2TV 새 예능 ‘볼빨간당신’이 첫 방송됐다. ‘볼빨간당신’은 부모님의 제2의 인생을 응원하는 자식들의 열혈 뒷바라지 관찰기. 베일 벗은 ‘볼빨간당신’은 유쾌한 웃음은 물론 가슴 먹먹한 감동까지 선사하며 단숨에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사진= KBS 2TV ‘볼빨간당신’ 캡처)
‘볼빨간당신’ 첫 방송에서는 부모님 뒷바라지에 나선 배우 김민준, 배우 최대철, 자식들의 뒷바라지 속에서 인생 2막을 시작하려는 배우 양희경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영자, 홍진경, 오상진 3MC는 따뜻한 공감능력과 재치로 ‘볼빨간당신’을 더욱 즐겁고 편안하게 만들었다.

먼저 김민준은 72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정도로 멋진, 초특급 동안 부모님과 함께 등장했다. 43세 미혼남인 김민준은 생후 40개월 진돗개 마루의 아빠를 자처하고 있다. 김민준의 부모님은 아들의 결혼을 원하지만, 좀처럼 마음을 표현하지 못했다. 그러나 아들사랑만큼은 누구도 따라올 수 없을 만큼 특별한 부모님이었다. 집안 곳곳에 아들 김민준의 사진이 장식되어 있을 정도였다.

이와 함께 눈길을 끈 것은 김민준 부모님의 유쾌한 매력이었다. 김민준의 부모님은 젊은 시절부터 남다른 패션감각을 자랑했다고. 아버지의 굽힐 수 없는 자존심을 상징하는 셔츠 깃, 아들과 쇼핑 중 런웨이를 방불케 하는 포즈 잡기 등이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김민준은 어색해하면서도 부모님과 함께 쇼핑을 하고, 틈틈이 아버지의 사진을 찍는 등 열혈 뒷바라지를 시작했다.

이어 양희경은 꼭 닮은 두 아들과 등장했다. 양희경에게 부엌은 놀이터와 같다. 하루 3~4시간씩 요리를 하며 부엌에 있는 것. 이날도 양희경은 뛰어난 음식솜씨로 곤드레밥, 보리된장, 수박케이크 등 특별한 집밥을 선보였다. 두 아들은 엄마 집밥을 맛깔스럽게 먹으며 즐거운 웃음을 선사했다.

배우로서, 엄마로서 최선을 다해 살아온 양희경 이야기도 뭉클했다. 양희경은 바쁜 와중에도 어떻게든 자식들의 집밥만큼은 직접 만들려 노력했다. 덕분에 그녀의 두 아들은 따뜻하게 성장할 수 있었다. 꼭 닮은 외모만큼 사랑도 가득한 양희경 세 모자가 맛깔스러운 가족애를 기대하게 했다.

숨겨왔던 가족 이야기를 공개한 최대철은 시청자 눈물샘을 자극했다. 이날 최대철은 아들, 딸과 함께 부모님 집을 방문했다. 최대철의 아버지는 광부로 탄광에서 일하며 1남 4녀를 키워왔다. 최대철의 어머니 또한 가리지 않고 많은 일을 하며 최선을 다해 살아왔다. 그러나 세월은 부모님을 기다려주지 않았다. 최대철의 어머니는 9차례 수술에도 불구하고 거동이 불편한 상황이다.
최대철은 오랜만에 어머니를 모시고 외출에 나섰다. 그 곳에서 최대철의 어머니는 아들에게 그 동안 자신이 하고 싶었던 것들을 적은 쪽지를 건넸다. 어머니의 소원은 평범한 사람들에게 지극히 일상적인 것들이었다. 그러나 거동이 불편하기에, 어머니에게는 하나 같이 어려운 것뿐이었다. “죽기 전에 한 발자국이라도 내 발로 걷기”라는 어머니의 소원은 결국 최대철을 눈물 짓게 만들었다.

최대철 가족의 이야기가 공개된 후 ‘볼빨간당신’ 스튜디오도 눈물바다가 됐다.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해양문화의 명장면
마데이라 와인과 미국혁명
방호정의 부산 힙스터
부산 여성 뮤지션 프로젝트 ‘2018 반했나?’
국제시단 [전체보기]
풀꽃친구 /박진규
9월 /조정해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나를 눈 뜨게 한 엄마 밥과 장모님 밥
성공하기를 원한다면 적의 입장에서 생각하라
방송가 [전체보기]
거래의 대상이 된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세간 뒤흔든 ‘흑금성’ 사건의 진실은
새 책 [전체보기]
문명의 요람 아프리카를 가다 1, 2 外
이윤기 신화 거꾸로 읽기(이윤기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클래식 거장 말러를 비춘다
성공신화 90대 경영인의 노하우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스르르 부서지는-임현지 作
무제-서상환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밀가루 친구들이 일러주는 꿈의 의미 外
누구 아닌 ‘나’를 위한 삶의 메시지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가을안부 /김소해
나침반 /우아지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22기 GS칼텍스배 결승1국
2017 여자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물괴·협상·안시성·명당…추석 극장가의 승자는?
‘웰메이드 영화’ 리얼한 세트장이 좌우한다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스물세 살 BIFF(부산국제영화제), 좀 더 넓은 부산공간 끌어안아야
영화 ‘공작’- 첩보극으로 본 남북관계의 오래된 미래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한국은 ‘사기공화국’…자발적 분쟁해결 자리잡아야 /정광모
아이로 마음 졸이던 부모 위로하는 ‘이상한 엄마’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로봇왕국 독재가 두렵다고?…휴머니즘의 힘을 믿어봐 /안덕자
인간 본성 파헤친 10가지 실험, 때론 끔찍한…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냉전부터 심리·정치적 분리까지…현대사회의 분열을 이야기하다
초연결시대 광고마케팅 화두는 채널확대·기술협업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9월 21일
묘수풀이 - 2018년 9월 20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天地弗敢臣
有名之母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