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리턴’ 장솜이, “가을동화‘ 송혜교 연기 보며 배우 꿈 키워”

  • 국제신문
  •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  |  입력 : 2018-02-11 01:10:39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SBS 드라마 ‘리턴’ 속 막내 형사로 출연 중인 신인배우 장솜이가 생애 첫 화보를 bnt와 진행했다.

   
(사진=bnt)
마치 소녀처럼 작은 것에도 웃음을 터트리며 촬영 현장을 활기차게 물들이던 그는 우울하고 감성적인 콘셉트에 들어서자 순식간에 몰입해 결국에는 눈물을 보이기까지 했다.

총 세 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장솜이는 러블리한 분위기를 인형처럼 소화한 것은 물론 스포티한 콘셉트와 정적인 무드까지 자연스럽게 흘러가듯 소화해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연예계 데뷔 계기에 대해 묻자 “어릴 적부터 길거리 캐스팅이 잦아 자연스럽게 연예인을 꿈 꿔 왔다. 부모님의 반대가 심해 입시 때가 되서야 본격적으로 연예계 데뷔 준비를 할 수 있었다”고 전하는 동시에 “어릴 적부터 ‘가을동화’ 송혜교 선배님의 연기를 보며 배우를 꿈꿨다”고 밝혔다.

현재 SBS 드라마 ‘리턴’에 출연 중인 장솜이는 “형사 역할을 준비하고자 액션 연기 연습을 했는데 참 어렵더라. 연습 도중 충격을 크게 받은 탓에 호흡 곤란이 와 응급실에 실려가기도 했다”고 어려움을 토로하는 한편 “현장에서 이진욱 등 여러 선배님들의 조언과 애정어린 시선 덕분에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며 선배님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도.

유독 늘씬한 몸매를 뽐내는 장솜이는 “많이 먹어도 살이 잘 찌지 않는 체질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운동도 열심히 하는 편이다”라며 “최근에는 승마를 즐기는데 장애물도 뛰어넘는 등 승마와 관련된 배역을 맡으면 잘 해 낼 자신이 있다”고 당당한 포부를 내놓기도 했다.

롤모델에 대해 묻자 여러 선배를 좋아한다고 하면서도 “신민아 선배님처럼 사랑스럽고 귀여운 배우가 되고 싶다”고 답하는 동시에 이상형에 대해서는 “외모 보다는 내면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배우 중에 굳이 꼽자면 공유 선배님을 참 좋아한다”며 수줍게 웃어 보이기도 했다.
닮은꼴 스타로는 “쌍꺼풀이 없는 특징 탓에 박보영, 백진희, 안소희, 김연아 등 쌍꺼풀이 없는 분들을 닮았단 소리를 자주 듣는다”며 “주위에서는 쌍꺼풀이 없어 화면발이 잘 받지 않는 탓에 쌍꺼풀 수술을 권하기도 한다”고 털어놓는 동시에 “나 스스로는 쌍꺼풀이 없어도 눈이 큰 편이라 수술을 할 생각은 전혀 없다”며 똑부러진 의견을 밝혔다.

눈에 띄는 긴 다리와 예쁜 라인을 뽐내는 장솜이는 “’사랑스러운 배우’라는 수식어를 이름 앞에 달고싶다”며 “’리턴’ 이후 차기작이 예정 돼 있다. 드라마로 찾아 뵙게 될 것 같다”고 계획을 전했다.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조봉권의 문화현장
문화누리카드, 고등어 축제에 가다
탁암 심국보의 동학 이야기
수운 최제우의 7대조 최진립 장군
국제시단 [전체보기]
늦여름에 /고명자
과일나무 아래 /강미정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인공지능과 공존하는 미래를 위하여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복식부기, 박영진가 장부를 읽는다
리뷰 [전체보기]
경계인 된 탈북여성의 삶, 식탁·담배·피 묻은 손 통해 들춰
방송가 [전체보기]
문화재가 품은 우리가 몰랐던 이야기
나누고 보태 한 끼 전하는 ‘푸드뱅크’ 사람들
새 책 [전체보기]
딸, 엄마도 자라고 있어(김정 지음) 外
하루키를 읽다가 술집으로(조승원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비유로 접근하는 재밌는 수학
자유를 향한 리살의 투쟁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호접춘몽도-이두원 作
Monument-안봉균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부모님 도우려다 벌어진 여름밤 소동 外
만화로 익히는 IoT·초연결사회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빈자리 /김용태
목탁 /전병태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22기 GS칼텍스배 24강전
제29기 중국 명인전 도전1국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부산국제영화제의 그리운 것들
물괴·협상·안시성·명당…추석 극장가의 승자는?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상업영화 후퇴·독립영화 약진…‘뉴시네마의 여명’
삶이라는 궤적…잠시 탈선해도 괜찮을까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가족갈등·가난, 우리 시대 청춘들 삶의 생채기 /박진명
오빠와 누이가 공생하는 페미니즘 /정광모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함박꽃 할머니 돌아 가셨다냥” 동네 길냥이들의 조문 대작전 /안덕자
우리는 성폭력 피해자를 어떤 시선으로 보고 있나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냉전부터 심리·정치적 분리까지…현대사회의 분열을 이야기하다
초연결시대 광고마케팅 화두는 채널확대·기술협업
BIFF 리뷰 [전체보기]
알폰소 쿠아론 감독의 '로마'
퍼스트맨
BIFF 인터뷰 [전체보기]
‘렛미폴’ 조포니아손 감독, 마약중독에 대한 인간적 접근…“그들도 결국 평범한 사람이에요”
감독 박배일 '국도예술관·사드 들어선 성주…부산을, 지역을 담담히 담아내다'
BIFF 피플 [전체보기]
‘국화와 단두대’ 주연 배우 키류 마이·칸 하나에
제이슨 블룸
BIFF 현장 [전체보기]
10분짜리 가상현실…360도 시야가 트이면 영화가 현실이 된다
BIFF 화제작 [전체보기]
‘안녕, 티라노’ 고기 안 먹는 육식공룡과 날지 못하는 익룡의 여행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10월 23일
묘수풀이 - 2018년 10월 22일
오늘의 BIFF [전체보기]
오늘의 BIFF - 10월 9일
오늘의 BIFF - 10월 8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 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제 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天地不仁
河伯娶婦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