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리턴’ 장솜이, “가을동화‘ 송혜교 연기 보며 배우 꿈 키워”

  • 국제신문
  •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  |  입력 : 2018-02-11 01:10:39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SBS 드라마 ‘리턴’ 속 막내 형사로 출연 중인 신인배우 장솜이가 생애 첫 화보를 bnt와 진행했다.

   
(사진=bnt)
마치 소녀처럼 작은 것에도 웃음을 터트리며 촬영 현장을 활기차게 물들이던 그는 우울하고 감성적인 콘셉트에 들어서자 순식간에 몰입해 결국에는 눈물을 보이기까지 했다.

총 세 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장솜이는 러블리한 분위기를 인형처럼 소화한 것은 물론 스포티한 콘셉트와 정적인 무드까지 자연스럽게 흘러가듯 소화해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연예계 데뷔 계기에 대해 묻자 “어릴 적부터 길거리 캐스팅이 잦아 자연스럽게 연예인을 꿈 꿔 왔다. 부모님의 반대가 심해 입시 때가 되서야 본격적으로 연예계 데뷔 준비를 할 수 있었다”고 전하는 동시에 “어릴 적부터 ‘가을동화’ 송혜교 선배님의 연기를 보며 배우를 꿈꿨다”고 밝혔다.

현재 SBS 드라마 ‘리턴’에 출연 중인 장솜이는 “형사 역할을 준비하고자 액션 연기 연습을 했는데 참 어렵더라. 연습 도중 충격을 크게 받은 탓에 호흡 곤란이 와 응급실에 실려가기도 했다”고 어려움을 토로하는 한편 “현장에서 이진욱 등 여러 선배님들의 조언과 애정어린 시선 덕분에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며 선배님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도.

유독 늘씬한 몸매를 뽐내는 장솜이는 “많이 먹어도 살이 잘 찌지 않는 체질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운동도 열심히 하는 편이다”라며 “최근에는 승마를 즐기는데 장애물도 뛰어넘는 등 승마와 관련된 배역을 맡으면 잘 해 낼 자신이 있다”고 당당한 포부를 내놓기도 했다.

롤모델에 대해 묻자 여러 선배를 좋아한다고 하면서도 “신민아 선배님처럼 사랑스럽고 귀여운 배우가 되고 싶다”고 답하는 동시에 이상형에 대해서는 “외모 보다는 내면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배우 중에 굳이 꼽자면 공유 선배님을 참 좋아한다”며 수줍게 웃어 보이기도 했다.
닮은꼴 스타로는 “쌍꺼풀이 없는 특징 탓에 박보영, 백진희, 안소희, 김연아 등 쌍꺼풀이 없는 분들을 닮았단 소리를 자주 듣는다”며 “주위에서는 쌍꺼풀이 없어 화면발이 잘 받지 않는 탓에 쌍꺼풀 수술을 권하기도 한다”고 털어놓는 동시에 “나 스스로는 쌍꺼풀이 없어도 눈이 큰 편이라 수술을 할 생각은 전혀 없다”며 똑부러진 의견을 밝혔다.

눈에 띄는 긴 다리와 예쁜 라인을 뽐내는 장솜이는 “’사랑스러운 배우’라는 수식어를 이름 앞에 달고싶다”며 “’리턴’ 이후 차기작이 예정 돼 있다. 드라마로 찾아 뵙게 될 것 같다”고 계획을 전했다.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김유리의 TV…태래비
JTBC ‘방구석1열’
진선미의 연극마실
파출소 앞에서 연극을 팝니다
국제시단 [전체보기]
용추(龍湫)폭포/ 우아지
리셋 /권정일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동포에게 격하노라
먼저 이겨놓고 싸우다 先勝求戰
방송가 [전체보기]
부모·자녀 모두가 행복한 여행이란…
‘보물선’ 돈스코이호의 진실은
새 책 [전체보기]
행복을 연기하지 말아요(니시자와 야스오 지음·최은지 옮김) 外
에르브 광장의 작은 책방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이병주 ‘운명의 덫’ 새 단장
7가지로 살펴본 핀란드의 저력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필묵의 유희-정선미 作
희망의-새 : 이태우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트라우마를 극복하는 소녀의 성장기 外
다양한 생명이 살아가는 지구의 일생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찔레꽃 /안영희
간이역 /김호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16회 삼성화재배 본선 8강전
제21회 삼성화재배 결승 2국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흥행요소 다 갖춘 ‘인랑’이 실패한 이유
멀티플렉스 20년…관객 없인 미래도 없다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영화 ‘인랑’…인터넷 여론의 정념과 영화
해체되는 가족과 일본사회의 그늘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뉴욕엔 노숙자도 마음껏 책 볼 수 있는 서점이 있다 /정광모
예수 가르침과 다른 현실…기독교에 유죄를 선고하다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애절한 독립군의 노래, 그 속에 담긴 투쟁과 애환 /안덕자
더위에 지친 당신, 등골 서늘한 추리소설 어때요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거점 상영관 + 공공 네트워크”…부산독립예술영화관 청사진 그린다
고사리손으로 만든 단편영화, 서툴지만 참신한 표현력 돋보여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8월 15일
묘수풀이 - 2018년 8월 14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緣木求魚
聖人難之
우리은행 광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