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타란티노 감독 "뉴욕서 비빔밥 먹고 싶으면 우리 식당 오세요"

  • 국제신문
  • 이원 기자 latehope@kookje.co.kr
  •  |  입력 : 2013-03-24 11:00:47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은 자신이 한국과 인연이 있다며 두 가지의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첫 번째는 처음 한국을 찼았던 1994년의 일이다.

 "한국에서 전 세계 최초 개봉한 '펄프픽션'으로 처음 서울에 왔다. 한국 관객을 직접 느끼고 싶어서 극장을 찾았는데, 당시 최고의 히트작은 짐 캐리가 주연을 맡은 '마스크'였다. 극장에 갔더니 30피트 정도의 노란 색 양복을 입은 짐 캐리의 스탠드배너가 있었다. 사실 LA에 있는 멕시코 극장 같았다. 온 가족이 와서 최고의 시간을 보내더라. 사실 영화는 그냥 볼 만했는데 한국 관객들이 최고였다. 다른 아시아 국가에서 관객들과 본 적이 있는데 반응이 썩 좋지 않곤 했다. 한국 관객은 정반대였다. 극장이 난리법석이었고, 난 좋은 시간을 보냈다. 영화가 끝나고 나서 영화에 대해 이야기를 하고 나가는 모습도 좋았다. 정말 재미있었고 좋았다."

 또 한 가지는 자신이 11년 전부터 뉴욕의 한국식당 공동 소유주라는 사실이다.

 "친구인 제니가 작은 식당을 운영했다. 굉장히 유명했지만, 크기가 작아서 돈을 벌 수 없었다. 그래서 또 하나의 식당을 고급스럽게 만들어 보자 해서 나도 투자해 '도화'를 개업했다. 제니가 운영하고 그의 어머니가 음식을 만드는데, 음식 솜씨가 좋아 한국 가정식을 맛볼 수 있다. 뉴욕에 와서 맛있는 비빔밥을 먹고 싶으면 '도화'를 찾아주길 바란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busan momfair 2017 부산 맘페어10.20(금)~22(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농협
2017일루와페스티벌
s&t 모티브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230년 전 심은 씨앗에 대한 결실
이미도의 결정적 한 장면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클린트 이스트우드 감독·1995년·11월에 재개봉)
국제시단 [전체보기]
윤달의 수의(壽衣) /이신남
전어 /조윤주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큰 길의 시민들: 축제, 행진, 혁명
철도, 시간과 공간의 개념을 바꾸다
방송가 [전체보기]
과수원 아주머니 껌딱지 된 야생 고라니
사교육 레이스 벗어난 부모들의 이야기
새 책 [전체보기]
여행자를 위한 도시 인문학 부산(유승훈 지음) 外
톰, 아주 작은 아이 톰(바르바라 콩스탕틴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과도한 4차산업혁명 열풍
일제강점기 대장촌이라는 마을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화병-아키야마 준 作
Docking-고석원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코끼리와 마음 터놓는 친구 됐어요 外
사랑 앞에 우리는 장벽이 아니야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하회탈 장승 /김경은
응답 /김소해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29기 KBS바둑왕전 승자2회전
제13회 LG배 기왕전 본선 1회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가을 스크린 수놓을 여배우들
흙수저그룹 ‘방탄소년단’, 글로벌 팬덤 갖춘 아티스트로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흥행코드 다 넣은 ‘브이아이피’, 그래서 실패
낡고 잊혀지고 떠나가도…영도다리 밑에 살아간다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동물이 건강해야 인간도 건강하다 /정광모
잠들기 전 머리맡 이야기에서부터 유리천장 깨기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5·18 광주민주화운동…그들의 시간은 그때 멈췄다 /안덕자
머리 쓰기 보단 심장 뛰는 것이 ‘진짜 인간’의 삶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생활문화 활성화 위해 동아리 활동 지원을”
“비싼 오디오라고 다 좋은 음질은 아니에요”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7년 9월 22일
묘수풀이 - 2017년 9월 21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7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2017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정천구의 대학에서 정치를 배우다 [전체보기]
與民樂
獨樂과 衆樂
경남개발공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