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경남교육청, 포항 지진 피해학교 성금 기탁

안전문화 대상 상금, 포항 흥해초에 200만 원 전달

  • 국제신문
  • 이종호 기자 jhlee@kookje.co.kr
  •  |  입력 : 2018-01-10 14:38:28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지난해 말 포항 지진으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포항 흥해초등학교에 피해 복구에 사용해 달라며 200만 원을 학교발전기금으로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성금은 도교육청이 지난해말 행정안전부에서 주최한 안전문화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안전문화 대상(대통령 표창 기관 선정)으로 선정돼 받은 상금이다.

도교육청 안전총괄담당관 직원들은 이날 포항 흥해초등학교를 방문해 지진피해 성금을 기탁하고 학교 건물 피해와 복구 상황을 둘러본 후 지진 대처법, 지진 매뉴얼 등 안전 정보를 공유했다.

조명숙 안전총괄담당관은 “지진 피해를 입은 흥해초등학교 학생들에게 작은 위안과 도움이 되기 바란다”며 “경남교육청은 지진 안전정책을 더 적극적으로 펼쳐 아이들이 안전한 학교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이종호 기자 jhlee@kookje.co.kr
   
경남도교육청 전경.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서지현 인사보복’ 안태근 전 검사장, 징역2년 법정구속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천증 홍성무 씨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