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온천천 물고기 떼죽음도 역시나…

관할 금정구 관리감독 부실…현장 직원 간 소통 부재 등 경찰, 직무유기 여부 수사

  • 국제신문
  • 하송이 기자 songya@kookje.co.kr
  • 2012-05-16 20:50:44
  • / 본지 10면
  • 싸이월드 공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지난 7일 밤과 8일 새벽 부산 금정구 남산동 온천천 상류에서 발생한 물고기 떼죽음(본지 지난 9일 자 10면 보도)은 관할 구청의 관리감독 부실 및 직원들 간 소통 부재, 당황한 공사 현장 책임자의 서투른 임시 대응이 부른 총체적 인재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16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사건 당시 하천정비공사를 총괄하던 현장 소장 류모(52) 씨가 양생 전 콘크리트 타설물이 떠내려가자 이를 희석하기 위해 황토가 섞인 물막이용 포댓자루 70여 개를 온천천에 풀었다고 털어놨다고 밝혔다. 애초 경찰 조사에서 현장 소장 류 씨는 처리 비용 200여만 원을 절감하기 위해 포대에 있던 토사를 풀었다고 진술했었다. 따라서 경찰은 물고기 떼죽음의 직접적인 원인을 미처 굳기 전에 쓸려내려간 시멘트의 독성 때문으로 파악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류 씨는 인부들과 함께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30분께까지 하천 변에 석축을 쌓기 위해 차량 6대 분량인 83t의 콘크리트를 시공했다. 류 씨는 공사 시작 전인 오전 8시께 금정구청에 낙동강 원수 공급 중단을 요청했다. 하지만 양생이 끝나기도 전인 오후 6시10분께 구청 도시안전과 담당직원이 공사 사실을 모른 채 물을 다시 공급했다.

이에 따라 분당 20t의 물이 쏟아지자 류 씨는 구청에 급하게 물 공급 중단을 요청했지만 20분가량 쏟아진 400t의 물에 쓸려 이미 타설된 콘크리트 대부분이 떠내려갔던 것으로 경찰 조사 결과 드러났다. 특히 콘크리트 타설이 마무리될 때 현장에는 금정구청 건설과 소속 직원이 있었지만 이를 구청에 알리지 않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게다가 공사 현장의 석축 내에 폐콘크리트를 묻은 정황도 드러나고 있다. 구청 직원들 사이의 소통 부재와 관리감독 부실이 도마에 오를 수밖에 없는 대목이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과정에서 석축 내에 폐콘크리트를 묻은 점도 드러났다"며 "감독 부실에 의한 직무유기 등에 대해서 집중 수사해 위법 사실이 발견될 경우 담당 직원들에 대해 사법처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경제

  • 사회

  • 생활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형벌 대신 배상…'바람' 핀 죗값 달리 치르게 될 가능성 높아
지금 법원에선
간통죄 프랑스는 224년 전 폐지, 미국 20개 주는 사문화
국민연금 제대로 알기 [전체보기]
공적연금 받아도 임의가입 가능
전업주부도 가입·수급 가능
내가 본 우리 학과 [전체보기]
의예과
경찰행정학과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사물인터넷 부산의 차세대 산업으로
미세먼지 주범 선박매연 대책 시급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약사국가고시 과목 12→4개로 줄고 난이도 조절 실패
부산 지역고교 경쟁력 키우고 선택폭 넓혀야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영등위 영화 등급분류 일정 공개 서비스.부산콘텐츠마켓 자원봉사자 모집
KRX금시장 수입금 농특세 면제.NH농협은행 3·3·3 이벤트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수학자와 철학자; 네 인물의 차이
지수와 대수; log는 뭘까?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도박에 빠져 감당 못할 빚더미, 어느 60대 화교의 끔찍한 결말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동생 한 명 더 생기면 미래 경제성장 부담 줄여준대요
부산서 발병한 '고병원성' AI , 사람 감염된 적은 없대요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IS 다른 종교 인정않고 잔인한 테러…아랍권도 등돌려
국회도서관 생기면 책·논문 찾으러 서울 갈 필요 없대요
이슈 분석 [전체보기]
양산 AI 감염 경로는
이슈 추적 [전체보기]
고현항 재개발 찬반 논란
건강체크·운전제한 장치 없어 돌발적 교통참사 재발 '걱정'
클릭! 내고장 소식 [전체보기]
관광농원 20선에 경남도내 4곳 선정
통도사에 템플스테이관 건립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자유
아침을 여는 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