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온천천 물고기 떼죽음도 역시나…

관할 금정구 관리감독 부실…현장 직원 간 소통 부재 등 경찰, 직무유기 여부 수사

  • 국제신문
  • 하송이 기자 songya@kookje.co.kr
  • 2012-05-16 20:50:44
  • / 본지 10면
  • 싸이월드 공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지난 7일 밤과 8일 새벽 부산 금정구 남산동 온천천 상류에서 발생한 물고기 떼죽음(본지 지난 9일 자 10면 보도)은 관할 구청의 관리감독 부실 및 직원들 간 소통 부재, 당황한 공사 현장 책임자의 서투른 임시 대응이 부른 총체적 인재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16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사건 당시 하천정비공사를 총괄하던 현장 소장 류모(52) 씨가 양생 전 콘크리트 타설물이 떠내려가자 이를 희석하기 위해 황토가 섞인 물막이용 포댓자루 70여 개를 온천천에 풀었다고 털어놨다고 밝혔다. 애초 경찰 조사에서 현장 소장 류 씨는 처리 비용 200여만 원을 절감하기 위해 포대에 있던 토사를 풀었다고 진술했었다. 따라서 경찰은 물고기 떼죽음의 직접적인 원인을 미처 굳기 전에 쓸려내려간 시멘트의 독성 때문으로 파악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류 씨는 인부들과 함께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30분께까지 하천 변에 석축을 쌓기 위해 차량 6대 분량인 83t의 콘크리트를 시공했다. 류 씨는 공사 시작 전인 오전 8시께 금정구청에 낙동강 원수 공급 중단을 요청했다. 하지만 양생이 끝나기도 전인 오후 6시10분께 구청 도시안전과 담당직원이 공사 사실을 모른 채 물을 다시 공급했다.

이에 따라 분당 20t의 물이 쏟아지자 류 씨는 구청에 급하게 물 공급 중단을 요청했지만 20분가량 쏟아진 400t의 물에 쓸려 이미 타설된 콘크리트 대부분이 떠내려갔던 것으로 경찰 조사 결과 드러났다. 특히 콘크리트 타설이 마무리될 때 현장에는 금정구청 건설과 소속 직원이 있었지만 이를 구청에 알리지 않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게다가 공사 현장의 석축 내에 폐콘크리트를 묻은 정황도 드러나고 있다. 구청 직원들 사이의 소통 부재와 관리감독 부실이 도마에 오를 수밖에 없는 대목이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과정에서 석축 내에 폐콘크리트를 묻은 점도 드러났다"며 "감독 부실에 의한 직무유기 등에 대해서 집중 수사해 위법 사실이 발견될 경우 담당 직원들에 대해 사법처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경제

  • 사회

  • 생활

  • 스포츠

힘내라 마을기업-지역에서 싹트는 희망
부산진구 어울림푸드
지금 법원에선
'딸깍발이 대법관' 법원 떠나는 모습도 그다웠다
교육 단신 [전체보기]
동서대, 정보통신 최우수 대학 선정 外
2015학년도 부산대 입학전형 설명회 外
국민연금 제대로 알기 [전체보기]
기초연금 대상자 모두 수급 가능
이중혜택 우려에 기초 연동
내가 본 우리 학과 [전체보기]
물리학과
생명과학과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다함께 행복하게 살아가는 지혜가 필요하다
사랑으로 하나되는 행복한 세상을 만들자
뉴스 분석 [전체보기]
재벌 감세…서민·중산층 체감 못해
41조 원, 경기 살아날 때까지 푼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박물관을찾는사람들 '무주 구천동 33경 특집답사' 外
하이투證 오늘 온라인 투자설명회 外
똑똑 진학칼럼 [전체보기]
학습경험 가장 중시…고민·열정 차별화 해야
외고·국제고생의 대입지원 전략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문자와 악보; 기록의 산물
음표와 쉼표; 음악을 살리는 것?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전 세계 추기경들 모여 문 잠그고 비밀투표해요
차가운 로봇과 따뜻한 우정 나눌 수 있을까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요즘 어른들, 왜 얼음물 뒤집어쓸까
이순신 장군에겐 왜 배가 12척밖에 없었을까요?
클릭! 내고장 소식 [전체보기]
추석 앞두고 국유임도 한시 개방
울주군청 국제운전면허증 발급
현장 초점 [전체보기]
반나절 만에 끝낸 감사, 복지관 횡령해도 '깜깜'
현장 취재기 [전체보기]
부처간 떠넘기다 끝내 "모른다"…실종자 가족 가슴 타들어가
스토리텔링협의회 홈페이지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