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조해훈의 고전 속 이 문장 <17> 독서의 네 가지 유익한 점-이덕무

책을 읽으면 마음이 기뻐지고 몸도 건강하다(讀書 心地相悅 體幹康安)

  • 국제신문
  •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20-11-03 19:55:00
  •  |  본지 20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근래 들어 일과로 책을 읽으니, 네 가지 유익함을 깨달았다. 첫째, 배가 약간 고플 때 책을 읽으면 두 배나 낭랑하고 윤기 있는 소리가 되어 그 이르고자 하는 바를 음미하노라면 배고픈 줄을 모르게 된다. 둘째, 조금 추울 때 책을 읽으면 기운이 소리를 쫓아 흐르듯이 굴러와 몸속이 적당히 누그러져 추위를 잊기에 충분하다. 셋째, 근심과 고뇌에 빠졌을 때 책을 읽으면 눈은 글자 속에 묻혀 마음은 이치와 하나가 되어 천만 가지 생각이 사라져 없어지게 된다. 넷째, 기침으로 앓을 때 책을 읽으면 기운이 통하여 아무 걸림이 없어져서 기침 소리가 갑자기 다스려지게 된다. 덥지도 춥지도 않고 배고프지도 배부르지도 않으며, 마음이 아주 기뻐지고 몸도 건강해진다.”

“近日覺日課讀書(근일각일과독서), 有四益(유사익). … 一(일), 畧略飢時讀(약략기시독), 聲倍朗潤(성배랑윤), 味其理趣(미기이취), 不覺其飢也(불각기기야). 二(이), 稍寒時讀(초한시독), 氣隨聲而流轉(기수성이류전), 軆內適暢(체내적창), 足以忘寒(족이망한). 三(삼), 憂慮惱心時讀(우려뇌심시독), 眼與字投(안여자투), 心與理湊(심여이주), 千思萬念(천사만염), 有時消除(유시소제). 四(사), 病咳時讀(병해시독), 氣通不觸(기통불촉), 漱聲頓已也(수성둔이야). 如其不暖不寒不飢不飽(여기불난불한불기불포), 心地和悅(심지화열), 軆幹康安(체간강안)….

‘책만 읽는 바보’인 간서치(看書痴)로 잘 알려진 이덕무(1741~1793)의 산문집 ‘이목구심서(耳目口心書)’에 나오는 문장이다. 책을 읽으면 절로 얻어지는 유익함, 지금과는 삶의 모습이 다르지만 가만히 생각해보면 무슨 말인지 알 수 있다.

이덕무는 박학다식했으나 서출이었다. 너무 빈한해 늘 추위에 떨었으며, 배가 고팠다. 그런데 신기하게도 책을 읽으면 추위와 배고픔을 잊었다. 정조가 그의 영특함을 알고, 1779년 박제가 유득공 등과 함께 초대 규장각 외각검서관으로 임명했다. 아이든 어른이든 책보다는 휴대전화에 더 익숙하다. 어리석은 필자의 아들 둘은 못난 아버지에게 “평생 손에서 책을 놓지 않겠다”는 약속을 해버렸다.

시인·고전인문학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좌동 아파트 리모델링 훈풍…해운대구 “지역상생땐 지원”
  2. 2부산 요양병원 또 집단감염…31일까지 거리두기 2단계로 완화
  3. 3오페라하우스 해수부 지원금 0…"북항재개발 수익 환원을"
  4. 4시장 보선 기선잡기…여야 ‘가덕신공항戰’ 재점화
  5. 5이언주·이진복 “朴 무고 교사” 의혹 제기…박형준 “터무니없는 말”
  6. 6 핵심은 사라진 황금계급장·돈 출처인데…변죽만 울린 수사
  7. 7초등 저학년 3월 등교개학 가닥
  8. 8“희망퇴직 계획 철회하라” 르노삼성 노조 강력 반발
  9. 9오염대책 없이 GB(그린벨트) 해제…십수년 흐른 지금도 오폐수 콸콸
  10. 10오늘의 운세- 2021년 1월 25일(음력 12월 13일)
  1. 1시장 보선 기선잡기…여야 ‘가덕신공항戰’ 재점화
  2. 2이언주·이진복 “朴 무고 교사” 의혹 제기…박형준 “터무니없는 말”
  3. 3“누구도 안심 못해” 야당 경선 컷오프 주목
  4. 4김영춘-박인영 야당 협공 연대…여당 원팀 전략 위력 발휘할까
  5. 5정의당 김영진 보선 출사표
  6. 6한국 “위안부 합의 인정…정부 차원에선 추가 청구 없을 것”
  7. 7더민주, 주호영 ‘가덕특별법 악선례’ 발언에 “독단 벗어나라”
  8. 8권영진 “보궐선거 단일화 필수… ‘국힘’ 오만함 경계해야”
  9. 9정총리 “학교, 감염요인 낮아”…등교수업 검토 지시
  10. 10박범계 “반인도·반인륜 범죄 공소시효 폐지 가능” 견해 밝혀
  1. 1좌동 아파트 리모델링 훈풍…해운대구 “지역상생땐 지원”
  2. 2“희망퇴직 계획 철회하라” 르노삼성 노조 강력 반발
  3. 3한국거래소 조직 개편…부산본사 기능 강화
  4. 4당정 ‘자영업 손실보상법’ 검토 착수…재원조달 첩첩산중
  5. 5소재·부품 脫일본 외친 18개월…작년 일본 수입 의존도 더 높아져
  6. 6부산진역 ‘모티더베스트빌’ 1순위 청약경쟁률 2.53대1
  7. 7‘30돌’ 부산도시공사 대대적 나눔사업
  8. 8원금분할 상환 대상 제외 마이너스 통장 개설 급증
  9. 920만 원 넘는 설 선물세트 잘 나가네
  10. 10최근 5년간 온라인 쇼핑 소비자 피해 7만 건 육박
  1. 1부산 요양병원 또 집단감염…31일까지 거리두기 2단계로 완화
  2. 2오페라하우스 해수부 지원금 0…"북항재개발 수익 환원을"
  3. 3 핵심은 사라진 황금계급장·돈 출처인데…변죽만 울린 수사
  4. 4초등 저학년 3월 등교개학 가닥
  5. 5오염대책 없이 GB(그린벨트) 해제…십수년 흐른 지금도 오폐수 콸콸
  6. 6거제 해상 어선 침몰 3명 실종…“파도 덮치며 선박 물 차올랐다”
  7. 7청년과, 나누다 <4> 노민혁 아워테리토리 대표
  8. 8양산 석·금산신도시 인구 급증…중학교 신설 시급
  9. 9도로 한복판 시각장애 노인 구한 ‘독수리 5형제’
  10. 10'명품마을' 혁신을 찾아서 <26> 남해 가천마을
  1. 1‘인민날두’ 안병준 아이파크 이적…최전방 화력 보강
  2. 2이재성·백승호 맞대결…킬, 다름슈타트 2-0 승리
  3. 3MLB ‘진짜 홈런왕’ 행크 에런, 하늘로 떠나다
  4. 4유럽 무대 첫 멀티 골 황의조, 양팀 중 ‘최고 평점 8.8’
  5. 5아, 1분!…잘 나가던 kt 연승행진 일단 멈춤
  6. 6패배 모르는 부산시설공단…여자핸드볼 파죽의 11연승
  7. 7'인민날두' 안병준, 부산 아이파크서 뛴다
  8. 8박지성, 전북 행정가로 K리그 입성
  9. 9최준용이 ‘뒷문’ 닫고 한동희 ‘대포’로 끝낸다
  10. 10아이파크 내달 28일 이랜드와 홈 개막전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