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부자와 빈자 가르는 주요 포인트는 냄새”…봉준호 새 화두 던지다

‘기생충’ 오늘 개봉

  • 국제신문
  • 이원 기자
  •  |  입력 : 2019-05-29 18:41:14
  •  |  본지 22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봉 감독, 극단적 삶 사실적 표현
- “환경이 달라 공생 힘든 두 계층
- 기묘한 인연으로 얽히는 이야기
- 영화 세트도 실제 집처럼 꾸며”

30일 개봉하는 ‘기생충’은 예매율 1위를 차지하며 많은 영화 팬의 기대를 받고 있다. 개봉을 설레는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는 봉 감독을 29일 만나 ‘기생충’에 얽힌 이야기를 들었다.
   
개봉을 앞두고 영화 ‘기생충’의 의미를 소개한 봉준호 감독.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는 가난한 가족과 부자인 가족, 양극단의 가족을 그린다. 가족을 중심에 둔 이유는.

▶가난한 4인 가족, 부자 4인 가족이 기묘한 인연으로 섞인다는 것이 이 영화의 출발점이었다. 삶의 기본 단위인 가족으로 삶의 이야기를 찍어보자 했다.

-두 가족은 어떻게 설계했는가.

▶착하고 정의로운 빈자와 그 반대편에 탐욕과 폭력적인 갑질을 하는 부자를 그린 영화나 드라마는 많다. 하지만 그것이 현대적인 부자와 빈자의 모습이라고 할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그래서 부자 가족은 결이 섬세하고 다층적으로 만들려고 했다. 나름 순진하고 세련되고 매너가 있지만 히스테릭한 면도 있다. 반면 가난한 가족은 쉽게 다가갈 수 있고 정감이 가지만 냉철하게 따져보면 적당히 착하고 못되기도 한 모습이 뒤범벅돼 있다. 그런 결이 있어야 인물이 사실적으로 살아날 것이라고 봤다.

-실제 집에서 촬영한 줄 알았는데, 두 가족의 집이 모두 세트라고 들었다.

▶두 공간 안에서 두 가족의 모습을 미시적이고 세밀하고 다채롭게 보여줘야 해서 시나리오를 쓸 때부터 세트에 신경을 썼다. 또한 인물의 동선이 교묘하게 엮여야 하는 지점이 있어서 애초 미술팀에게 이런 구조가 되어야 한다고 요구사항을 전해줬다.
-영화에서 냄새는 사건을 파국으로 치닫게 하는 중요한 요소로 작용한다. 냄새를 강조한 이유는.

▶보통 양극단의 부자와 가난한 자는 서로의 냄새를 맡을 기회가 별로 없다. 생활의 동선이 달라서 겹치지 않기 때문이다. 그런데 영화에서 가난한 가족은 부자 가족 집안으로 들어가 냄새를 맡는다. 그래서 사건을 일으키는 중요한 장치가 냄새가 될 수밖에 없었다. 이원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청춘·자유·낭만이 넘실…앵글에 담은 쿠바
  2. 2활력 잃은 영화도시 부산…어디로 가고 있나? <상> BIFF 25년, 축제만 있고 산업은 없다
  3. 3박현주의 그곳에서 만난 책 <75> 이성배 시인의 시집 ‘이어도 주막’
  4. 4김정현의 중국인 이야기 <48> 천하통일 기반 다진 목공
  5. 5 수요 느는 해외 부동산 거래…정부, 체계적 관리 시스템 마련 시급
  6. 6한국건강관리협회 부산건강검진센터, ‘박애원’아동들 대상 건강검진 실시
  7. 7[서상균 그림창] 엔딩 촬영
  8. 8'명품마을' 혁신을 찾아서 <2> 통영 서피랑
  9. 9잘나가던 ‘또따또가’, 부실운영에 무더기 징계
  10. 10대형 건설사가 재개발 주도…중소업체는 도심재생 틈새시장 공략
  1. 1안철수 전 의원 귀국 "실용적 중도정치 실현하는 정당 만들겠다"
  2. 2영화 '천문' 관람한 文 대통령이 가장 인상 깊었던 장면은?
  3. 3"北, 신임 외무상에 리선권 임명"…주북 대사관들에 통보
  4. 4북한 개별 관광, 한미 갈등 소재로 부상
  5. 5당청 경찰 개혁 드라이브 나서나
  6. 6한국당 4호 영입인재는 30대 김병민…'최연소 기초의원' 출신
  7. 7민주당 총선 영입인재 10호…사법농단 알린 이탄희 전 판사
  8. 8안철수 “중도정당 만들 것…총선 불출마”
  9. 9부산 한국당 여성·청년·신인 주자들, 세대교체 천명 ‘김형오 공천룰’ 기대
  10. 10민주당, 부산 남갑 전략공천 잡음
  1. 1 수요 느는 해외 부동산 거래…정부, 체계적 관리 시스템 마련 시급
  2. 2대형 건설사가 재개발 주도…중소업체는 도심재생 틈새시장 공략
  3. 3정밀 가공공장 옆 오피스텔 공사…신평공단 살리기의 역설
  4. 4르노삼성차 노조 20일 총회…노사갈등 분수령
  5. 54년 뒤(2024년)엔 취업자 마이너스 시대
  6. 6“구직 포기, 그냥 쉰다” 209만 명…역대 최다
  7. 7
  8. 8
  9. 9
  10. 10
  1. 1토익 시험시간, 준비물·주의사항은?
  2. 2가수 이선희 팬클럽, 마산역에서 사랑의 떡국 나눔행사 개최
  3. 3진주을 선거구 자유한국당 권진택 예비후보…영세상인 임대료 지원을 위한 시 조례 제정 하겠다.
  4. 4'드루킹 댓글조작 가담 혐의' 김경수 경남도지사 2심 21일 선고
  5. 5야외스크린연습장 전기 계량기에서 불
  6. 6알 수 없는 이유로 승용차 고가도로 교각 들이받아…운전자 크게 다치고 동승자 숨져
  7. 7자유한국당 정재종(전 감사원 부이사관)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8. 8국내 최적 동계전지훈련지 통영, 구슬땀 열기로 후끈
  9. 9설 연휴 부산에서 173만명 이동…25일 오후 최대 혼잡
  10. 10경남소방, 지난해 119신고 전화벨 50초에 한번 꼴로 울렸다
  1. 1맥그리거, 세로니에 40초 만에 TKO승…니킥→파운딩→경기중단
  2. 2이승우, 리그 2경기 연속 출전 결국 불발..."명단에서 이름 제외"
  3. 3홀란드, 도르트문트 데뷔전 투입 직후 데뷔골 성공..."5-3 역전승 이끌어"
  4. 4'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왓포드와 득점 없이 0-0 무승부로 경기 마쳐
  5. 5맨시티, 팰리스와 홈경기에서 2-2 무승부로 경기종료
  6. 6한국 요르단 선발 라인업 이상민 원두재 김진규 등
  7. 7호주오픈 대기질 나빠지면 심판 재량으로 경기 중단
  8. 8남자 핸드볼, 아시아대회 8강 진출
  9. 91년 더…불혹에 다시 뛰는 ‘송삼봉(송승준 별명)’
  10. 10형제대결·심판변신…‘별잔치’ 빛낸 허훈
도쿄야 내가 간다
요트 남자 레이저 하지민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 청소년 남극 체험 선발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