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진료실에서] 골치아픈 오십견, 원인부터 알고 치료하자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11-06 18:36:53
  •  |  본지 25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어깨에 찾아오는 가장 흔한 병 중의 하나가 오십견(五十肩)이다. 어깨 어딘가가 아프고 굳어서 팔이 뒤로 안 돌아가고 제대로 움직일 수가 없을 때, 우리가 흔히 ‘오십견이 아닐까’ 하고 반사적으로 머리에 떠올리게 되는 그런 병이다. 이름만으로도 가닥이 잘 잡히지 않는 병이다. ‘통풍’ ‘디스크’처럼 병이나 증(症) 대신에 독자적인 이름이 붙여진 병은 골치가 아픈 경우가 많다. 오십견, 이름만 들었을 뿐인데도 수술해야 할지, 말아야 할지 걱정이 앞선다.

사실 오십견은 주변을 보면 알 수 있지만 1년에서 몇 년 이상 치료 기간이 오래 걸리는 것은 차치하고라도 그 치료 과정 내내 환자 본인은 밤낮으로 고통받는 병이기도 하다. 주위 사람에게 하소연하기도 그렇고 치료 기간이 길어짐에 따라 가족들의 관심마저 사라져 큰 병원에서 타온 3개월 치 거대한 약봉지만 혼자 하릴없이 지키고 앉아 있을 뿐이다. 그러다 심지어는 이러다 어찌 되겠지 하면서 치료마저 포기한 채 지내다 하도 아파서 수소문 끝에 진료실을 다시 찾는 경우도 종종 보게 된다.

그렇다면 이 오십견이란 병이 과연 그렇게도 치료하기가 힘든 병일까? 자고로 원인을 알면 치료는 떼 놓은 당상이다. 오십견의 원인을 보면 어깨 관절 내 염증, 힘줄 이상, 근막동통증후군, 목 이상, 고지방증, 당뇨병, 갑상선 질환, 부신피질 기능 저하증, 거기다 스트레스, 깁스 같은 오랜 고정, 유전적 소인, 항경련제나 항암제도 이름을 올리고 있다. 정형외과학회에서 밝힌 원인인데 너무 많다. 필자의 경험으로는 차 뒷좌석에 놓인 물건을 집으려고 딱 한 번 팔을 뒤로 젖혔을 뿐인데 그 이후로 점차 어깨가 굳어서 병원을 찾은 환자도 있다. 이쯤 되면 원인을 알아서 치료한다는 것도 말만큼 그리 만만치 않아 보인다.
대체 이 오십견 어떻게 치료하면 될까? 이 병은 마치 암처럼 초기, 중기, 말기가 있다. 어깨 관절에 염증이 생기면서 팔이 뒤로 조금씩 안 돌아가고 통증이 심한 동통기(초기, 2~9개월), 통증이 지속하면서 팔이 앞으로 들리지지 않아서 일상생활의 제약이 심한 동결기(중기, 3~12개월), 어깨가 조금씩 풀리면서 통증 또한 감하되는 해리기(말기, 몇 개월에서 6~10년)가 그것.

너무나 길고 괴로운 병의 여정이다. 연구에 따르면 어깨의 운동 장애가 평생을 지속하는 사례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감사하게도 의사들은 각각의 이 시기에 초점을 맞추고 난공불락 오십견의 치료책을 모색한다. 주로 통증이 심한 초기에는 정확한 관절강내 주사 치료로 염증을 가라앉혀 치료하고, 중기와 말기에는 최근에 고도로 발달한 관절 내시경 치료로 몇 개월에서 몇 년 지속된 굳은 어깨를 불과 하루이틀 만에 종지부 찍는 치료를 하게 된다. “어, 그렇게 굳었던 어깨가 하루 만에 바로 들어지네” 하는 환자들의 웃음기 머금은 밝은 목소리가 보람이 되어 돌아온다.

이상훈 오성병원 진료부장·정형외과 전문의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산여행 탐구생활
숨은 전망 명소
마트에서 찾은 셰프의 마법
오지훈 셰프의 햄 치즈 엠파나다와 뭉게구름 복숭아 컵케이크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한방으로 잡는 여름철 건강관리
노인성 치매, 한약·침으로 기혈 다스려야
강혜란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콜레스테롤 약의 패러독스, 생활습관 개선 병행해야
과거 처방전 확인, 현명한 약 복용 지름길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소아중이염 치료, 항생제 꼭 안써도 된다
하지불안증, 빈속에 생수 들이켜보세요
단신 [전체보기]
소프라노 전이순 12일 독창회 外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성 조숙증은 여아만? 남아도 살펴봐야
생후 3년·사춘기 때가 키 성장치료 최적의 타이밍
우리 동아리 어때요 [전체보기]
부경고 ‘문예부 ’
동래여중 인문학 동아리 ‘귀를 기울이면’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마음의 병, 한의원에서 어떻게 치료할까?
윤호영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인체 면역력 이용해 항암치료 가능
한여름 더 심해지는 갱년기 증후군
이수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잇몸 질환, 침·한약으로 예방·치료 가능
임산부에게 행복한 건강을 드리는 맞춤한약 치료
정은주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건강한 여름 나는 법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맹목적인 힙합 사랑은 위험하다
취업 꿈꾸는 특성화고 학생들, 의무검정 효율적으로 이용해야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요통 신경주사·신경성형술의 차이
40세 이후엔 1~2년 간격 유방촬영 검사 필수
착한 소비를 찾아서 [전체보기]
소비 과정에서 사람과 지구를 먼저 생각하는 영국
공정무역의 생산자 혜택
톡 쏘는 과학 [전체보기]
노벨 화학상 받은 부산 사나이
착시효과로 교통사고 줄인다
펫 칼럼 [전체보기]
당신의 외로운 삶, 고양이가 보살펴 드립니다
반성합시다, 무책임한 우리를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불면증, 한방으로 치료한다
파킨슨병 환자, 육류·우유 안 먹어야
황은경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장염, 몸에 이상이 있다는 신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