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4년의 기다림’ 안나린, 93번째 대회서 첫 우승

KLPGA 오텍캐리어 챔피언십, 10→2타 차 추격 따돌리고 정상

  • 국제신문
  • 이진규 기자
  •  |  입력 : 2020-10-11 20:07:07
  •  |  본지 19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데뷔 4년 차인 무명 여자골퍼 안나린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천신만고 끝에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하는 감격을 누렸다
안나린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오텍캐리어 챔피언십 with 세종필드 골프클럽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뒤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KLPGA 제공
안나린은 11일 세종시의 세종필드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KLPGA 투어 오텍캐리어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쳐 4라운드 합계 16언더파 272타로 정상에 올랐다. 지난 3년 동안 상금랭킹이나 평균 타수에서 30위 이내에 들어본 적이 없던 안나린이었지만 이번 대회 2, 3라운드에서 출전 선수 평균을 7타 이상 뛰어넘는 압도적인 스코어를 내는 잠재력을 폭발시키며 93번째 대회 만에 챔피언의 반열에 올랐다.

무려 10타 차 리드를 안고 시작해 낙승이 예상된 최종 라운드였다. 지금까지 KLPGA투어 최종 라운드에서 8타 넘는 차이가 뒤집힌 적은 없었다. 하지만 안나린이 첫 우승으로 가는 길이 험난했다. 티샷은 번번이 페어웨이를 벗어났고 아이언 샷도 2, 3라운드보다 날카로움이 덜했다. 3번 홀(파4) 3퍼트 보기에 이어 12번 홀(파4)에서 2m 파퍼트를 놓치면서 두 번째 보기를 적어냈다. 13번 홀(파4)에서는 그린 밖에서 친 세 번째 샷이 길게 떨어지면서 또 1타를 잃었다.

상위 20명 가운데 혼자 오버파 스코어였다. 그만큼 샷과 퍼트가 흔들렸다. 안나린이 뒷걸음을 걷는 사이 특급 신인 유해란이 막판 뒷심을 발휘했다. 16번 홀까지 보기 없이 버디만 9개를 뽑아낸 유해란은 2타 차까지 따라붙었다. 유해란은 4라운드를 시작할 때 안나린에게 13타 차 뒤진 5위였다.

하지만 안나린은 14번 홀(파5)에서 3m 버디 퍼트를 집어넣으며 분위기를 바꿨다. 이날 첫 버디를 잡아내며 한숨을 돌린 안나린은 17번 홀(파3)에서 티샷을 홀 1.5m 옆에 떨궈 이날 두 번째 버디를 만들었다. 3타 차 선두의 여유를 안고 18번 홀(파4)을 맞은 안나린은 예리한 아이언샷으로 만든 2m 버디 기회를 놓치지 않고 우승을 자축했다.

한편 세계랭킹 1위 고진영은 1언더파 71타를 쳐 공동 3위(7언더파 281타)를 차지했다. 공동 6위 최혜진은 올해 10번째 톱10에 들었다. 이진규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바이든 취임식 스타' 흑인 시인 "경비원에게 수상한 인물 취급"
  2. 2美 국무장관, "교황 이라크 방문, 종교적 화합 촉진 기대"
  3. 3부산 주말 동안 강풍예고…"안전사고 유의해야"
  4. 4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5명
  5. 5부산시장 보선 후보 더불어민주당 김영춘 최종 확정
  6. 6부산 국민의힘 공동선대본부 출범
  7. 7변성완 전 권한대행과 박성훈 전 경제 부시장 나란히 2위
  8. 8정익진의 무비셰프 <10> 이자벨 아자니
  9. 9오는 9일부터 새 감염병예방법 시행...위반시 가중처벌
  10. 10백신 이상 반응 1300여 건 늘어…추가 사망자는 0
  1. 1부산시장 보선 후보 더불어민주당 김영춘 최종 확정
  2. 2부산 국민의힘 공동선대본부 출범
  3. 3변성완 전 권한대행과 박성훈 전 경제 부시장 나란히 2위
  4. 4이낙연, 첫 예능 출연해 아이들과 소통
  5. 5경부선 지하화 국가사업 된다…월드엑스포 전 완공될 듯
  6. 6박성훈 ‘신인 돌풍’ 2위 저력, 이언주는 단일화로 마이너스
  7. 7“난 시민이 원한 합리적 지도자…정권교체 발판 될 것”
  8. 8김영춘은 야당 때리기, 변성완·박인영은 당원결집 목청
  9. 9김영춘 본선 직행이냐, 결선투표냐…변성완 뒷심 관건
  10. 10후보단일화·네거티브에도 굳건했던 박형준 독주
  1. 14배로 끌어올린 사업속도…난개발 없는 해양문화 거점 고민
  2. 2부산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 약보합세
  3. 3쿠팡처럼…앞으론 택배 이틀 안에 받는다
  4. 4다시 돌아온 골프 시즌…유통가 ‘골린이’용품 봄 대전 티샷
  5. 5연금 복권 720 제44회
  6. 6“가덕신공항, 부산경제 도약 마중물 될 것”
  7. 7가전 매장에 놀이터·체험존 넣었더니 매출 배 이상 ‘껑충’
  8. 8부산상의 의원 출마자 “사무처, 선거 공정하게 관리해야”
  9. 9동부산 이케아, 글로벌 친환경 빌딩 인증
  10. 10[브리핑] 부산 남구 등 스마트솔루션 사업
  1. 1부산 주말 동안 강풍예고…"안전사고 유의해야"
  2. 2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5명
  3. 3오는 9일부터 새 감염병예방법 시행...위반시 가중처벌
  4. 4백신 이상 반응 1300여 건 늘어…추가 사망자는 0
  5. 56일 신규 확진자 418명…"여전히 살얼음판"
  6. 6금융기관 사칭해 스마트폰 4만 대 해킹 포착...보완 관리 만전 기해야
  7. 7부산 강풍주의보…창문 깨지고 간판 떨어지고 사고 잇달아
  8. 8‘수정아파트’ 정체불명 재개발 추진위도 등장…피해주의보
  9. 9부산대 개학하자마자 ‘코로나 홍역’…학사일정 혼선
  10. 10양산 물금역 KTX 정차 이번엔 성사되나
  1. 1이대호·손아섭·민병헌 39억 깎았더니, 거인 연봉순위 8위(작년엔 1위) 추락
  2. 2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7> 정신 부산야구소프트볼협회장
  3. 3‘고수를 찾아서 2’ 부산 유일 국궁 9단 명궁 장오현
  4. 4교체 출전 황희찬 6개월 만에 골 맛
  5. 5김광현 첫 시범경기 4실점 부진
  6. 6박세웅 150㎞ 직구·나승엽 안타…롯데 첫 단추 잘 뀄다
  7. 7호날두 12시즌 연속 정규리그 20골 고지
  8. 8도쿄올림픽 개최 가능성에 국가대표 우선 접종 추진
  9. 9부산시체육회 강영서 국제스키연맹 회전 부문 준우승
  10. 10“득점 과정 중시하는 감독님, 이겼는데 꾸짖어 많이 배워”
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정신 부산야구소프트볼협회장
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김성호 부산파크골프협회장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