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재미작가 이성열 씨 대상…美 이어 한국서도 작품성 인정

이병주국제문학상 수상자

  • 조봉권 기자 bgjoe@kookje.co.kr
  •  |   입력 : 2023-09-19 18:48:23
  •  |   본지 1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문학연구상에 임정연 교수
- 경남문인상에 하아무 작가
- 내달 7일 문학제 맞춰 시상

재미 작가 이성열 씨가 제16회 이병주국제문학상 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와 함께 임정연 안양대 교수가 제9회 이병주문학연구상 수상자로, 하아무 작가(박경리문학관 사무국장)가 제4회 이병주경남문인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지난해 열린 이병주하동국제문학제의 심포지엄 모습. 국제신문 DB
㈔이병주기념사업회(공동 대표 이기수 전 고려대 총장·김종회 문학평론가)는 오는 10월 7일 오후 2시 경남 하동군 북천면 이명골길 소재 이병주문학관에서 열리는 ‘2023 이병주하동국제문학제’를 앞두고 이같이 발표했다.

이병주국제문학상은 2007년부터 해마다 개최되는 이병주하동국제문학제에서 관심이 집중되는 요소다. 인간을 도구화하는 일을 극력 경계하며, 좌우 대립에 매몰되지 않고, 사람과 사회를 품는 큰 문학세계를 펼친 대문호 나림 이병주의 문학정신을 담는 예술상이기 때문이다.

이성열 재미 작가는 1946년 경기도 출생으로 1976년 미국으로 이민 갔다. 건국대와 미국 조지아주립대를 다녔으며 캘리포니아주립대 대학원에서 공부했다. 1986년 미국의 한 문학단체에서 시 작품으로 우수신인상을 받았으며 단편소설 ‘무임승차’로 소설가가 됐다. 시집 ‘바람은 하늘나무’ ‘하얀 텃세’ ‘구르는 나무’와 소설집 ‘위너스 게임’ 등을 펴냈다. 그의 시집 ‘하얀 텃세’를 2006년 출간한 청동거울 출판사는 “한국 문단에는 잘 알려지지 않았으나 미국의 한인 문단뿐 아니라 미국 문단에서도 인정받는 시인”이라며 “한국어와 영어로 동시에 창작이 가능하며 두 언어에서 모두 주목할 만한 시적 성취를 이뤘다”고 소개했다.

제9회 이병주문학연구상을 받은 임정연 안양대 교수는 이병주 작가 연구를 진행하며 2021년과 2022년 잇따라 주목할 만한 논문을 발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제4회 이병주경남문인상 수상자로 결정된 하아무 작가는 경남에서 오랜 세월 치열한 문학 활동을 펼쳤다. 최근 펴낸 소설집 ‘하지만 우리는 살아남았다’가 특히 좋은 평가를 받았다.

상금은 대상 2000만 원, 연구상과 경남문인상 각각 500만 원이다. 심사는 임헌영 김인환 김언종 김종회 김주성 씨가 맡았으며, 경남문인상의 경우 지역 문학계의 추천을 거쳤다.

올해 이병주하동국제문학제의 학술심포지엄은 ‘이병주 소설의 애정관과 인간관계’를 주제로 김종회 공동대표와 남송우 문학평론가의 기조발제, 이승하(중앙대) 교수의 사회로 진행되는 정영훈(경상대) 하태영(동아대) 송희복(진주교대) 송기정(이화여대) 교수의 주제발표가 펼쳐진다. 김언종 김한상 전수용 김용희 이상옥 김남호 차민기 씨 등 경남과 서울의 문학·예술인과 함께 중국 길림대 권혁률 교수가 토론자로 나온다.

이병주하동국제문학제는 한국이 낳은 불세출의 대문호 나림 이병주(1921~1992) 작가의 문학 업적을 기리고 잇는 예술행사다. ㈔이병주기념사업회와 국제신문 그리고 KBS진주방송이 공동 주최한다. 학술심포지엄은 오는 10월 7일 오후 2시 30분 시작하며, 이병주국제문학상 등의 시상식은 오후 5시 열린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일도 구직도 안 한다…대졸 백수 400만 돌파 '역대 최대'
  2. 2징벌 지시한 교도관 폭행하고 징역 4개월 선고받은 수형자
  3. 3검찰, 김건희 여사 비공개 12시간 대면조사
  4. 4보복 두려워 법정서 거짓 증언한 노래방 업주 벌금형
  5. 521일 부산, 울산, 경상남도 최고 체감온도 33도 이상
  6. 6한국은 ‘치킨 공화국’?… 1인당 한 해 평균 26마리 먹어
  7. 7부산 시민 2.13명당 자동차 1대 보유
  8. 8올 상반기 韓 대미 무역흑자 '역대 최대'…'트럼프 리스크' 고조
  9. 9사회 첫발부터 불안…청년 첫 일자리 31%는 '임시·일용직'
  10. 10"국내 연안 해양관광시장 전년 대비 9% 성장"
  1. 1검찰, 김건희 여사 비공개 12시간 대면조사
  2. 2[속보] 이재명, 대구 94.73%·경북 93.97%…TK 경선도 완승
  3. 3민주당 부산시당위원장 후보 토론회 “총선 참패 원인 분석해 지방선거 승리로”(종합)
  4. 4당대표 재선출된 조국 "尹 탄핵, 퇴진 준비하겠다"
  5. 5[속보] 이재명 민주당대표 인천경선 93.77%…김두관 5.38%
  6. 6尹 탄핵 청문회에 與 "탄핵 간보기"
  7. 7元 캠프, "공소취소 청탁 불법" 주장 김종혁에 "韓 호위무사 자처"
  8. 8[속보]민주당 당대표 제주경선 이재명 82.5% 김두관 15%
  9. 9이재명, 제주 경선서 80% 이상 득표, 압승
  10. 10[속보] 조국, 대표 재선출…99.9% 찬성률
  1. 1일도 구직도 안 한다…대졸 백수 400만 돌파 '역대 최대'
  2. 2한국은 ‘치킨 공화국’?… 1인당 한 해 평균 26마리 먹어
  3. 3부산 시민 2.13명당 자동차 1대 보유
  4. 4올 상반기 韓 대미 무역흑자 '역대 최대'…'트럼프 리스크' 고조
  5. 5사회 첫발부터 불안…청년 첫 일자리 31%는 '임시·일용직'
  6. 6"국내 연안 해양관광시장 전년 대비 9% 성장"
  7. 7韓 역대급 대미흑자 부메랑? 트럼프 재집권 리스크 우려
  8. 8가덕신공항 공사 3차 입찰, ‘공기 1년 연장’ 조건 완화
  9. 9최태원 "엔비디아 2, 3년 안에는 무너지지 않을것"
  10. 10자영업자 탈세 부추기는 '미등록 결제대행업체' 주의보 발령
  1. 1징벌 지시한 교도관 폭행하고 징역 4개월 선고받은 수형자
  2. 2보복 두려워 법정서 거짓 증언한 노래방 업주 벌금형
  3. 321일 부산, 울산, 경상남도 최고 체감온도 33도 이상
  4. 4조폭 보복 두려워 법정서 거짓 증언한 노래방 업주 벌금형
  5. 5동기화 자녀 휴대폰 아내와의 소송에 사용한 40대 벌금형
  6. 6총선 현수막, 벽보 훼손 등 공직선거법 위반 4명 벌금형
  7. 7부산 중학생 585명, 22일부터 대학 연계 숙박형 '영수캠프'
  8. 82024학년도 대입 내신·수능 상위권 모두 자연계열 독식
  9. 9부산 등 전국에서 위기임산부 지원 강화
  10. 10김해 공공배달앱 ‘먹깨비’ 2년 누적매출 100억
  1. 1동의대 문왕식 감독 부임 첫 해부터 헹가래
  2. 2허미미·김민종, 한국 유도 12년 만에 금 메친다
  3. 3“팬들은 프로다운 부산 아이파크를 원합니다”
  4. 4마산제일여고 이효송 국제 골프대회 우승
  5. 5파리 ‘완전히 개방된 대회’ 모토…40개국 경찰이 치안 유지
  6. 6손캡 “난 네 곁에 있어” 황희찬 응원
  7. 7투타서 훨훨 나는 승리 수호신…롯데 용병처럼
  8. 8문체부 ‘홍 감독 선임’ 조사 예고…축구협회 반발
  9. 9음바페 8만 명 환호 받으며 레알 입단
  10. 10결승 투런포 두란, MLB ‘별중의 별’
수장고에서 찾아낸 유물이야기
백행지원 일가지비(百行之源 一家之肥)
의역(意譯) 난중일기-이순신 깊이 읽기
명량 겪은 왜적 ‘조선수군 공포증’…인간 이순신은 후유증
궁리와 시도 [전체보기]
내공과 에너지가 만났다, 클래식기타-바이올린 매혹의 하모니
詩 ‘낙화’를 가곡으로…“부산표 음악콘텐츠 만들어 널리 알리고파”
리뷰 [전체보기]
오감이 압도되는 화려한 연출
이 뮤지컬 후회없이 즐기는 법? 눈치보지 말고 소리 질러!
문화현장 톡톡 [전체보기]
학생 발길 붙잡은 ‘등굣길 음악회’…일상에 스며든 리코더 선율
박현주의 신간돋보기 [전체보기]
시로 깨닫는 사물 본연의 모습 外
동물과 교감하니 치유의 기적 外
방송단신 [전체보기]
9개 민방 합작 ‘핸드메이드…’, 한국PD대상 작품상 등 영예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말 /최은지
봄비- 어머니 /권상원
이원 기자의 드라마 人 a view [전체보기]
‘돌풍’ 설경구
‘삼식이 삼촌’ 송강호
이원 기자의 영화 人 a view [전체보기]
13년 만에 다시 작품으로 재회 ‘원더랜드’ 김태용·탕웨이 부부
‘범죄도시4’ 허명행 감독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치솟는 제작비에 쪼그라든 편수…K-드라마 생태계 위기
올 여름 K-무비 7편 출격…‘인사이드 아웃2’ 독주 제동 걸까
일인칭 문화시점 [전체보기]
연극연출가 13인이 저마다 재해석한 ‘로미오와 줄리엣’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퍼펙트 데이즈’ 삶의 성실성에 깃든 영화의 존재론
음식·로맨스 뒤에 감춰뒀네, 가부장제를 겨눈 비수
뭐 볼까…오늘의 TV- [전체보기]
뭐 볼까…오늘의 TV- 2024년 7월 18일
뭐 볼까…오늘의 TV- 2024년 7월 17일
방호정의 컬쳐 쇼크 & 조크 [전체보기]
영화 ‘이소룡-들 (ENTER THE CLONES OF BRUCE)’
뉴진스 하니가 쏘아올린 작은 공
오늘의 운세- [전체보기]
오늘의 운세- 2024년 7월 18일(음력 6월 13일)
오늘의 운세- 2024년 7월 17일(음력 6월 12일)
조해훈의 고전 속 이 문장 [전체보기]
요즘 길가에 한창 피어 있는 나리꽃을 시로 읊은 조면호
세상살이 욕심 내지 말고 살라고 읊은 해원 선사의 시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