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범어사 성보박물관 특별전 <상> 삼국유사 진본을 만나다

국보승격 준비 앞서 공개 … 1394년 간행본 삼국유사 드문 전시

  • 박정민 기자 link@kookje.co.kr
  •  |   입력 : 2018-05-25 19:49:25
  •  |   본지 11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서울대·고려대 소장본 보다
- 간행시기 빨라 귀중한 연구자료
- 연대 같은 연세대본은 국보 지정

- 집필 장소·저자 일연 유일 표기
- 불교역사 담겨 최고의 가치 인정

범어사 성보박물관이 좀체 내놓지 않던 ‘삼국유사’ 진본을 공개한다. 보물 제419-3호인 범어사 소장 ‘삼국유사’는 현존 가장 오래된 간행본으로서 매우 귀한 문화재이다.
   
범어사가 소장한 삼국유사가 전시된 모습. 범어사 성보박물관 제공
부산 금정구 범어사 성보박물관이 지난 22일부터 ‘삼국유사 진본을 만나다’ 특별전을 열고 있다. 범어사 ‘삼국유사’는 조선 초기 1394년 간행본이다. 연세대 박물관 등에도 같은 판본이 있다. 서울대 규장각, 고려대 도서관 등이 소장한 ‘삼국유사’는 조선 중기 1512년 간행본이다. 1394년 초기 본은 서지학 연구에서 중요하며 1512년 ‘삼국유사’의 오류를 바로잡을 수 있는 귀중한 자료다. 또한, 불교 사찰에 있는 유일한 ‘삼국유사’이며 ‘한강 이남’에서도 유일하다. 2002년 보물 제419-3호로 지정됐다. 국가와 범어사의 보물인 이 ‘삼국유사“는 좀처럼 ‘바깥바람’을 쐬지 않는다. 훼손을 염려해 수장고에 보관하며 전시장에서 선보인 일이 거의 없었다.

특별히 ‘삼국유사’를 공개한 건 범어사 소장본과 간행 연대가 같은 연세대 박물관 소장본이 올해 국보로 승격된 사실과 관련이 깊다. 범어사 성보박물관 이정은 학예연구실장은 “범어사 ‘삼국유사’의 국보 승격을 준비하기에 앞서 이 문화유산이 부산의 자랑이자 범어사의 정신이라는 점을 알리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범어사 소장 삼국유사(1394년 간행본) 표지.
삼국유사는 고려 시대 고승 일연(1206~1289) 대선사가 ‘삼국사기’에 없는 고조선~후삼국 시대 역사와 문화, 설화, 민속을 정리한 귀중한 책이다. ‘삼국사기’가 합리적이고 공식적인 정사라면, ‘삼국유사’는 종교적이고 민중적이며 초월하는 성격으로 야사에 바탕을 둔다. 이 학예연구실장은 “우리나라 고대 사회의 풍속, 문학, 예술, 언어를 알 수 있는, 당대 최고 수준의 인문서이자 스토리텔링의 기원이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삼국유사’는 5권 2책으로 주제에 따라 왕력, 기이, 흥법, 탑상, 의해, 신주, 감통, 피은, 효선 등 9편으로 이뤄졌다. 범어사 소장 ‘삼국유사’는 전체의 일부인 5~9편을 담은 4·5권을 1책으로 묶은 것이다. 연세대 소장본에는 1·2권이 실려있다. 범어사가 소장한 ‘하권’에 불교역사가 담겨 ‘상권’보다 상대적으로 ‘핵심’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범어사 소장본이 특별한 또 하나의 이유는 현존 간행본 중 ‘삼국유사’ 집필장소 ‘인각사’와 저자 ‘일연’이 표기된 가장 이른 판본이라는 점이다. 책에는 인각사(경북 군위) 주지 일연이 편찬했다는 구절이 선명히 적혀 있다(국존조계종 가지산하인각사 주지 원경충조대선사 일연찬·國尊曹溪宗 迦智山下麟角寺 住持 圓鏡沖照大禪師 一然撰).

   
삼국유사에서 범어사 창건 이야기(오른쪽에서 다섯째줄 아래부터 ‘금정 범어’ 등장)가 나오는 부분.
진본과 함께 최근의 복제본도 함께 전시한다. 복제본이지만 목판에서 바로 인쇄한 한정판 ‘인경본’이라 가치가 높다. 현재 학계에서 널리 이용하는 1512년 인경본과 한국국학진흥원이 지난 10년간 교열작업을 진행하고 판본 비교·대조 작업을 거쳐 판각한 1394년 인경본을 볼 수 있다.

‘삼국유사’에서 범어사를 창건한 원효·의상대사 이야기가 나오는 원효불기·의상전교 부분을 한 장씩 한글로 해독한 영상물(22분)도 상영한다. 진본은 6월 말까지 공개한다. 무료. (051)508-6139

박정민 기자 link@kookje.co.kr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치킨게임 내몰린 가덕 vs TK 신공항
  2. 2“마린시티·깡통시장…팔색조 부산 새 슬로건에 담아”
  3. 3시민공원 야외주차장 학교 서는데…만성 주차난 어찌할꼬
  4. 4수리조선 쇠퇴에 지역 휘청…젊은 일꾼 다 떠나 맥 끊길 판
  5. 5“10만 시민 인터뷰로 총선 공약 만들 것”
  6. 6[뉴스 분석] 국민연금 2055년 고갈…더 걷는 데는 공감, 더 줄지는 격론
  7. 7아픈손가락 윤성빈, 롯데는 포기 안했다
  8. 8실내 마스크 27개월 만에 ‘의무’ 벗는다
  9. 9“또 나오라”는 檢에 이재명 불응 시사…구속영장 청구 수순?
  10. 10당정 업고 TK공항 급부상…가덕 관문공항 지위 치명타
  1. 1치킨게임 내몰린 가덕 vs TK 신공항
  2. 2“10만 시민 인터뷰로 총선 공약 만들 것”
  3. 3“또 나오라”는 檢에 이재명 불응 시사…구속영장 청구 수순?
  4. 4당정 업고 TK공항 급부상…가덕 관문공항 지위 치명타
  5. 5일 터지고서야 ‘뒷북 간담회’…TK 눈치보는 부산 국힘의원
  6. 6"공공기관 비인기 실업팀 운영을"
  7. 7'방사성폐기물 특별법' 찬반 與 입장 오락가락
  8. 8이재명 12시간 반 만에 검찰 조사 마무리…진술서로 혐의 전면 부인
  9. 9조경태 "전 국민 대상 긴급 난방비 지원 추경 편성하라"
  10. 10대통령실, '김건희 주가조작 의혹' 제기 김의겸 고발 방침
  1. 1수영강 조망·브랜드 프리미엄…센텀권 주거형 오피스텔 각광
  2. 2난방비 충격 시작도 안 했다, 진짜 ‘폭탄’은 다음 달에(종합)
  3. 3'난방비 폭탄'에… 부산지역 방한용품 구매 급증
  4. 4코스피 코스닥 새해들어 11% 상승
  5. 5난방비 폭탄에 방한용품 불티… 요금 절감 방법도 관심(종합)
  6. 6대저 공공주택지구 사업 본궤도… 국토부 지정 고시
  7. 7국토부 “전세사기 가담 의심 공인중개사 용서하지 않겠다”
  8. 8미래에셋 등 서울 기업들 ‘엑스포 기부금’ 낸 까닭은
  9. 9겨울에 유독 힘든 취약계층…난방비 급증하는데 소득은↓
  10. 10아마존 핫템된 ‘떡볶이’…지역 146사 해외 온라인몰 안착
  1. 1“마린시티·깡통시장…팔색조 부산 새 슬로건에 담아”
  2. 2시민공원 야외주차장 학교 서는데…만성 주차난 어찌할꼬
  3. 3수리조선 쇠퇴에 지역 휘청…젊은 일꾼 다 떠나 맥 끊길 판
  4. 4[뉴스 분석] 국민연금 2055년 고갈…더 걷는 데는 공감, 더 줄지는 격론
  5. 5실내 마스크 27개월 만에 ‘의무’ 벗는다
  6. 6아시아드CC “복지기금 그만 줄래” 주민 “일방파기” 반발
  7. 7면세등유·비룟값·인건비 급등 ‘삼중고’…시설하우스 농가도 시름
  8. 8“가스 아끼려 난로 쓰다 전기료 3배” 취약층 생존비용 급증
  9. 9경찰·국정원, 북한 지령 받아 창원서 반정부 활동 ‘간첩단’ 4명 체포
  10. 10HJ重이 곧 영도…작년 말 6500억 일감 확보로 부활 기지개
  1. 1아픈손가락 윤성빈, 롯데는 포기 안했다
  2. 243초 만에 ‘쾅’ 이재성 2경기 연속 벼락골
  3. 3또 신기록…‘빙속여제’ 김민선 폭풍 질주
  4. 4의심받던 SON, 골로 증명한 클래스
  5. 5임성재 PGA 시즌 첫 ‘톱5’
  6. 6"공공기관 비인기 실업팀 운영을"
  7. 7V리그 여자부 현대건설, 흥국생명 양강 체제
  8. 8벤투 감독 ‘전화찬스’…박지수 유럽파 수비수 됐다
  9. 9이적하고 싶은 이강인, 못 보낸다는 마요르카
  10. 10쿠바 WBC 대표팀, 사상 첫 ‘미국 망명선수’ 포함
우리은행
박선정 소장의 달리 인문여행
세상을 다 가졌던 여왕의 도시, 그 자체로 위대한 박물관
서부국과 함께하는 명작 고전 산책
리바이어던-토머스 홉스(1588~1679)
박현주의 신간돋보기 [전체보기]
국립중앙박물관 명품 유물들 外
교묘한 디지털 성범죄 대처법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그림 세계 /주강식
방패연-낙동강·393 /서태수
이원 기자의 드라마 人 a view [전체보기]
뮤지컬 영화 ‘영웅’ 윤제균 감독
‘커넥트’ 미이케 타카시 감독
이원 기자의 영화 人 a view [전체보기]
‘교섭’의 임순례 감독
‘영웅’의 나문희·김고은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작품 홍보 인터뷰도 못 나온다고요? 주연배우의 책임감 아쉽다
아바타2 한국서 세계 최초 개봉…아이맥스? 3D? 뭘로 즐길까
일인칭 문화시점 [전체보기]
“첼로 심준호, 일렉 기타처럼 파격 연주…부산시향과 협연 코로나 탓 미뤄졌죠”
20여 마리 고양이 화려한 몸짓과 완벽한 호흡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유랑의 달'…일본사회 ‘질서의식’ 바라보는 재일동포 감독의 시선
'젠틀맨' 강렬한 장르영화…차세대 감독의 발견
BIFF 리뷰 [전체보기]
‘지석’
뭐 볼까…오늘의 TV- [전체보기]
뭐 볼까…오늘의 TV- 2023년 1월 30일
뭐 볼까…오늘의 TV- 2023년 1월 26일
방호정의 컬쳐 쇼크 & 조크 [전체보기]
한국 웹툰을 원작으로 한 중국영화 ‘문맨’
RM의 첫 번째 정규앨범 ‘indigo’
오늘의 운세- [전체보기]
오늘의 운세- 2023년 1월 30일(음력 1월 9일)
오늘의 운세- 2023년 1월 26일(음력 1월 5일)
오늘의 BIFF [전체보기]
오늘의 BIFF - 2022년 10월 13일
오늘의 BIFF - 2022년 10월 12일
조해훈의 고전 속 이 문장 [전체보기]
탐욕 부리지 말고 자족하는 삶 살아야 한다는 김정국
설날 맞아 백성이 잘살기를 기원한 남공철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