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방호정의 부산 힙스터 <10> 신작 연재 시작, 웹툰 작가 배민기

한국 최초 여자 프로야구선수 다룬 웹툰, 홈런 날릴까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5-08 18:42:53
  •  |  본지 23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 수영구 수영팔도시장과 수영사적공원 인근에 있는, 동네 주민들에게는 맥주 잘하기로 정평이 나 있는 ‘핫 플레이스’인 미니펍 드롭바(drop bar)는 만화가 배민기의 작은 갤러리 같은 느낌이다. 배민기는 단행본으로도 나온 웹툰 단편집 ‘모스키토 신드롬’으로 꽤 이름을 알렸고 ‘쌈닭’ ‘돗가비의 나라’ ‘몽당분교 올림픽’을 그려왔으며, 부산경남만화가연대 대표를 맡고 있다.
   
배민기 웹툰 작가. 그는 신작 웹툰 ‘내 어깨보다 높이’를 다음 달부터 카카오페이지에 연재할 예정이라 요즘 하루하루가 바쁘다.
드롭바는 벽면 가득 운영자인 배민기가 그린 벽화와 전시포스터, 단행본 표지 등으로 꾸며져 있다. 150% 정도 미화된 배민기의 자화상도 만날 수 있다. 부산 만화가들의 아지트를 꿈꾸며 만들어진 공간이니만큼, 평소에도 유쾌하게 수다 떨고 있는 만화가와 웹툰작가 들을 심심찮게 만나 볼 수 있는 곳이다.

해운대구 센텀시티의 부산 웹툰센터 작업실에서 한창 작업 중에 인터뷰를 위해 드롭바로 달려온 배민기는 6월 첫째 주부터 카카오페이지에 연재할 새로운 웹툰 ‘내 어깨보다 높이’ 마감을 앞두고 어쩐지 미묘하게 야윈 듯했다. 뒷모습만 본 사람들이 아주머니로 자주 오해했던 파마머리도 짧게 자른 상태였다. 헤어스타일부터 신작 연재에 대한 남다른 각오가 느껴졌다.

데뷔작과 차기작 외엔 주로 제안을 받거나 기획된 작품 위주로 8년 정도 활동해오다 오랜만에 “4년 넘게 원안을 구상하고, 남성여고 배구부와 부산고 야구부 선수들을 만나며 취재해온 작품” 연재를 앞두고 있으니 이어지는 밤샘 작업도 재밌어 죽겠다고 말하는 배민기의 심리상태가 다소 우려되는 점도 있었다. 세상에! 일하는 게 즐겁다니.

다음 달부터 만날 수 있는 배민기의 신작 웹툰 ‘내 어깨보다 높이’라는 제목은 투수가 공을 던질 때 공을 놓는 릴리스 포인트가 어깨보다 높은 선에서 이루어져야 구속도 빨라지고 제구도 정확해진다는 야구 용어에서 따왔다. 한국 최초 여자 프로야구선수 ‘나엘’ 이 주인공이다. 나엘은 이진주의 만화 ‘달려라 하니’에서 그리운 엄마 품을 향해 달리던 소녀 하니를 괴롭히던 나애리 선수를 모델로 만들었다. ‘나애리’ 하면 마치 연관검색어처럼 ‘나쁜 계집애’가 자연스레 연상되지만, 배민기는 오히려 나애리의 치열한 열정에 매력을 느꼈다고 한다. 오히려 지금 같은 시대엔 걸 크러쉬 매력을 더욱 어필할 수 있을 법하다.

에이전시에서는 여성 주인공이 등장하는 스포츠 만화에 난색을 표했다 한다. 생각해보니 ‘달려라 하니’ 외엔 딱히 생각나는 만화가 없긴 하다. 

만화 스토리 작가로 유명한, ‘독고’와 ‘통’의 작가 오영석에게 도움을 요청해 로맨스가 강화된 스토리로 선회하고 처음부터 다시 그렸다. 확실히 연애를 하니 훨씬 재밌어진 것 같았다. 나엘과 염문을 뿌릴 상대역은 나엘보다 12㎝ 작은 키의 만화가 지망생인데 아마도 작가 배민기의 모습이 가득 투영된 진정성(이라고 쓰고 ‘사심’이라 읽는다) 있는 캐릭터가 아닐까 짐작된다.

   
나엘이 속한 팀은 ‘부산 자이언츠’로, 역시 부산이 배경이 될 예정이다. 부산에서 나고 자란 작가가 그리는 부산은 또 어떤 모습일지도 궁금해진다. 어린 시절부터 야구팬이었고 사회인 야구단 선수로도 활동했던 배민기 작가는 “‘내 어깨보다 높이”가 많은 사랑을 받아 사직야구장에서 시구 하는 것이 꿈”이라 한다. 그 바람이 이루어져 꼭 마운드에 서길 바란다. 고백하자면, 나는 프로야구 경기를 한 번도 야구장에서 직접 본 적 없는 아주 희귀한 부산 남자 중 하나인데 이 참에 배민기 시구도 볼 겸 야구장 구경도 할 기회가 생겼으면 좋겠다. 

작가·다큐멘터리 감독

※ 이 기사는 부산시 지역신문발전지원사업의 지원을 받았습니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해양문화의 명장면
마데이라 와인과 미국혁명
방호정의 부산 힙스터
부산 여성 뮤지션 프로젝트 ‘2018 반했나?’
국제시단 [전체보기]
풀꽃친구 /박진규
9월 /조정해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나를 눈 뜨게 한 엄마 밥과 장모님 밥
성공하기를 원한다면 적의 입장에서 생각하라
방송가 [전체보기]
거래의 대상이 된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세간 뒤흔든 ‘흑금성’ 사건의 진실은
새 책 [전체보기]
문명의 요람 아프리카를 가다 1, 2 外
이윤기 신화 거꾸로 읽기(이윤기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클래식 거장 말러를 비춘다
성공신화 90대 경영인의 노하우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스르르 부서지는-임현지 作
무제-서상환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밀가루 친구들이 일러주는 꿈의 의미 外
누구 아닌 ‘나’를 위한 삶의 메시지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가을안부 /김소해
나침반 /우아지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22기 GS칼텍스배 결승1국
2017 여자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물괴·협상·안시성·명당…추석 극장가의 승자는?
‘웰메이드 영화’ 리얼한 세트장이 좌우한다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스물세 살 BIFF(부산국제영화제), 좀 더 넓은 부산공간 끌어안아야
영화 ‘공작’- 첩보극으로 본 남북관계의 오래된 미래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한국은 ‘사기공화국’…자발적 분쟁해결 자리잡아야 /정광모
아이로 마음 졸이던 부모 위로하는 ‘이상한 엄마’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로봇왕국 독재가 두렵다고?…휴머니즘의 힘을 믿어봐 /안덕자
인간 본성 파헤친 10가지 실험, 때론 끔찍한…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냉전부터 심리·정치적 분리까지…현대사회의 분열을 이야기하다
초연결시대 광고마케팅 화두는 채널확대·기술협업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9월 20일
묘수풀이 - 2018년 9월 19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有名之母
道樸雖微
남해군청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