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코로나에 멈춘 보건소 예방접종…시민 불편·금전부담 어쩌나

부산 16개 구·군 중 11개 구 보건소

  • 국제신문
  • 임동우 기자 guardian@kookje.co.kr
  •  |  입력 : 2020-09-16 22:27:43
  •  |  본지 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선별진료소 운영 집중에 인력 부족
- 유료 예방 접종 약 6개월 중단 상태
- 작년 3~8종 접종 실적 7만2970회

- 보건소 “접종 문의 오면 병원 안내”
- B형 간염, 보건소 접종땐 5000원
- 민간병원 1만5000~3만 원대 비싸
- "市 비용 지원 등 장기적 대안 절실"

부산지역 대다수 구·군 보건소가 코로나19 대응에 집중하고자 그간 민간 병·의원보다 저렴하게 시행하던 유료 예방접종 업무를 중단해 시민 불편과 부담이 커진다.
코로나19 확산세가 가라앉지 않은 가운데 독감(인플루엔자) 시즌이 다가오면서 코로나19와 독감이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 우려가 커진다. 의료계는 노인,어린이 등 건강 취약계층은 가급적 독감 백신을 맞는 것이 좋다고 권고했다. 사진은 16일 서울의 한 병원에 붙은 독감 접종 안내문. 연합뉴스
부산 해운대구, 사상구, 사하구 등 5개 구·군을 제외한 나머지 11개 구 보건소는 유료 예방접종을 중단했다고 16일 밝혔다. 그동안 보건소는 A·B형 간염을 비롯해 장티푸스, 신증후군 출혈열 등 적게는 3종에서 많게는 8종의 예방접종을 시행해왔다. 하지만 지난 3월 부산시가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위해 일반 업무 중단을 권고하자 보건소는 인력 부족을 이유로 접종을 멈췄다.

부산진구보건소 관계자는 “접종 업무를 맡는 의사가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 검사에 차출되다 보니 예방접종까지 하기 어렵다. 접종 문의가 오면 민간 병·의원을 안내 중”이라며 “코로나가 진정돼야 접종을 재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16개 구·군 보건소 유료 예방접종 실적이 모두 7만2970건이나 된 것과 비교하면 지난 약 6개월가량 보건소가 유료 예방접종을 하지 않아 시민 불편과 부담이 작지 않음을 알 수 있다.

특히 시민의 금전적 부담이 커지는 게 가장 큰 문제다. 지난해 총 3만593회 접종이 이뤄진 B형 간염 예방접종은 보건소에서 5000원(성인 기준)만 내면 접종할 수 있다. 반면 민간 의료기관에서 주사를 맞으면 싸게는 1만5000원부터 비싸게는 3만 원이 넘는다.

비싼 값을 치러야 하는 문제뿐 아니라 장티푸스, 신증후군 출혈열처럼 수요가 적어 민간 병·의원이 예방접종을 하지 않는 것도 문제다. 이 때문에 각 보건소가 국가 필수 예방접종을 지역 민간 의료기관에 위탁하는 형식으로 맡기는 방안도 있으나 현실화하기는 쉽지 않다.

북구보건소 관계자는 “A·B형 간염은 민간 병원이 자체적으로 예방접종을 하고 있다. 이익을 남겨야 하는 병원이 보건소의 위탁을 받으려 할지 의문”이라며 “위탁하더라도 기초지자체가 자체 재원을 투입해 차액을 보전하는 것도 부담스러운 일”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구·군이 유료 예방접종 문제를 자체적으로 해결하기 어려운 만큼 부산시 차원의 지원을 통한 보건소 업무 정상화 조처가 불가피하다. 하지만 시는 별다른 대책을 내놓지 못한다. 시 관계자는 “유료 예방접종 차액(민간 의료기관과 보건소 간) 지원을 위한 예산 편성은 고려하지 않고 있다. 애초 지난달에 업무를 재개하려 했으나 광복절 광화문 집회발 감염자가 갑자기 늘고, 이후 지역감염자가 계속 나오는 실정이어서 당장 보건소 업무를 정상화하기 어렵다”며 “보건소 인력이 제한적이기에 지금은 선별진료소 운영에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시민 불편과 부담이 계속해서 커지자 부산시의회는 시의 적극적인 대처를 촉구했다. 박민성(동래구 1) 시의원은 “단기적으로는 접종비를 지원하는 방법부터 장기적으로는 각 보건소가 충분한 인력과 시설을 갖춰 코로나와 같은 재난 상황에서도 맡은 바 업무를 차질 없이 수행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시는 조속히 유료 예방접종 대책을 마련하고, 나아가 장기적인 대안도 준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임동우 기자 guardian@kookje.co.kr

지난해 부산지역 구·군 보건소 항목별 유료 예방접종 실적    ※자료 : 각 구·군 보건소 

구·군

A형 간염

B형 간염

장티푸스

신증후군 출혈열

TD

TDAP

독감(3가)

대상포진

북구

1988회

3180회

604회

75회

해당없음

해당없음

해당없음

해당없음

사상구

1590회

2619회

700회

해당없음

496회

687회

강서구

518회

913회

273회

41회

해당없음

해당없음

서구

520회

1231회

274회

해당없음

영도구

341회

1209회

210회

사하구

1321회

3202회

687회

부산진구

2463회

3062회

646회

중구

671회

719회

118회

동구

486회

1036회

178회

0회

해운대구

2924회

2550회

837회

269회

1163회

해당없음

해당없음

기장군

481회

1447회

422회

30회

115회

526회

9000회

남구

1085회

702회

278회

120회

26회

499회

해당없음

수영구

963회

1929회

422회

해당없음

해당없음

해당없음

연제구

876회

1873회

428회

동래구

972회

2963회

610회

금정구

1578회

1958회

526회

220회

548회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많이 본 뉴스RSS

  1. 1센텀2지구, 첨단산업·주거·문화 융합된 ‘부산의 판교’로
  2. 22차 재난지원금 24일부터 지급…먼저 신청하면 먼저 받는다
  3. 3건강식품 모임發 2명 추가…부산역 환경미화원도 집단감염(누적 3명)
  4. 4산재 3명 숨졌는데…죗값(검찰 구형량) 800만 원
  5. 5부산 맛집 탑쓰리 <2> 빵
  6. 6르노삼성 소형 SUV ‘XM3’ 유럽 간다…부산공장 생산절벽서 탈출
  7. 7행안위 피한 부산시, 국토위 국감 날벼락
  8. 8 경남 거제 왕조산
  9. 9토트넘 오리엔트전 취소에 더 꼬인 살인일정
  10. 10오늘의 운세- 2020년 9월 24일(음력 8월 8일)
  1. 1행안위 피한 부산시, 국토위 국감 날벼락
  2. 2이낙연 “후보 낼지 늦지 않게 결정” 부산 공천에 무게
  3. 3문 대통령 ‘종전선언’ 다시 불 붙였지만…북미 호응이 관건
  4. 4기장읍·일광면 특별재난지역 지정
  5. 5하태경 의원 ‘빌딩풍’ 재난 포함 법안 발의
  6. 6안철수, 야권 통합 놓고 국민의힘과 샅바 싸움
  7. 7‘특혜 수주 의혹’ 박덕흠 국민의힘 탈당
  8. 8신공항 침묵하더니…야당 보선 후보군 속보이는 가덕 사랑
  9. 9여당, 부산시장 공천 물밑 타진
  10. 10정세균 총리도 코로나 검사…여당 PK의원 신공항 담판 차질
  1. 1금융·증시 동향
  2. 2센텀2지구, 첨단산업·주거·문화 융합된 ‘부산의 판교’로
  3. 3부산 1~7월 출생아 1만 붕괴…인구도 60개월 연속 순유출
  4. 4주가지수- 2020년 9월 23일
  5. 5대형 재개발·재건축사업 ‘속도’
  6. 6“북항-원도심 연결통로 뚫어 수정·초량동 연계개발 나서야”
  7. 7부산시, 대형학원 등 고위험시설 추석 전 100만 원 준다
  8. 8부산 사장님들 유동인구·매출동향 물어보세요
  9. 9부산 사망자 줄었지만…극단 선택은 7년 만에 최다
  10. 10‘홈추족’ 위한 가정간편식 잘 나가
  1. 1의대생 국시 응시 여부 투표, 대국민 사과와 별개로 진행
  2. 2한국남동발전, 석탄회 함유 플라스틱 상용화 나서
  3. 3성범죄 연루 예비교원, 교원자격 취득 제한
  4. 4오늘의 날씨- 2020년 9월 24일
  5. 5사천 미래 이끌 항공기정비사업 ‘순풍’
  6. 6“김해 NHN센터에 수소 전력 공급”
  7. 7창원시 “방산매출 연 10조 시대 열겠다”
  8. 8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내일부터 접수 … 25일부터 지급 예정”
  9. 9부산 코로나 확진자 400명 코앞 … 신규 6명
  10. 10사춘기 누나·남동생…온 식구 한 방서 쪼그려 자요
  1. 1투수 성적만큼 안전도 중요…머리 보호패드 확산될까
  2. 2토트넘 오리엔트전 취소에 더 꼬인 살인일정
  3. 3수아레스 AT마드리드행, 연봉은 204억 원 반토막
  4. 425일도 ‘슈퍼 코리안데이’…류현진·김광현 동시 출격
  5. 5스포원 이혜진, 양양 전국사이클 3관왕
  6. 6롯데 승패마진 +5 ‘넘사벽’?…가을야구 기로
  7. 7‘강등 걱정’ 부산, 주말부터 파이널 라운드 돌입
  8. 84골 폭발 손흥민, BBC ‘이 주의 팀’ 선정
  9. 9조코비치, 로마 마스터스 5년 만의 정상
  10. 10강제휴가 끝낸 KLPGA, 모레 팬텀 클래식 개막
우리은행
10대의 빈곤 시즌2-아이에게 집다운 집을
서·동구 아동 553명 설문조사
10대의 빈곤 시즌2-아이에게 집다운 집을
사례로 본 주거빈곤 실태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부산 격차’ 해소 중단기 대책 서둘러야
의료계 파업, 대화·타협으로 풀어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청와대 국민청원 가는 북항재개발 갈등…사업주체 해수부, 실시계획에 주민의견 수렴 미흡
규제에도 해수남(해운대·수영·남구) 급등…똘똘한 한 채냐, 조정이냐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방탄소년단 화보촬영지 전북 완주 탐방 外
방탄소년단 화보 속 명소를 찾아서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만과 많 ; 많은 덕인 만덕
삼천불과 삼천배:번뇌의 소멸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정부·의협 시비 따지기보다 쟁점 절충안 모색을
오륜대 전설의 회동수원지 취수 확대한대요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원피스 의원’ 국회품위 손상? 권위주의 타파?
공원 계획한 땅, 20년 지나면 개발 허용된대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할증 30%해도 손해” “미터기 왜 있냐”…택시 시외요금 논란
병원 직원·가족 의료비 할인 관행…보건소와 고발전 비화
진실탐지기 [전체보기]
사전투표함 조작?…앞·뒤쪽 자물쇠로 철통 보관
총선 상황실 [전체보기]
먹방·뮤지컬…부산 민주당 후보들 이색 홍보
400㎞ 뛴 안철수 “낡은 기성정치에 지지 않겠다”
포토뉴스 [전체보기]
100원씩 용돈 모아 기탁한 ‘착한 마스크’
제 1457차 수요시위
오늘의 날씨- [전체보기]
오늘의 날씨- 2020년 9월 24일
오늘의 날씨- 2020년 9월 23일
  • 2020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
  • 행복한 가족그림 공모전
  • 국제 어린이 경제 아카데미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