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제주 게스트하우스’ 살해용의자, 경기도 최종 발견… 최근 성범죄 혐의

  • 국제신문
  • 이민재 기자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2-14 01:01:42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폴리스라인이 설치된 제주 게스트하우스. 연합뉴스
제주 여성관광객 살해용의자인 게스트하우스 관리인이 최근 성범죄혐의로 재판을 받아온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제주동부경찰서는 A(26·여·울산시)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용의자 한모(34)씨가 다른 성범죄(준강간)를 저지른 혐의로 지난해 12월 11일 불구속 기소돼 재판이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용의자로 지목된 게스트하우스 관리인 한 씨는 지난달 15일에는 법원에 출석, 심문을 받기도 했다. 한 씨는 지난해 7월 살인사건이 발생한 제주시 구좌읍 게스트하우스에서 마련한 파티에서 술에 취한 여성관광객을 대상으로 준강간 범죄를 저지는 혐의를 받고 있다.

여기서 말하는 준강간은 사람의 심신상실이나 항거불능 상태를 이용, 간음하는 것을 말한다. 법조계는 해당 사건과 마찬가지로 술에 만취하거나 잠을 자는 상태도 항거불능 상태로 판단한다.

경찰은 기소된 사건의 발생 시점과 장소 등 구체적인 성범죄혐의에 대해서는 현재 단계에서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하지만 경찰은 살해된 A씨가 타고 왔던 렌터카 차량이 게스트하우스에서 500m나 떨어진 곳에서 발견한 점으로 미뤄, 누군가 차량을 고의로 이동시킨 것으로 보고 지문 감식을 진행 중이다.

A씨의 짐도 애초 놔뒀던 방에서 게스트하우스 내 다른 곳으로 옮겨져 있었던 것으로 경찰은 확인했다. 당시 투숙객들은 A씨가 지난 8일 아침부터 보이지 않아 이상하게 여겼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용의자 한씨의 범행 증거를 밝히기 위해 전날 그가 관리했던 게스트하우스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A씨는 지난 7일 오전 제주에 온 후 성산읍과 우도 등지를 관광하고서 당일 저녁 해당 게스트하우스에 갔다. 이후 숙소에서 투숙객 등을 대상으로 마련한 파티가 끝난 8일 새벽께 목이 졸려 숨진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경찰은 지난 10일 오전 A씨 가족으로부터 실종 신고를 접수, 수사하는 과정에서 게스트하우스 인근 폐가에서 지난 11일 낮 12시 20분께 A씨의 시신을 발견했다.

살해용의자인 한씨는 10일 오후 2시께 게스트하우스에서 경찰 면담 조사 후 6시간만인 오후 8시 35분께 김포행 항공편으로 다른 지방으로 도주했지만 이후 경기 안양시 안양역 근처에서 마지막으로 휴대전화 위치추적이 경찰에 잡혔다.

경찰 관계자는 “한씨가 경기도에서 또 다른 지방으로 도주했을 가능성이 있다”며 “전국 경찰에 수사협조를 요청해 쫓고 있다”고 말했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김해매거진 새창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최순실, 박근혜와 국정농단…안종범 수첩·馬(말) 뇌물 증거 인정
해피-업 희망 프로젝트
ADHD와 발달장애 성환
교단일기 [전체보기]
괄목상대(刮目相對)
나의 교실 속 소확행(작지만 진정한 행복), 모두의 목소리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채용비리, 도덕적 해이부터 개선해야
가상화폐 제도적 허점 계속 보완해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물꼬 튼 남북정상회담…미국 설득 관건
PK지지율 급락에 여당 선거 비상등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수려한 산수 속 힐링…경남 거창 답사 外
‘소금산 출렁다리’ 아찔한 스릴여행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윤상기 하동군수
박영일 남해군수
대입 칼럼 [전체보기]
마지막 관문 면접, 내 장점을 적극 알려라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발트삼국과 발틱합창 : 자유의 기운
플란다스와 플랑드르 - 벨기에 예술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유기견 물건 규정…돌봐주고도 도둑몰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작은 사치가 주는 행복…“온전한 내 삶 살아요”
한국 규제·일본 합법…각국마다 가상화폐 입장 달라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판에 박힌 졸업식은 재미없잖아요
그들의 발 보렴, 노력 없는 기적은 없단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노키즈존 시정권고에 외식업계 술렁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 현안 여당·부산시 손발이 안 맞다
공항 원포트 집착, 정부 이중잣대
이슈 추적 [전체보기]
입점업체 망해도 코레일유통 돈 버는 계약
서면 통과 BRT(버스중앙차로) ‘민원폭탄’…서병수 시장 선택 기로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바다 일몰과 야경이 합쳐지면
티 없는 함박눈
현장&이슈 [전체보기]
의사 이전에 교육자의 됨됨이 검증부터
“휴식도 좋지만 늦으면 일감 끊겨” 화물차 기사 속앓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