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부산 중학교 2018년 전면 무상급식 청신호

내년 시 50억 추가 지원에 확대…교육청 누리과정 등 1320억 증액

  • 국제신문
  • 정홍주 기자 hjeyes@kookje.co.kr
  •  |  입력 : 2016-11-07 19:35:12
  •  |  본지 6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시교육청이 7일 중학교 급식 지원비를 70%로 확대하는 데 필요한 232억 원을 2017학년도 예산안에 편성했다.

교육청의 내년 예산은 올해보다 4.9% 늘어난 3조6257억 원이다. 누리과정 운영비와 학생급식비 지원에 쓰이는 교육사업비는 전년보다 1320억 원이 증액된 7108억 원을 편성했다.

특히 급식비 분담률 인상에 소극적이었던 부산시가 중학교 급식 확대 지원 명목으로 50억 원을 추가 지원해 2018년 무상급식 전면 시행에 청신호가 켜졌다. 내년 예산안이 부산시의회 심의를 통과하면 부산의 전체 중학생 6만4000여 명에게 1끼 식사비용 2989원의 70%인 2092원을 지원할 수 있다. 한 달 급식비로 환산하면 중학생 1인당 4만 원가량이던 것이 1만8000원으로 줄어든다.

매년 논란이 됐던 누리과정(만 3∼5세 무상보육) 예산 2342억 원도 전액 편성했다. 이는 지난달 21일 교육부가 누리과정 예산이 포함된 '지방교육정책 지원 특별회계'의 지원금을 각 교육청에 통보한 데 따른 것이다.

이 밖에도 중학교 자유학기제 도입과 찜통 교실 해소를 위한 학교 냉난방 전기요금 지원 등으로 학교운영비가 전년보다 218억 원 증가한 3189억 원이 편성됐다. 정홍주 기자 hjeyes@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뇌경색 임현진 씨
낡은 규제 풀어야 부산이 산다
도시가스 설치비 낮아진 이유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부민병원 심혈관센터 문 열어 外
국회 선거구 획정위원 9명 확정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메디아와 미디어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내년에 또 봐요, 단풍 씨
손짓하는 귀족 나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