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2018학년도 대입 수시비중 70% 넘어

역대 최대…학생부 전형 64%

  • 국제신문
  • 정홍주 기자
  •  |  입력 : 2016-04-27 19:42:14
  •  |  본지 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절대평가 전환 수능 영어
- 대부분 최저학력으로 반영

올해 고등학교 2학년이 치르는 2018학년도 대학입시에서 수시모집 비중이 처음으로 70%를 넘었다. 또 수시에서 학생부 중심 전형 비중이 높아지고, 절대평가로 전환되는 영어 영역은 대부분의 대학이 최저학력 기준으로 활용한다.

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전국 197개 4년제 대학교의 '2018학년도 대학입학전형 시행계획'을 27일 발표했다. 2018학년도 대입전형 전체 모집 인원은 35만2325명으로 학령인구 감소로 2017학년도보다 3420명이 줄었다. 수시전형에서는 전체 모집인원의 73.7%인 25만9673명을 모집한다. 전년보다 3.9%포인트 늘어난 수치로 수시모집 도입 이후 처음으로 70%를 넘어서며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수시모집 인원의 대부분을 학생부 중심 전형으로 선발하는 등 학생부 중심 전형의 비중도 지속해서 증가했다. 수시모집 학생부 교과로 40.0%, 학생부 종합으로 23.6%, 정시모집 학생부 교과 0.1%, 학생부 종합 0.1% 등 총 63.9%를 학생부 중심 전형으로 선발한다. 이는 2017학년도 60.3%보다 3.6%포인트 늘어난 수치다.

2018학년도 수능부터 절대평가로 전환하는 영어영역은 수시 113개교, 정시 39개교가 최저학력 기준 방식으로 반영한다. 정시에서는 188개교가 비율로 반영하고, 서강대와 성균관대·중앙대 등 12개교는 등급이 올라갈 때마다 가점을 주는 방식으로 반영한다. 자세한 내용은 다음 달 중 대입정보포털 홈페이지(adiga.kr)에도 게시된다. 정홍주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승용차 요일제 가입은 이렇게
우리은행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교역 증가할수록 분쟁조정 전문인력 중요해질 것
6·13 지방선거…시민의 정책 제언
반복되는 산하기관 ‘관피아’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뇌경색 정현석 씨
교단일기 [전체보기]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키워주자
아이들의 행복을 찾아서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장애인들이 체감하는 정책 만들자
단순민원 떠맡는 소방대 보호책 시급
뉴스 분석 [전체보기]
북한 핵동결 선언…빨라진 한반도 ‘평화시계’
의지만 담은 지방분권, ‘연방제’는 없었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경기도까지 둘러보는 종묘제례악 답사 外
‘일곱빛깔 무지개’ 장애인영화제 상영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대입 칼럼 [전체보기]
마지막 관문 면접, 내 장점을 적극 알려라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여진과 만주 : 사라진 대청제국
말갈-몽골-무굴-몽고 : 흐미와 추르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유기견 물건 규정…돌봐주고도 도둑몰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죄없는 아이들 목숨 앗아간 어른들의 권력다툼
이념 논쟁에 49년간 가로막혔던 귀향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퓰리처상이 말하는 뉴스의 진정한 가치
6월 13일 동네민원 책임질 마을대표 뽑는 날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이슈 분석 [전체보기]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6·13 뒤흔들 댓글 공작 진실게임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조용국 양산상의 회장
박명진 김해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우포늪 랩소디
겹겹이 흔들리는 노란 파도
현장&이슈 [전체보기]
의사 이전에 교육자의 됨됨이 검증부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