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루나에 나스닥 영향까지... 비트코인도 '출렁'

1비트코인 3730만 원... 하루 만에 5.13% 뚝

간밤 나스닥 지수 4.73% 급락하며 장 마감

물가상승 우려에 기준금리 상승 가능성 탓

네이버 카카오도 장 초반 52주 신저가 경신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19일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현황판에 코스피가 표시돼 있다. 이날 코스피는 미국증시 급락에 전장보다 49.74포인트(1.89%) 내린 2576.24로 개장했다. 연합뉴스


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이 뉴욕증시 3대 지수의 폭락 영향으로 3700만 원대로 내려앉았다. 인플레이션(물가 상승)에 대한 우려가 미국 증시에 악영향을 끼쳤다. 국내 대표 성장주인 네이버와 카카오도 내리막길을 걸었다.

19일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35분 기준 1비트코인은 3730만 원으로 전날 대비 5.13% 급락했다. 같은 시간 빗썸에서도 5.76% 떨어진 3712만 2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시가총액 규모 2위인 이더리움은 8%가량 내린 247만 원대를 오르내리고 있다.

간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가 566.37포인트(4.73%) 밀린 1만 1418.15로 각각 장을 마감한 탓이 크다. 특히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2020년 6월 이후 2년 만에 가장 큰 낙폭(4.04%)을 기록했다.

물가상승을 잡기 위해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빠르게 기준금리를 올릴 가능성이 커지고 이에 따라 경기 성장이 둔화할 수 있다는 시장의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위험자산 선호 심리가 위축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일각에서는 당분간 비트코인이 반전을 꾀하는데 상당 시간 소요될 것이라고 예측한다. 현재 테라USD(UST)와 루나 사태로 암호화폐에 대한 불신이 커진 상황에서 경기 침체까지 장기화할 경우 위험자산으로 분류되는 비트코인 투자를 기피할 것이란 분석이 지배적이다.

뉴욕증시 폭락은 국내 성장주에도 영향을 끼쳤다. 네이버와 카카오가 이날 장 초반 나란히 52주 신저가를 경신했다. 이날 오전 9시 13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네이버는 전 거래일보다 3.71% 내린 26만 9000원에 거래 중이다. 같은 시각 카카오는 2.30% 하락한 8만 700원에 거래됐다.

국내 대표 성장주인 네이버와 카카오는 최근 긴축 기조와 금리 상승세에 성장주 투자심리가 위축되면서 주가가 내리막길을 걸었다. 네이버와 카카오뿐만 아니라 넷마블도 증권가의 목표 주가 하향 소식과 임직원 매도 소식에 약세를 보이는 등 시가총액 상위 81위 종목까지 전 종목이 내리막을 보였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뉴스 분석] ‘반값치킨’ 12년 전엔 불매, 지금은 오픈런
  2. 2내달부터 새 아파트 입주 봇물…은행, 잔금대출 고객 모시기
  3. 3부산 아파트 매매가 하락폭 확대... 지역별 편차 뚜렷
  4. 4내달부터 ‘1폰 2번호’ 사용 가능해진다
  5. 5해운대·오시리아 인프라 품어볼까, 울산 사통팔달 편의 누려볼까
  6. 6기장 먼바다에 풍력발전 설치 재추진…어민 반대가 변수
  7. 7맏형이 힘 내자, 고참들도 응답했다
  8. 8“발달장애인 중 ‘우영우’는 0.1%뿐…지원책 마련을”
  9. 9[팩트체크] 박형준 부산시장 선거법 위반 사건 오늘 선고
  10. 10[1보] 선거법 위반 혐의 박형준 부산시장, 1심 무죄
  1. 1[1보] 선거법 위반 혐의 박형준 부산시장, 1심 무죄
  2. 2북 '담대한구상' 원색비난..."대통령감 윤 아무개밖에?”
  3. 3김무성 민주평통 부의장 내정…文정부때 임명 이석현은 사의
  4. 4서은숙, 민주 부산시당 대수술... 정치지형 지각변동 예고
  5. 5정책기획수석 신설 등 대통령실 개편, 장성민 기획관은 부산엑스포에 집중
  6. 6“국민도 속고 나도 속았다” 이준석, 윤 대통령 또 비판
  7. 7이준석發 '윤핵관 험지 출마론'... PK 공천판도 흔드나
  8. 8DJ 서거 13주기... 한자리 모인 여야 '통합정신' 기렸다
  9. 9국민의힘 비대위 첫 회의...“도로 자유한국당 안 돼” 한 목소리
  10. 10국힘 당 대표 선호도 '민심' 유승민, '당심' 나경원
  1. 1[뉴스 분석] ‘반값치킨’ 12년 전엔 불매, 지금은 오픈런
  2. 2내달부터 새 아파트 입주 봇물…은행, 잔금대출 고객 모시기
  3. 3부산 아파트 매매가 하락폭 확대... 지역별 편차 뚜렷
  4. 4해운대·오시리아 인프라 품어볼까, 울산 사통팔달 편의 누려볼까
  5. 5기장 먼바다에 풍력발전 설치 재추진…어민 반대가 변수
  6. 6대우조선 순손실 코스피 2위…넥센타이어 적자 전환
  7. 7실속 꽉 채웠다…삼진어묵 추석 프리미엄 선물세트 5종
  8. 8전국 아파트 매수 심리 3개월 연속 하락...2년9개월 만에 최저치
  9. 9연금 복권 720 제 120회
  10. 10정부 그린북 "고물가+소비심리↓+수출악재=경기둔화" 진단
  1. 1“발달장애인 중 ‘우영우’는 0.1%뿐…지원책 마련을”
  2. 2[팩트체크] 박형준 부산시장 선거법 위반 사건 오늘 선고
  3. 3부울경 모레까지 흐린 날 이어져...가끔 비와도 무더위 계속
  4. 4양산 문 전 대통령 부부 협박 평산마을 시위자 구속
  5. 5코로나19 사망자 112일 만에 최다...70, 80대 고령자 다수
  6. 6오늘의 날씨- 2022년 8월 19일
  7. 7참여연대 "롱코비드 일상복귀 위한 체계 마련 시급"
  8. 8진주 정촌산단 업체 폐유 유출 주민 반발
  9. 9[박형준 시장 무죄] 법원 "국정원 사찰, 박 시장 관여 증거 없어"
  10. 10고객 유심칩 빼돌려 5000만 원 소액결제한 대리점 직원 송치
  1. 1맏형이 힘 내자, 고참들도 응답했다
  2. 22022 카타르 월드컵 미리 보는 관전포인트 <5> H조 전력 분석
  3. 3kt, 3경기 연속 ‘끝내기’ 진기록
  4. 4“시즌 첫골 내가 먼저” 손흥민·황희찬 20일 코리안더비
  5. 5안방마님 못찾는 거인 “수비력만 갖춰다오”
  6. 6거침없는 김주형, 내친김에 PGA 신인상까지 휩쓸까
  7. 7대어 심준석 MLB 도전…신인 드래프트 판도 요동
  8. 82022 카타르 월드컵 미리 보는 관전포인트 <4> ‘득점왕’ 손흥민 새 역사 도전
  9. 9BNK 썸 시즌 준비 착착…대만 캐세이 라이프 초청경기
  10. 10'스트레일리 KBO 복귀 첫 승' 롯데, kt 꺾고 3연승
수산강국으로 가는 길
어업경영 악화시키는 규제 줄여야
뉴프런티어 해양인 열전
어촌정책 전문가 류청로
  • 낙동강 일러스트 공모전
  • 유콘서트
  • Entech2022
  • 2022극지체험전시회
  • 제21회 국제신문 전국사진공모전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