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롯데칠성…77년 전통의 맛, 실속 있게 담은 청주

새해 복 한가득…주는 이도 받는 이도 ‘하하하’

  • 국제신문
  • 김태경 기자 tgkim@kookje.co.kr
  •  |  입력 : 2021-01-28 19:57:10
  •  |  본지 16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설과 추석 명절 차례상에 올리는 제례주의 대명사로 꼽히는 ‘백화수복’은 1945년 출시된 이후 77년의 역사를 이어오고 있다. 또 긴 세월 동안 한국인에게 ‘청주는 이런 맛’이라고 각인시켰으며, 명절 등에 떠올려지는 친근하고 포근한 이미지로도 잘 알려져 있다.

   
백화수복 1ℓ. 롯데칠성 제공
롯데칠성은 이번 설에도 합리적인 가격대에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는 백화수복을 차례용 또는 선물용으로 다양하게 준비했다고 28일 밝혔다.

백화수복이라는 제품명은 ‘오래 살면서 길이 복을 누리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사실 ‘수복’ 자체만으로도 이 같은 뜻을 지니고 있는데, ‘백화’를 앞에 내세운 것은 과거에는 ‘백화’라는 제품명으로 판매했기 때문이다. 이후 ‘수복’을 덧붙이면서 현재의 제품명이 됐다.

백화수복은 단일 브랜드로 아시아 최대 규모의 청주 생산량을 자랑하는 군산공장에서 생산된다. 청주는 쌀로 빚는 양조주인데, 100% 국산 쌀을 원료로 한다. 쌀의 외피를 30% 정도 도정하며, 저온 발효 공법과 숙성방법으로 청주 특유의 부드럽고 깔끔한 맛을 살렸다. 알코올 도수는 13도다.

백화수복의 라벨은 동양적인 붓글씨체로 만들어졌으며, 라벨과 병목 캡실(병뚜껑을 감싸고 있는 비닐 포장재)에 금색을 사용하는 등 제품 디자인에도 고급스러움과 우리나라 대표 차례주의 이미지가 강하게 반영됐다.

라벨에 작게 새겨진 ‘조상을 모시는 정성과 행복을 비는 마음이 담긴 생활 청주’라는 글귀는 제례주이면서도 가족들이 부담 없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술이라는 백화수복의 정체성을 잘 드러낸다.

백화수복은 특유의 깊은 향과 맛으로 차게 마셔도 좋고 따뜻하게 데워 즐겨도 좋아서 제례용 또는 명절 선물용으로 안성맞춤이라는 것이 롯데주류 측의 설명이다.

제례 또는 선물용 백화수복은 용량이 700㎖· 1ℓ·1.8ℓ 3가지로 구성돼 소비자 편의나 용도에 맞게 선택할 수 있다. 소비자 가격은 일반 소매점 기준으로 700㎖는 4900원, 1ℓ는 7100원, 1.8ℓ는 1만1000원으로 선물용으로도 부담이 없다.

롯데칠성 관계자는 “77년 전통의 백화수복은 조상들의 옛 방식대로 엄선된 쌀로 정성껏 빚어 만든 청주 제품”이라며 “가격도 5000원대에서 1만 원대까지 합리적이라 오랜만에 모인 가족들과 함께 차례를 지내고 음복하기 좋은 술”이라고 밝혔다.

김태경 기자 tgkim@kookje.co.kr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시장 여야 캠프 몸집 커진다…대권 후보도 전방위 지원
  2. 27일 부산 신규 확진자 13명…서구 병원발 감염 多
  3. 3[오늘 날씨] 부산, 어제보다 기온 조금 떨어져
  4. 4코로나19 확진자 주말인데도 이틀째 400명대
  5. 5국민의힘 부산선대위, 가덕도 땅 투기 진상조사 나선다
  6. 6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자 30만 돌파…청소년 접종 시작될까
  7. 7부산 서면에서 택시 간 추돌사고...BRT 시설물 '쾅'
  8. 8홍남기 "부동산 투기 확인되면 수사의뢰하고 부당이득도 환수"
  9. 9'바이든 취임식 스타' 흑인 시인 "경비원에게 수상한 인물 취급"
  10. 10부부싸움 말리자 홧김에 자택 방화한 70대 집행유예
  1. 1부산시장 여야 캠프 몸집 커진다…대권 후보도 전방위 지원
  2. 2국민의힘 부산선대위, 가덕도 땅 투기 진상조사 나선다
  3. 3최도석 시의원 "민간투자사업 발목잡기 그만해야"
  4. 4변성완 전 권한대행과 박성훈 전 경제 부시장 나란히 2위
  5. 5부산 국민의힘 공동선대본부 출범
  6. 6부산시장 보선 후보 더불어민주당 김영춘 최종 확정
  7. 7이낙연, 첫 예능 출연해 아이들과 소통
  8. 8경부선 지하화 국가사업 된다…월드엑스포 전 완공될 듯
  9. 9박성훈 ‘신인 돌풍’ 2위 저력, 이언주는 단일화로 마이너스
  10. 10“난 시민이 원한 합리적 지도자…정권교체 발판 될 것”
  1. 1홍남기 "부동산 투기 확인되면 수사의뢰하고 부당이득도 환수"
  2. 2소비자 피해 발생하면 쿠팡·배민 등 플랫폼이 입점업체와 함께 책임진다
  3. 34배로 끌어올린 사업속도…난개발 없는 해양문화 거점 고민
  4. 4부산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 약보합세
  5. 5다시 돌아온 골프 시즌…유통가 ‘골린이’용품 봄 대전 티샷
  6. 6쿠팡처럼…앞으론 택배 이틀 안에 받는다
  7. 7연금 복권 720 제44회
  8. 8“가덕신공항, 부산경제 도약 마중물 될 것”
  9. 9가전 매장에 놀이터·체험존 넣었더니 매출 배 이상 ‘껑충’
  10. 10부산상의 의원 출마자 “사무처, 선거 공정하게 관리해야”
  1. 17일 부산 신규 확진자 13명…서구 병원발 감염 多
  2. 2[오늘 날씨] 부산, 어제보다 기온 조금 떨어져
  3. 3코로나19 확진자 주말인데도 이틀째 400명대
  4. 4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자 30만 돌파…청소년 접종 시작될까
  5. 5창원 진해구 근대건축물, 청년 창업공간 '보태가'로 탈바꿈
  6. 6경남도, 관광콘텐츠 ‘경남형 한 달 살이’ 인기
  7. 7창원시, 강소특구 전기기계융합연구단지 본격 추진
  8. 8노옥희 울산시교육감 직무수행 지지도 취임 후 첫 전국 2위
  9. 9진주 이반성면 대동지구 농촌 새뜰마을 사업 선정
  10. 10경남도, 동남권 교육공동체 추진
  1. 1이대호·손아섭·민병헌 39억 깎았더니, 거인 연봉순위 8위(작년엔 1위) 추락
  2. 2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7> 정신 부산야구소프트볼협회장
  3. 3‘고수를 찾아서 2’ 부산 유일 국궁 9단 명궁 장오현
  4. 4교체 출전 황희찬 6개월 만에 골 맛
  5. 5김광현 첫 시범경기 4실점 부진
  6. 6박세웅 150㎞ 직구·나승엽 안타…롯데 첫 단추 잘 뀄다
  7. 7도쿄올림픽 개최 가능성에 국가대표 우선 접종 추진
  8. 8호날두 12시즌 연속 정규리그 20골 고지
  9. 9부산시체육회 강영서 국제스키연맹 회전 부문 준우승
  10. 10“득점 과정 중시하는 감독님, 이겼는데 꾸짖어 많이 배워”
100세 시대 자산관리 신탁이 답
미성년 손자 재산 걱정될 때
지역중심시대 부울경 기업을 응원하다!
은산해운항공②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