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9월 경기전망 대기업 ‘주춤’…중소기업 ‘흐림’

  • 정옥재 기자 littleprince@kookje.co.kr
  •  |   입력 : 2020-08-30 14:24:41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9월 경기전망과 관련해 국내 600대 대기업은 전월보다 상승 국면이었지만 중소기업은 석 달 연속 상승세가 꺾였다. 지난 15일 광복절을 기점으로 코로나19 감염증이 재확산하면서 중소기업 심리가 얼어붙었기 때문이다.

한국경제연구원(한경연)은 기업경기실사지수(Business Survey Index) 조사 결과 9월 전망치가 8월(81.6)보다 1.9포인트 상승한 83.5였다고 30일 밝혔다. BSI가 기준치 100보다 높으면 긍정 응답이 부정 응답보다 많고 100보다 낮으면 부정 응답이 더 많다는 의미다. 이번 조사는 매출액 기준 상위 600개 기업을 대상으로 지난 13∼21일 진행됐으며 응답 업체는 357개사, 회수율은 59.5%였다.

하지만 8월 전망치가 7월보다 7.9포인트 올랐던 것에 비춰보면 상승세가 둔화된 셈이다. 지난 광복절 전광훈 목사를 비롯한 우익 단체의 광화문 집회 시기가 조사에 포함됐음에도 대기업의 경기전망은 전월보다 떨어지지 않았다.

반면 중소기업의 경기전망은 전월보다 하락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 13일부터 27일까지 전국 315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20년 9월 중소기업경기전망조사’ 실시 결과를 30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9월 업황전망 경기전망지수는 67.9로 전월대비 3.0포인트 하락(전년 동월 대비 15.3 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4년 2월 전 산업 통계 작성 이래 역대 최저치를 기록한 5월(60.0)을 저점으로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과 ‘한국판 뉴딜’ 등 경기부양책이 시행되며 3개월 연속 반등세(6월 63.1 → 7월 68.0 → 8월 70.9)를 이어갔지만 최근 코로나 19가 전국적으로 재확산됨에 따라 중소기업의 체감경기가 다시 둔화될 것으로 전망됐다.

제조업에서는 자동차 및 트레일러(72.5→83.1), 인쇄 및 기록 매체 복제업(53.0→62.8), 금속가공제품(70.7→80.1), 목재 및 나무제품(58.4→67.6) 등을 중심으로 16개 업종에서 상승한 반면 가구(72.4→64.5), 의복 및 의복액세서리·모피제품(68.8→62.8) 등을 중심으로 6개 업종에서 하락했다. 정옥재 기자 littleprince@kookje.co.kr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처음 보는 여성 '사커킥' 폭행으로 턱뼈 부순 40대에 무기징역 구형
  2. 2양산시 '웅상보건소' 신설 본격화
  3. 3급발진 원인, 차량 제조사가 입증한다…야당 법개정 추진
  4. 4부산 울산 경남 비 예보, 낮 최고 28~33도
  5. 5수능 모의평가 시험지 외부에 빼돌린 기간제 교사 벌금형
  6. 6유류세 인상분 반영 지속…휘발유·경유 가격 4주 연속 상승
  7. 7[속보]민주당 당대표 제주경선 이재명 82.5% 김두관 15%
  8. 8元 캠프, "공소취소 청탁 불법" 주장 김종혁에 "韓 호위무사 자처"
  9. 9[속보] 이재명 민주당대표 인천경선 93.77%…김두관 5.38%
  10. 10尹 탄핵 청문회에 與 "탄핵 간보기"
  1. 1[속보]민주당 당대표 제주경선 이재명 82.5% 김두관 15%
  2. 2元 캠프, "공소취소 청탁 불법" 주장 김종혁에 "韓 호위무사 자처"
  3. 3[속보] 이재명 민주당대표 인천경선 93.77%…김두관 5.38%
  4. 4尹 탄핵 청문회에 與 "탄핵 간보기"
  5. 5민주당 부산시당위원장 후보 토론회 “총선 참패 원인 분석해 지방선거 승리로”(종합)
  6. 6당대표 재선출된 조국 "尹 탄핵, 퇴진 준비하겠다"
  7. 7이재명, 제주 경선서 80% 이상 득표, 압승
  8. 8[속보] 조국, 대표 재선출…99.9% 찬성률
  9. 9韓 ‘폭로전’사과에도 발칵 뒤집힌 與…‘자폭 전대’ 후폭풍
  10. 10과기부 장관 후보에 유상임 교수…민주평통 사무처장엔 태영호(종합)
  1. 1급발진 원인, 차량 제조사가 입증한다…야당 법개정 추진
  2. 2유류세 인상분 반영 지속…휘발유·경유 가격 4주 연속 상승
  3. 31129회 로또 1등 11명…당첨금 23억7000만 원
  4. 4“전기차 반등은 온다” 지역 부품업체 뚝심 경영
  5. 5결국 업계 요구 수용… 가덕도신공항 부지 조성 공사 기간 1년 연장(종합 2보)
  6. 6반도체·자동차 ‘수출 쏠림’…부산기업 71% “올해 수출 약세”
  7. 7르노 그랑 콜레오스 3495만 원부터…내달 친환경 인증 뒤 9월 인도 시작
  8. 8청약통장 찬밥? 부산 가입자 급감
  9. 9“전기차 2~3년 내 수요 증가로 전환” 공격적 투자 지속키로
  10. 10전단지로 홍보, 쇼핑카트 기증…이마트도 전통시장 상생
  1. 1처음 보는 여성 '사커킥' 폭행으로 턱뼈 부순 40대에 무기징역 구형
  2. 2양산시 '웅상보건소' 신설 본격화
  3. 3부산 울산 경남 비 예보, 낮 최고 28~33도
  4. 4수능 모의평가 시험지 외부에 빼돌린 기간제 교사 벌금형
  5. 5지역 새마을금고 부실대출 의혹…檢, 1년 넘게 기소 저울질
  6. 6종부세 수술로 세수타격 구·군 “지방소비세율 높여 보전을”
  7. 7부산 단설유치원 ‘저녁돌봄’ 전면도입
  8. 8해운대구서 사고 후 벤츠 두고 떠난 40대 자수
  9. 9[뭐라노-이거아나] 사이버렉카
  10. 10부산서 유치원생 48명 탑승한 버스 비탈길에 미끄러져
  1. 1동의대 문왕식 감독 부임 첫 해부터 헹가래
  2. 2허미미·김민종, 한국 유도 12년 만에 금 메친다
  3. 3“팬들은 프로다운 부산 아이파크를 원합니다”
  4. 4마산제일여고 이효송 국제 골프대회 우승
  5. 5파리 ‘완전히 개방된 대회’ 모토…40개국 경찰이 치안 유지
  6. 6손캡 “난 네 곁에 있어” 황희찬 응원
  7. 7투타서 훨훨 나는 승리 수호신…롯데 용병처럼
  8. 8문체부 ‘홍 감독 선임’ 조사 예고…축구협회 반발
  9. 9음바페 8만 명 환호 받으며 레알 입단
  10. 10결승 투런포 두란, MLB ‘별중의 별’
아하! 어린이 금융상식
주식투자땐 경영 참여 가능, 채권은 자금만 빌려주는 것
불황을 모르는 기업
식품업 바탕 오메가3 원료 날개 “연매출 300억 되면 상장”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