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온천4구역 주택재건축사업, 삼성물산 9242억에 수주

지상 36층 36개동 4043세대, 금정산·금강공원 연계 개발

  • 국제신문
  • 민건태 기자
  •  |  입력 : 2018-03-21 20:39:37
  •  |  본지 1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삼성물산이 부산 동래구와 부산진구에 이어 또다시 4000세대가 넘는 대규모 재건축 사업을 수주했다. 사업비는 1조 원에 육박한다.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21일 공시를 통해 총사업비 9242억 원 규모의 부산 동래구 온천4구역 주택재개발 사업을 지난 20일 수주했다고 밝혔다. 온천4구역은 동래구(금강로145번길 25 일대)를 재개발하는 사업으로 지상 36층, 36개동(4043세대) 규모다. 일반분양 예정 물량은 2500세대이며, 내년 12월께 분양에 들어갈 예정이다.

올해 부산의 핵심 주거지역에 잇따라 재개발 아파트 단지 분양에 나서는 삼성물산은 이번 사업 수주에 성공하며 내년 사업까지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오는 7월에는 3853세대에 달하는 온천2구역 재개발 단지 분양을 앞두고 있으며, 오는 11월과 12월에는 각각 거제2구역(4295세대)과 연지2구역(2616세대) 분양을 계획 중이다. 특히 온천2구역 사업지는 온천4구역과 불과 700m 떨어져 있어 동래구 온천동 일대에 삼성물산의 대규모 아파트 단지가 조성된다.

삼성물산은 금정산과 인접한 단지의 특성을 고려한 조경 및 외관 디자인을 적용할 방침이다. 예술작품과 연계한 아트갤러리 산책길을 만들어 금강공원과 이을 계획이다. 단지 내에는 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해 조명과 가스밸브, 보일러 등을 편리하게 제어할 수 있을 전망이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온천4구역을 포함한 4개 재개발 단지 모두 입지가 좋아 분양에도 좋은 성적을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민건태 기자

◇ 삼성물산 주요 재개발 단지

분양예정시기

지역

사업명칭

세대 수

2018년 7월

부산 동래구 온천동

온천2구역 재개발

3853세대

2018년 11월

부산 연제구 거제동

거제2구역 재개발

4295세대

2018년 12월

부산 부산진구 연지동

연지2구역 재개발

2616세대

2019년 12월

부산 동래구 온천동

온천4구역 재개발

4043세대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3F'로 스타트업 키우자
기술자숲
'3F'로 스타트업 키우자
트렌스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