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PIFF를 빛낼 은막 女배우들 <3> 탕웨이

'색,계'의 뇌쇄적 그녀…현빈과 열연한 '만추'로 인사

예매 5초만에 매진 신기록

개막식 맞춰 1박2일 방문

  • 국제신문
  • 강필희 기자
  •  |  입력 : 2010-10-05 20:38:27
  •  |  본지 19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영화 '만추'에 출연한 중국 배우 탕웨이.
중국 여배우 탕웨이(31) 하면 떠오르는 것은 리안 감독의 '색, 계'(2007)이다. 그녀의 스크린 데뷔작이기도 하지만 영화 속에서 보여준 파격적인 연기가 관객들의 뇌리에 아직도 깊숙이 박혀있는 탓이기도 하다.

올 초 홍콩영화 '크로싱 헤네시'(2010)에 이어 탕웨이가 선택한 세 번째 작품이 '만추'(김태용 감독)이다. '만추'는 모범수로 특별휴가를 나온 여자와 도주 중인 남자의 시한부 사랑을 그린 한국의 고전 명화이다. 1966년 개봉한 이만희 감독의 원작이 김기영 감독('육체의 약속'·1975), 김수용 감독('만추'·1981) 등에 의해 여러 차례 리메이크됐다. '육체의 약속'에서는 김지미가 여죄수 역할을 맡은 바 있다.

'만추'에서 나타나는 전형적인 공간 모티브는 비둘기호와 같은 완행열차이다. 그러나 KTX가 등장하면서 기차의 속도에 의해 스토리도 변했다. 김태용 감독의 '만추'는 공간적 배경이 기차가 아니라 버스이다. 그것도 미 대륙을 달리는 시애틀행 버스이다. 차비도 없이 버스에 올라탄 남자가 버스 승객 중에서 가장 만만한 아시아계 여성에게 돈을 빌리는 것으로 영화는 시작된다. 그 남자가 현빈이고 그 여자가 탕웨이이다. 미국 사회 안에서 살아가는 소수인종의 정서는 이 영화의 또다른 테마이기도 하다. 제작사인 보람엔터테인먼트 측은 "영화 기획 단계에서부터 여배우는 탕웨이를 캐스팅하기로 돼 있었고 배우도 흔쾌히 응해줬을 뿐 아니라, 기획이 완성될 때까지 오랫동안 기다려주었다"고 말했다.

'만추'는 지난달 토론토국제영화제에 초청됐지만 당시 촬영 일정 등을 이유로 탕웨이를 비롯한 배우들이 참석하지 못했다. 이번 부산국제영화제(PIFF)에서는 갈라프레젠테이션에 초청됐다. PIFF조직위 측이 탕웨이를 섭외하는 과정은 순조로웠다. 홍콩영화 촬영일정으로 빈 틈이 없는 스케줄을 조정해준 것이다. PIFF는 탕웨이가 영화 '만추'와 관련해 해외에서 갖는 첫 공식 일정인 셈이다.
'만추'에 거는 관객의 기대는 크다. 해운대 메가박스 오는 9일자 상영분은 예매 시작 5초 만에 매진되는 신기록을 세웠고 8일자 상영분은 16초, 12일자는 11분55초 만에 예매가 종료됐다.

PIFF 천민권 티켓팀장은 "한국 배우 현빈에 대한 관심도 있겠지만 탕웨이라는 배우에 대해 젊은층 뿐 아니라 장년층도 폭발적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탕웨이는 7일 부산으로 들어와 개막식 레드카펫을 밟은 다음, 8일 갈라프레젠테이션 기자회견, 당일 오후 CGV센텀시티에서 관객과의 대화(GV)를 갖고 그날 다시 홍콩으로 돌아간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남천 더샵’ 부적격자 속출 전망…미계약분 ‘이삭줍기’ 눈독
  2. 2화성연쇄살인 용의자 잡혔다
  3. 3 발원지를 찾아서② 태화강과 백운산 탑골샘
  4. 4신중년이 뛴다 <4> 꽃중년, 나이의 벽을 깨다
  5. 518일부터 백색국가서 일본 제외
  6. 6골목마다 색다른 정취… 대만의 역사와 낭만 품다
  7. 7창업공간 만든다더니 스타트업 입주 ‘0’
  8. 8 남구 연효재
  9. 9803개 부스 친환경 신기술 향연…르노삼성 전기차 트위지 관심 집중
  10. 10‘60세+a’ 계속고용 의무화 추진…지방·청년 대책은 외면
  1. 1라치몬트 산후조리원, 직접 가봤더니…'호텔급 시설 체계적 조리 시스템'
  2. 2나경원, ‘라치몬트 산후조리원’ 의혹에…“출생 증명서 떼줘야 하나”
  3. 3계속고용제도 도입… 65세 정년연장 이루어지나
  4. 4‘서갑원’이 누군데? 순천 지역위원장 출신… 이정현 대항마
  5. 5조국 "공보준칙 개선, 가족수사 마무리 후 시행"
  6. 6서권천 변호사 황교안에 일침 “고작 다시 자랄 머리털 깎고 국민을 기만…”
  7. 7법 위반한 외국인도 체류 연장 가능… 정부 발표에 여론 반발
  8. 8심재철 이주영 등 한국당 중진도 삭발… 민주당 “민생부터 챙기라”
  9. 9‘장애인 비하 논란’ 박인숙 의원 사과… 조국 비판하며 ‘인지능력 장애’ 발언
  10. 10한국당 커지는 PK 현역 용퇴론…“대의 위해 희생해야”
  1. 118일부터 백색국가서 일본 제외
  2. 2‘남천 더샵’ 부적격자 속출 전망…미계약분 ‘이삭줍기’ 눈독
  3. 3‘60세+a’ 계속고용 의무화 추진…지방·청년 대책은 외면
  4. 4‘돼지열병’ 확산…돈육 파동조짐
  5. 5신세계아울렛 6주년 ‘쇼핑 대축제’…20일부터 최대 80% 할인
  6. 6금융·증시 동향
  7. 7뽀글이와 러닝화…단풍놀이엔 꾸민듯 안 꾸민듯 멋스럽게
  8. 8전국 상의회장 부산 집결 “경제시스템 개혁을”
  9. 9제429회 연금 복권
  10. 10803개 부스 친환경 신기술 향연…르노삼성 전기차 트위지 관심 집중
  1. 1살인의 추억 '화성 연쇄살인사건' 유력 용의자 검거…공소시효 지난 사건 처리는?
  2. 2태풍 ‘타파’ 소식에 주말 날씨 관심 집중…전국 비소식은?
  3. 3영화 살인의 추억 용의자 검거
  4. 4(1보)부산도시철도 4호선 열차 비상제동...전동휠체어 선로 추락
  5. 5조국 부인, 아들 상장서 오려낸 직인으로 딸 표창장 위조 정황
  6. 6“주말 또 태풍”… 무더위 가신 뒤 찾아온 예비태풍 17호 ‘타파’
  7. 7PD 수첩 “대낮에 필리핀 경찰이 한국 교민 납치·살해”... 필리핀 경찰의 ‘계획적 범죄’
  8. 8‘가을 태풍’ 타파 한반도 향해 북상…“주말 비 뿌릴 것”
  9. 9공지영, 조국 검찰개혁 응원 “악은 공포와 위축 원해… 총공세는 막바지란 뜻”
  10. 10주말 날씨 비상, 가을 태풍 ‘타파’ 오나…
  1. 118세 6개월 이강인, UCL '한국인 최연소 데뷔'…첼시전 교체투입
  2. 2첫 UCL 본선에서 황희찬 ‘1호골’ 기록... 팀 내에서 존재감 돋보여
  3. 3이강인 데뷔전, 발렌시아가 첼시 상대 1-0 승리… 최연소 챔피언스리그 데뷔
  4. 4풀타임 황희찬, UCL 본선 데뷔전서 1골 2도움 맹활약
  5. 518세 이강인도 ‘꿈의 무대’서 짧지만 강렬했던 5분
  6. 6미국 간 성민규 단장…롯데, 외인 지도자 물색?
  7. 7챔스 데뷔전 1골·2도움…황희찬 ‘10점 만점에 10점’
  8. 8프로농구 부산 kt 20일 출정식
  9. 9최지만, 고교 선배 류현진 앞에서 홈런
  10. 10
우리은행
  • 골든블루배 골프대회
  • 2019맘편한부산
  • 지역경제 살리기 정책 콘퍼런스
  • 기장캠핑페스티벌
  • 제21회부산마라톤대회
  • 엄홍길 대장 시민초청 강연회
  • 2019국제에너지산업전
  • 2019 ATC 부산 성공기원 시민대회
  • 2019아시아 트레일즈 컨퍼런스
  • 사하관관사진공모전
  • 유콘서트
  • 어린이극지해양아카데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