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빵빵 터지는 웃음달력, 동대신3동 주민 직접 제작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 서구 동대신3동 주민자치회가 지역의 주민들을 대상으로 시행한 '붕어빵 사진 콘테스트' 수상 작품으로 '빵빵 터지는 웃음달력(사진)'을 제작 배포해 눈길을 끌고 있다.

주민자치회는 동대신3동을 '구덕골 호호마을'로 브랜드화하고 인사를 통한 '365일 웃음공작소' 만들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가족, 친구, 동물, 만화캐릭터 등을 대상으로 지난 6월 붕어빵 사진 콘테스트를 진행했다. 이 콘테스트에는 총 31점의 작품이 접수됐는데, 주민들을 대상으로 한 길거리 투표를 통해 선정된 16점의 작품을 활용해 '빵빵 터지는 웃음달력'을 만들게 된 것이다.

입상권에 든 작품들은 전문가가 찍은 사진처럼 우수한 것은 아니지만, 골목을 오가다 만나게 되는 이웃 주민들의 모습이어서 한층 더 반갑고 친근하게 느껴진다. 재미있는 동작이나 우스꽝스러운 표정의 동물과 만화 캐릭터 등을 흉내 낸 아이들의 모습, 그리고 웃음과 관련한 문구들이 있어서 달력을 보면 저절로 방긋 미소가 나온다. 웃음달력은 탁상용과 벽걸이용 두 가지로 제작되었으며 주민자치회는 후원자와 자원봉사자 등에게는 무료로 배부하고 일부는 판매해 수익금은 어려운 이웃을 돕는 데 쓰이고 있다.

박대호 주민자치위원장은 "앞으로도 주민들이 참여하는 각종 공모전 등을 개최해 그 결과를 주민들과 함께 공유하고, 다양한 물품 등으로 제작해 우리 마을의 브랜드인 웃음으로 하나 되는 구덕골 호호마을을 만들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구 동대신3동의 한 주민이 웃음달력을 받아 들고 환하게 웃고 있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이번주 가장 많이 본 기사

이 글이 '좋아요'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