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이야기 가득한 운문사 가을나들이

신라 때 대작갑사로 창건 천년고찰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절 입구 축 늘어진 천연기념물 노송

- 줄잡고 '악착같이' 극락간 악착보살

- 까치 기리는 작압전… 볼거리 넘쳐


경북 청도군 운문면 호거산에 있는 운문사는 신라 진흥왕 18년(557년)에 대작갑사로 창건됐다. 고려 태조 왕건이 '운문선사'로 사액을 내린 이후 운문사로 불리게 됐다. 고려 말에 일연 스님의 삼국유사가 탄생한 곳이다. 1950년대에 비구니사찰이 됐다.


운문사에 들어서자 바로 눈앞에 처진 소나무(천연기념물 180호)가 보인다. 이 노송은 500년 전 어느 날 한 대사가 이곳을 지나가다가 시든 가지를 꽂아 둔 것이 뿌리를 내려 지금의 소나무가 됐다고 한다.


고려 숙종 10년(1105년) 원응국사가 건립하였다고 전하는 대웅보전은 비로자나불을 주불로 모신 전각이다. 이 대웅보전에서 꼭 봐야 할 것이 있다면 비로자나불삼신 불회도(보물 제 1613호) 및 용가와 동자상이다. 한 보살이 극락정토로 가는 배인 반양용선을 타려고 했으나 늦게 도착해 이미 배는 떠나고 있었다. 사공이 던져준 밧줄을 악착같이 부여잡고 극락정토까지 갔다는 보살이 바로 악착보살이다. 악착같은 보살을 이렇게 작고 귀엽게 만들어서 반야용선에 매달아 놓았다니 참으로 대단한 해학이 아닐 수 없다.


작압전은 운문사의 전신인 대작갑사의 유래를 알게 하는 유일한 건물이다. 삼국유사에 의하면 930년 보량국사가 서역 중국을 유학하고 오는 길에 용왕을 만났는데, 이곳 까치곶에 절을 지으면 반드시 삼국을 통일할 어진 임금이 나올 것이라는 말을 듣고 작갑사 옛 터를 찾았다. 현재의 북대암에 올라가 살펴보니 찬란한 빛을 발하는 황금탑이 보였는데 내려와 보니 황금탑은 흔적도 없고 까치들이 땅을 쪼아대고 있었다. 이상히 여겨 땅을 파니 오래된 벽돌(塼)이 나왔다. 그 벽돌로 탑을 만드니 한 조각도 남는 것 없이 탑이 조성됐다. 그래서 까치를 기리기 위해 전각의 이름을 작압(鵲鴨)전이라고 지었다.


크고 웅장하면서도 온화하고 아늑하며, 나란히 있으면서도 평행을 이루지는 않는 운문사 전각들이 마음을 편안하게 해준다. 서로 다른 단풍나무 종류가 한 나무에서 자라고, 여러 기둥으로 가지를 받쳐 놓은 처진 소나무가 중생의 마음에 쉴 수 있는 그늘을 만들어 준다. 스치는 여승의 승복에서 불심을 느끼며 잠시 악착보살이 되어 본다.

 

 

 

 

 

 

 


 

 운문사는 까치곶에 지어졌다 해서 대작갑사(운문사의 옛 이름)라 불렸다. 

사진은 '까치를 기리기 위한 전각'이라는 뜻의 작압전.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번주 가장 많이 본 기사

이 글이 '좋아요'

 많이 본 뉴스RSS

  1. 1해양문화 속 여성의 모습은 어땠을까
  2. 2[서상균 그림창] 여긴 기업 별천지네!!
  3. 3부경대 오준일·동국대 송정현 교수, 동북아시아문화학회 논문상
  4. 4부산 서구 서대신1동 주민자율방역단, 침수피해 지역 집중방역 실시
  5. 5부산세관, 화물업체 법규수행능력 항목 개선
  6. 6“부산만의 음악 발굴하고 다양한 합창 들려줄 것”
  7. 7불확실성 시대 ‘최후의 화폐’, 몸값 더 높일 여력 남았다
  8. 8조선기자재연구원-해경정비창, 함정 정비기술 교류 위한 MOU
  9. 9[진료실에서] 전이성유방암 표적치료 삶의 질 개선
  10. 10집중호우로 통제된 서울 올림픽대로
  1. 1외교부, ‘뉴질랜드 성추행 의혹 외교관’에 귀국 지시
  2. 2박재호·하태경, PK 여야 가덕신공항 의기투합 이끌까
  3. 3김종인 “부산시장 후보 당선가능성, 경영·소통력 볼 것”
  4. 4호우에 휴가 취소한 문 대통령 “인명피해 최소화가 최우선”
  5. 5통합당, 지역구 의원 3선 제한 검토
  6. 6여당 “4일 부동산법 꼭 처리” 야당 “월세 세상이 주거안정인가”
  7. 7“문재인 정부 3년간 서울 아파트값 52% 올랐다”
  8. 8민주당 33.8% vs 통합당 35.6%…역전된 서울 민심
  9. 9경남도의회, 불씨는 그대로, 갈등 봉합 과연?
  10. 10-여름철 허리 통증 SOS!
  1. 1부산세관, 화물업체 법규수행능력 항목 개선
  2. 2불확실성 시대 ‘최후의 화폐’, 몸값 더 높일 여력 남았다
  3. 3조선기자재연구원-해경정비창, 함정 정비기술 교류 위한 MOU
  4. 4금융·증시 동향
  5. 5해양생태계 5대축으로 나눠 특화 관리
  6. 6대여한 마리나 선박 사고 때 최대 5억 받는다
  7. 7보험개발원 “국내 휴가 늘어 車사고 최대 8% 증가 예상”
  8. 8시민단체 “에어부산 향토기업화” 잇단 성명
  9. 9어촌마을 체험 때 30% 할인받으세요
  10. 10주가지수- 2020년 8월 3일
  1. 1경기 가평서 토사에 펜션 매몰 … “3명 대피 못해”
  2. 2 남부·제주 폭염…밤까지 중부지방 최고 300㎜ 폭우·제4호 태풍 ‘하구핏’ 북상
  3. 3부산 169번 확진자 감염경로 오리무중…"지역 내 ‘조용한 전파’ 우려 커"
  4. 4평택서 토사가 공장 덮쳐 … 사망 3·중상 1
  5. 5집중호우에 충청권 곳곳 침수·하천 범람 위기
  6. 6부산·김해·양산·창원 폭염주의보 발효
  7. 7북구 구포동 한 모텔에서 5시간 동안 투신 소동…경찰 “특공대가 무사히 구조”
  8. 8거제시, 81년 만에 돌아 온 지심도 내 불법 행위 칼 빼들었다
  9. 9철원 와수천·사곡천 범람 우려해 인근 저지대 가구에 대피령
  10. 10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 23명…지역발생 87일 만에 최저
  1. 1대니엘 강, LPGA 투어 재개 첫 대회 우승
  2. 2대한서핑협회, 대한체육회 조건부 준회원단체 승인
  3. 3롯데 대반격 시동…원정·1점차 승부 잡아야 산다
  4. 4김현 만회 골 터졌지만…부산, 선두 울산에 발목 아쉬운 2연패
  5. 5부산 기반 대한서핑협회, 대한체육회 준회원으로…한시적 조건부 승인
  6. 6미국 교포 대니엘 강 LPGA 문 열자 첫 대회 우승
  7. 7대한서핑협회, 대한체육회 조건부 준회원단체 승인
  8. 8추신수, 시즌 2호 장외포
  9. 9'FA컵 우승' 아스널, 첼시전서 2-1 역전승…'UEL 진출 확정'
  10. 10아스널 첼시 FA컵 결승전 양팀 선발 명단 공개
  • 행복한 가족그림 공모전
  • 국제 어린이 경제 아카데미
  • 유콘서트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