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호텔가] 부산롯데호텔 1층 더 라운지, ‘아이스 페스티벌’ 진행 外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6-06 18:43:10
  •  |  본지 2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롯데호텔 1층 더 라운지는 오는 8월 말까지 빙수 2종, 프라페 3종, 에이드 2종을 판매하는 ‘아이스 페스티벌’을 진행한다. 멜론 빙수와 망고 빙수 2종이 가장 눈에 띈다. 멜론 빙수는 멜론 1통을 깎아 속을 고운 얼음으로 채우고 동그란 모양의 멜론 과육으로 장식해 만든다. 향긋하고 부드러운 멜론과 달큼한 팥 앙금이 잘 어우러지며 모양까지 독특해 SNS용 인증샷으로 인기다. 가격은 각 4만2000원(세금·봉사료 포함). (051)810-6430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은 다음 달 14일까지 40주년을 기념해 ‘리멤버 1978’ 패키지를 선보인다. 부산 웨스틴조선호텔은 1978년 6월 3일 부산지역 최초의 특급호텔로 문을 열었다. 이번 패키지를 이용하면 한국 최초의 아이리시 펍으로 문을 연 오킴스에서 즐길 수 있는 추억의 스타 메뉴 ‘올 프라이드’와 프리미엄 생맥주 2잔을 제공한다. 올 프라이드는 한치, 양파, 감자튀김으로 구성된다. 또 1978년생 투숙 시 스파클링 와인 1병을 제공하고, 6월 한 달간 월~금요일 투숙 시 부산근대투어 2인 혜택을 제공한다. 액티비티전담 FaCe팀이 동행해 송도 해상케이블카부터 아미동 전망대, 영도 흰여울마을까지 이어지는 투어는 부산 근대의 매력과 함께 해안 명소를 즐길 수 있다. 가격 21만~45만 원(세금·봉사료 별도). (051)749-7001



   
여경래(왼쪽), 스티브 전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의 중식당 남풍은 대한민국 중식 스타 셰프 여경래를 게스트 셰프로 초청해 ‘여경래 & 스티브 전 차이니즈 시그니처 갈라디너’를 오는 14일 오후 7시에 개최한다. 여경래 셰프는 국제 중국요리 마스터 셰프 타이틀, 한국중국요리협회 회장, 세계중국요리연합회 국제심사위원 및 부회장 등 중화 요리계 42년 경력의 정통 중식 요리를 대표하는 마스터 셰프다. 스티브 전은 최근 중화권 미슐랭 가이드로 불리는 ‘씨트립 미식림’에 선정된 남풍을 이끄는 20년 경력의 마스터 셰프다. 갈라 디너는 총 8코스 메뉴와 함께 와인 4종이 페어링 될 예정이다. 가격 1인 20만 원(세금·봉사료 포함). (051)749-2260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