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오늘의 운세- 2024년 4월 16일(음력 3월 8일)

  • 강희태 파미 명리원
  •  |   입력 : 2024-04-15 18:39:53
  •  |   본지 20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96년생 행복이냐 불행이냐는 단지 종이 한 장 차이일 뿐이다. 84년생 어떠한 경우에도 동업이나 동행은 하늘이 멀리하더라. 72년생 번쩍이는 아이디어들이 회사나 조직의 명운을 바꾼다. 60년생 오라는 곳도 없고 불러주는 사람도 없으니 당연하다. 48년생 하늘은 스스로 건강을 관리하는 사람에게 건강 준다.




97년생 버스 지나간 뒤에 손을 들어도 버스는 어쩔 수 없다. 85년생 표정, 찰색이 어둡다면 어려움을 표시하니 밝게 하자. 73년생 목표를 향하여 가는 길이 여러 갈래지만 정답은 없다. 61년생 예상하지 않았던 일이 즐거움이 되더라도 좋지 않다. 49년생 생각은 먼저 앞서가지만 현실은 호락호락하지 않다.




98년생 무슨 일이든지 급작하게 서두르면 부작용이 생긴다. 86년생 불만을 제압하려면 마음을 움직이게 해서 와해시키자. 74년생 재물의 횡재나 귀한 문서 등을 손에 넣을 수도 있다. 62년생 대인관계에서 예기치 못한 일이 생겨나니 곤혹스럽다. 50년생 순간의 기분에 취하거나 매몰되지 않도록 가다듬자.




99년생 어쩌면 지나간 인연의 사람들 소식이 올 수도 있다. 87년생 붉은색이나 분홍색이 행운의 색이니 가까이하면 좋다. 75년생 술에 취한 사람은 아무것이나 부둥켜 잡는 법이더라. 63년생 마지막 순간까지 처음처럼 순수한 생각들을 가져보자. 51년생 모든 것은 자신과의 싸움이니 자신감을 강화시켜보자.




00년생 뿌리 깊은 나무가 꽃잎이 아름답고 열매도 튼실하다. 88년생 바람이 부는 것도 해와 달과 지구의 회전의 결과더라. 76년생 이동과 변화의 움직임들이 감지되니 사전에 대비하자. 64년생 가족끼리 대화와 소통의 시간이 더욱 필요해 보인다. 52년생 노년은 내면의 품격과 외모 청결을 갖춰야 중후하다.




89년생 첫 발 내딛는 착수가 일의 절반을 성취시키는 길이다. 77년생 토끼 사냥 나섰다가 호랑이를 만난 격이니 조심하자. 65년생 상체가 튼튼하려면 하체와 뼈 관절이 단단해야 한다. 53년생 주관과 의지대로 밀고 나간다면 작은 성취는 한다. 41년생 세상이 나의 기분에 맞추길 바라지 말고 내가 맞추자.




90년생 하늘을 날기 위해서는 수만 번의 날갯 짓이 필요하다. 78년생 옛날은 한 우물을 깊게, 현대에는 넓게 파라고 한다. 66년생 향 내음이 많이 나는 음식은 금방 질리는 것이 이치. 54년생 회식자리나 음주 후 낙상 또는 부상을 조심해야. 42년생 흔들림 없는 주관을 가지고 꿋꿋하게 살아가야.




91년생 머리 아프던 일들이 시간이 지나면 저절로 해결된다. 79년생 모든 일은 적절한 타이밍이 있는 법이니 잘 잡아보자. 67년생 전체를 위해 손해를 감수하는 것이 현명한 방법이다. 55년생 허울 좋은 감투나 명예는 손해를 가져다주니 피하자. 43년생 마음을 떠보는 제일 좋은 수단은 술을 먹여 보는 것.




92년생 일에는 조짐이 있으니 개구리도 비가 올 것을 안다. 80년생 하늘이 복을 주느냐 아니냐는 개인에게 달린 것이다. 68년생 눈으로 보지 못하는 사람이 촉감은 빠르고 정확하다. 56년생 오라는 곳은 점차 없어지는데 갈 곳은 점차 많아진다. 44년생 가을 서릿발에 피는 국화꽃들이 독성은 제일 강하다.




93년생 어차피 내가 해야 할 일이라면 손발 벗고 나서야한다. 81년생 시간이 돈이니 시간과 노동력을 관리해야 성공한다. 69년생 대인관계의 고민과 갈등이 많을 때는 깊이 생각하자. 57년생 설계도가 엉망인데 멋진 건축물을 바라면 허욕이다. 45년생 도와주는 귀인이 생겨나니 즐거운 하루가 된다.




94년생 예의범절 바르게 응대하면 남들로부터 존경을 받는다. 82년생 옆에서 시비를 걸어온다면 일체 대응을 말아야 한다. 70년생 속담에 이르길 지게꾼에게도 배울 점이 있다고 한다. 58년생 아는 놈이 도둑이라 하니 모르면 바가지만 덮어쓴다. 46년생 먼저는 즐겁지만 나중에는 씁쓸한 하루가 될 듯하다.




95년생 최종 결정으로 가는 단계에서 마찰 생기더라도 참자. 83년생 윗사람과 아랫사람의 중간에서 샌드위치 신세가 된다. 71년생 흘러간 물이 되돌아와 다시 흐르는 격이니 좋은 운기. 59년생 상대들과 비교는 나의 정신만 피폐하게 한다. 47년생 오르지 못할 나무는 아예 쳐다보지 않아야 마음 편안.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나 조폭인데…” 2명이 집단 폭행…경찰은 귀가조치(종합)
  2. 2“55보급창 신선대 이전, 주민 동의 받아야” 부산 남구·의회 반발
  3. 3부산 총선후보 1인당 선거비용 1억6578만 원…野최형욱 2억5240만 원 최고액
  4. 4상승세 탄 롯데, 어수선한 한화 상대 중위권 도약 3연전
  5. 5명지·정관 늘봄스쿨 96억…23개교 교통안전에 20억 편성
  6. 6“항만 넘어 해양과학기술 투자 절실”
  7. 7부산시 ‘바이오필릭시티’ 우뚝…생태친화적 낙동강 가꾼다
  8. 8[서상균 그림창] 핫한 메뉴
  9. 9구청 직원의 웹소설 연재 방치…감사원, 강서·수영구 13건 적발
  10. 10기장 신소재산단에 에너지 저장시스템…분산에너지 허브로
  1. 1부산 총선후보 1인당 선거비용 1억6578만 원…野최형욱 2억5240만 원 최고액
  2. 2野 특검·연금개혁 압박 총공세…벼랑끝 與 막판 결속 독려
  3. 3교역·투자 활성화…실무협의체 추진
  4. 43국 협력체제 복원 공감대…안보 현안은 韓日 vs 中 온도차
  5. 5부산 총선 당선인 1호 법안 ‘재건축 완화’ 최다
  6. 6법조인 출신 곽규택 해사법원, 기장 정동만 고준위법 재발의
  7. 7고준위·산은·글로벌허브법 다시 가시밭길
  8. 8국민의힘 전당대회 선관위원장에 부산 5선 서병수 임명
  9. 9부산 당선인들, 의원회관 ‘기피층’ 6층 피했다
  10. 10총선 이후 부산 첫 방문한 이재명 “지선후보 선발 당원 참여 높일 것”
  1. 1“항만 넘어 해양과학기술 투자 절실”
  2. 2기장 신소재산단에 에너지 저장시스템…분산에너지 허브로
  3. 3“영도 중심 해양신산업…R&D·창업·수출 원스톱체제 가능”
  4. 4“어촌 부족한 소득원 해양관광객으로 보완을”
  5. 5“100년 이상 이어질 K-음식점 브랜드가 목표”
  6. 6주금공, 민간 장기모기지 활성화 추진
  7. 7집구경하고, 노래도 듣고…행복을 주는 모델하우스 음악회
  8. 8주가지수- 2024년 5월 27일
  9. 9삼익비치, 부산 특별건축구역 지정 ‘도전장’
  10. 10부산연고 ‘BNK 피어엑스’ 탄생…e스포츠에도 부산 바람
  1. 1“나 조폭인데…” 2명이 집단 폭행…경찰은 귀가조치(종합)
  2. 2“55보급창 신선대 이전, 주민 동의 받아야” 부산 남구·의회 반발
  3. 3명지·정관 늘봄스쿨 96억…23개교 교통안전에 20억 편성
  4. 4부산시 ‘바이오필릭시티’ 우뚝…생태친화적 낙동강 가꾼다
  5. 5구청 직원의 웹소설 연재 방치…감사원, 강서·수영구 13건 적발
  6. 6사상구 공개공지 금연구역 지정 길 열어(종합)
  7. 7수능 난도 가늠하는 첫 리허설…졸업생 접수자 14년 만에 최다
  8. 8해외여행서 대마 한번? 귀국하면 처벌 받아요
  9. 9[기고] 대학은 私的인가 公的인가?
  10. 10부산교육청, 흡연·마약류 예방 캠페인
  1. 1상승세 탄 롯데, 어수선한 한화 상대 중위권 도약 3연전
  2. 2한화 성적 부진에 ‘리빌딩’ 다시 원점으로
  3. 3축구대표팀 배준호·최준 등 7명 새얼굴
  4. 4임성재 시즌 3번째 톱10…올림픽 출전권 경쟁 불 붙였다
  5. 5전웅태·성승민 근대5종 혼성계주 동메달
  6. 6살아있는 전설 최상호, KPGA 선수권 출전
  7. 73명 부상 악조건에도…거인, 삼성에 위닝시리즈
  8. 8부산고 황금사자기 2연패 불발
  9. 9통산 상금 57억9778만 원…박민지, KLPGA 1위 등극
  10. 10PSG, 프랑스컵도 들었다…이강인 이적 첫 시즌 3관왕
우리은행
반려동물…또 하나의 가족
개 입마개 불편하니 착용 교육 고려를
반려동물…또 하나의 가족
모두를 위한 반려동물 정책 마련을
강동민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버터 듬뿍 초콜릿, 태양인은 피하세요
물만 먹어도 살 찐다? 소화기능의 문제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산후조리엔 가물치? 찬 성질 주의해야
우리 아이 키, 운동·침으로 성장점 자극을
김원일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춘곤증은 약해진 위장이 원인이다
김은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수술 후에도 아픈 허리…특수 침으로 치료
김주현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변비? 배변자세 바꾸고 차전자피 섭취를
과민성 대장증후군 증상에 맞춤 처방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허리 협착증 봉약침으로 호전 가능
메디클럽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대동병원 응급의료 최우수 外
웰니스, 신의료기술 선정 外
박상은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기침 잡아주는 은행 꼭 익혀 먹어야
유선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소아 알레르기는 면역 문제…잘 먹고 잘 자야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변비·설사는 장내세균 탓…효소가 특효
소화기 질병은 음양오행 원리로 다스려
윤현민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한 줄의 실로 안면 신경마비 치료
윤화정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눈앞 날파리 아른아른 ‘비문증’, 진액 보충하는 한약 복용 도움
의료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좋은삼선병원 29주년 개원식 外
센텀종합병원 외래환자 급증 外
이수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난치성 두통엔 FCST 치료 효과적
아이 키 성장에 FCST(턱관절 교정) 한의 치료 우수
이정윤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목·발 체온유지로 겨울철 면역력 강화
정미래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봄 불청객 알레르기, 면역을 점검하라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건강검진의 양극화?
중증 원형탈모 최신 치료제 보험급여 적용 필요
  • 국제크루즈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