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오늘의 운세- 2022년 1월 26일(음력 12월 24일)

  • 김기범 낙민동 김기범 철학원
  •  |   입력 : 2022-01-25 19:09:03
  •  |   본지 19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96년생 자신감을 가지고 일에 임하면 좋은 결실이 돌아온다. 84년생 새로운 아이템을 구상하지만 결정은 미루는 것이 바람직하다. 72년생 이사를 원하면 가족과 한 번 더 의논하라. 60년생 큰 문제가 없이 짜증이 나지만 오후부터 점차 나아진다. 48년생 자녀가 하는 일이 원활하며 가정 또한 화목하다.




97년생 작은 소망은 이뤄지지만 지나친 욕심은 버려야 한다. 85년생 돈 지출할 일이 있어도 마음은 밝다. 73년생 직장을 옮기고 싶지만 때가 아니니 현실에 만족해야 한다. 61년생 금전적인 이익을 볼 수 있으니 성급한 행동은 자제하라. 49년생 건강에 약간의 문제가 있어 불안하나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98년생 직장 동료 간에 모든 일들이 원할 하겠다. 86년생 친구나 동료와 다소 오해가 생기나 원만하게 해결된다. 74년생 현실은 불안하나 조금 더 노력하면 성과가 돌아온다. 62년생 금전적인 문제로 부부 불화가 조금 생기니 대화로 해결하라. 50년생 좋고 나쁜 일이 교차하니 마음을 편히 가져라.




99년생 재물 욕심은 아직 이르니 인내심이 필요하다. 87년생 대인 관계가 원만하고 가정적으로도 화목하다. 75년생 가정이 화목하니 어떤 일을 하여도 순조롭게 진행된다. 63년생 추진한 일이 현실로 이루어지나 내실은 생각보다 적다. 51년생 자녀나 주위 사람으로부터 반가운 소식을 오후에 듣겠다.




88년생 계획한 일이 원활하게 돌아갈 수 있다. 76년생 기쁜 일이 생겨 친구나 동료와 대화하니 즐거운 시간이 되겠다. 64년생 자신의 분수에 맞게 처신하면 윗사람의 신임을 얻는다. 52년생 노력하고 고생한 보람이 현실로 이뤄지니 매우 기쁘다. 40년생 쓸데 없는 근심을 하고 있으니 마음을 비워라.




89년생 업무상 다툼이 예상되니 동료에게 조언을 구하라. 77년생 아직 재물을 많이 모으지 못했으나 점점 좋아진다. 65년생 내일 지출할 금전적인 문제로 고민하지만 원만하게 해결되겠다. 53년생 모든 변화는 시기적으로 맞지 않으니 기다려라. 41년생 자녀의 일로 고민하나 해결 되니 걱정하지 마라.




90년생 계획에 없던 지출이 생길 수 있으니 신중하게 검토하라. 78년생 직장인은 구설수가 있으나 사업가는 재물이 들어온다. 66년생 사업을 원한다면 가족 및 지인과 충분히 의논하라. 54년생 노력한 만큼 결실이 적어 실망하나 점차 좋아진다. 42년생 걱정하던 문제들이 해결되므로 염려하지 않아도 된다.




91년생 직장인은 기획한 일 덕분에 동료의 신임을 받는다. 79년생 지출이 있으나 마음이 상쾌하고 하는 일이 원활하겠다. 67년생 사업상 손해를 볼 수 있으므로 지인의 조언을 경청하라. 55년생 재물이 들어오겠으니 가정에 좀 더 관심을 가져라. 43년생 심적으로 편안하지 못하였으나 오후부터 좋아진다.




92년생 일을 충동적으로 처리하면 손해를 볼 수 있다. 80년생 가정에 계획이 없던 지출이 발생하겠으니 신중하게 검토하라. 68년생 추진 중인 일에 장애를 겪을 수 있으니 신중하게 검토하라. 56년생 집안에 웃음이 가득하고 가정이 매우 행복하다. 44년생 심적 고통이 올 수 있으나 해결되니 걱정말라.




93년생 일 처리를 오전 중에 하면 뜻밖의 행운이 오겠다. 81년생 계획한 일을 실행에 옮길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겠다. 69년생 현재 일에 만족하면서 새로운 일은 기다려라. 57년생 재물을 얻을 수 있으므로 하는 일에 조금 더 노력해야 한다. 45년생 마음도 밝으며 외출하여 좋은 소식을 들을 수 있다.




94년생 금전적인 난관을 겪지만 해결될 수 있다. 82년생 재물 집착이 많으나 현실과 맞지 않아 답답하다. 70년생 업무상 막힘이 있는 일은 동료에게 조언을 구하면 해결된다. 58년생 지인의 도움으로 하는 일은 원활하나 자녀에 대하여 걱정할 일이 생긴다. 46년생 컨디션이 나쁠 수도 있으나 좋아진다.




95년생 동료에게 양보하는 마음을 가지면 재물이 는다. 83년생 서류상 판단 착오로 손해를 볼 수 있으니 신중하게 검토하라. 71년생 겉은 화려 하지만 실속이 적으니 내실을 다져라. 59년생 현실을 바로 보고 노력하면 좋은 결실이 오후에 나타난다. 47년생 생각지도 않던 기쁜 일이 있으니 가정이 행복하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계약 해지냐 유지냐…‘촉진3구역’ 조합-건설사 갈등
  2. 2해운대구청장 여야 후보, 장외로 번진 TV토론 공방
  3. 3[최원준의 음식 사람] <58> 경남 옛 쇠전 소고기국밥 (하)
  4. 4민심 스킨십에 집중한 변성완, 잇단 지지선언 힘얻는 박형준
  5. 5삼겹살값 1년새 35%(소비자원 기준) 급등…이젠 서민음식이라 못 하겠네
  6. 6“살아 움직이는 동화왕국 생생…어른들도 동심에 빠져 뿌듯”
  7. 7‘2군행 처방’ 먹혔나…달라진 고승민
  8. 8검찰, 의사 살해·암매장 사건 여성 단독범 기소
  9. 9차도 위 운동원, 안전지대 불법주차…아찔한 선거 유세전
  10. 10부정심사 시도 드러났지만 솜방망이 징계…불신 자초한 부산미협
  1. 1해운대구청장 여야 후보, 장외로 번진 TV토론 공방
  2. 2민심 스킨십에 집중한 변성완, 잇단 지지선언 힘얻는 박형준
  3. 3강서구 노기태·김형찬, 선거운동 신경전 과열
  4. 4중국·러시아 군용기 한국방공식별구역 진입
  5. 5정호영 자진사퇴…윤석열 정부 행정공백 장기화 우려
  6. 6코로나 확산세 꺾이자... 北 "백신 필요 없다" 돌변
  7. 7변성완 “가덕 플로팅 공법 부적절” 박형준 “과학·기술적 검증 계속”
  8. 8기초단체장 판세가 변수될라…변성완·박형준 화끈한 유세 지원전
  9. 9강서 김형찬 48.2-노기태 42.2, 김해 허성곤 42.2-홍태용 45.3
  10. 10나동연 40대 제외 전 연령서 우위…국힘 지지도 52.6%
  1. 1계약 해지냐 유지냐…‘촉진3구역’ 조합-건설사 갈등
  2. 2삼겹살값 1년새 35%(소비자원 기준) 급등…이젠 서민음식이라 못 하겠네
  3. 3“살아 움직이는 동화왕국 생생…어른들도 동심에 빠져 뿌듯”
  4. 4‘죽음의 단타’ 루나 이용자 열흘간 18만 늘어
  5. 5주가지수- 2022년 5월 24일
  6. 6[단독] 러시아 정부, 2030세계박람회 유치 자진 철회
  7. 7강서구 '부산연구개발특구' 개발 속도 붙는다
  8. 8산은노조, 尹 저격 동영상 ‘산은아~’ 결국 유튜브서 삭제
  9. 9뉴프런티어 해양인 열전 <10> 적조연구 전문가 김학균 박사
  10. 10IMF 총재 "루나·테라 폭락 사태는 피라미드 사기"
  1. 1검찰, 의사 살해·암매장 사건 여성 단독범 기소
  2. 2차도 위 운동원, 안전지대 불법주차…아찔한 선거 유세전
  3. 3일상 속 수학…산업 속 수학 <2> 암호와 수학
  4. 4수리硏, 양자내성암호 개발 선도
  5. 5오늘의 날씨- 2022년 5월 25일
  6. 6[뉴스 분석] 사퇴 압력 지시 누구? 신진구는 “박태수” 朴은 더 윗선 암시
  7. 7윤 정부 첫 경찰 고위급 인사… 차기 청장 후보 싹 바꿨다
  8. 8지난해보다 한 달 늦은 모기떼 출몰 왜?
  9. 9간호법이 뭐길래…간호사 찬성, 의사는 반대
  10. 10남자친구 가스라이팅 ... 살인 혐의 20대 女 징역 15년
  1. 1‘2군행 처방’ 먹혔나…달라진 고승민
  2. 2여자 축구 간판 지소연 수원FC위민 입단
  3. 3토트넘 7월 한국 온다…수원서 세비야와 격돌
  4. 4“손흥민은 월드클래스” 파워랭킹 1위·베스트11 석권
  5. 5김효주·최혜진 LPGA ‘매치 퀸’ 도전
  6. 6EPL 득점왕 손흥민 보유국…“부럽다” “질투난다” 아시아가 들썩
  7. 7[이준영 기자의 전지적 롯데 시점] 철벽 불펜 균열…마무리 교통정리 필요해
  8. 8맨시티, 5분 만에 기적의 3골…리버풀 제치고 ‘EPL 2연패’
  9. 9‘EPL 정복’ 손흥민, 내달 벤투호 선봉 선다
  10. 10롯데, 허무한 끝내기 사사구 허용하며 SSG에 2-3 패배
우리은행
박귀엽 시민기자의 요즘 육아
조부모 육아
김태영 시민기자의 뷰티플 라이프
모발에 자외선 차단제를
  • 부산해양콘퍼런스
  • 부산야구사 아카이브 공모전
  • 낙동강 일러스트 공모전
  • 제21회 국제신문 전국사진공모전
  • 바다식목일기념 대국민 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