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동아대병원, 양쪽 귀 동시 인공달팽이관 이식 성공

수술 환자 한 달 만에 대화 가능, 부산·경남지역 병원 중 첫 사례

  • 국제신문
  • 오상준 기자 letitbe@kookje.co.kr
  •  |  입력 : 2017-01-02 18:41:18
  •  |  본지 25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동아대병원이 부산 경남지역 최초로 달팽이관 기형 환자의 양쪽 귀 동시 인공와우이식 수술에 성공했다고 2일 밝혔다. 동아대병원 이비인후과 정성욱 교수팀이 달팽이관 기형으로 청력을 상실한 환자에게 인공와우(인공달팽이관)이식 수술을 시행했고, 환자는 수술 후 한 달 만에 일상적인 대화가 가능한 수준으로 듣기 능력을 회복했다.
   
동아대병원 정성욱 교수가 양쪽 귀 인공와우이식 수술을 동시에 하고 있다.
인공와우이식 수술은 양 귀의 청력을 모두 소실한 경우 한쪽 귀에만 주로 시행되고 있고, 최근 몇몇 전문 병원을 중심으로 양쪽 귀 동시 인공와우이식 수술이 시행되고 있다.

그중 달팽이관 기형 환자의 인공와우이식 수술은 난도가 높아, 동시에 양쪽 귀에 이식 수술을 하려면 숙련도가 요구된다. 동아대병원 이비인후과는 1993년 인공와우이식 수술을 처음 성공한 이후 1000건 이상의 수술을 시행해온 인공와우이식 분야 선도병원으로, 달팽이관 기형 환자의 양쪽 귀 동시 인공와우이식 수술은 부산 경남지역에서는 동아대병원이 처음이다.

정 교수는 "환자가 출생할 때 중등도 난청으로 보청기로 소리를 들을 수 있었으나 난청이 악화돼 10대 초반에 청력을 완전히 소실한 안타까운 상황이었다"며 "수술 후 짧은 기간 안에 듣기 능력을 회복하게 돼 다행"이라고 말했다. 정 교수는 "15세 미만 환자는 양측 귀 인공와우이식 수술이 모두 건강보험 적용을 받지만 15세 이상 환자는 한쪽 귀 이식 수술만 적용돼 고가의 수술비가 환자에게 부담이 된다"며 인공와우이식 수술의 건강보험 적용 범위 확대 필요성을 제기했다.

오상준 기자 letitbe@kookje.co.kr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강소병원 전문진료
누네빛안과 안과질환 특화
최기자의 운동방랑기
대기구 필라테스 (하)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봄철 계절성 우울증, 따뜻한 햇볕이 '보약'
겨울철 수족냉증
김상돈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주부들 괴롭히는 '김장 증후군'
김소연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큰 병의 시초가 되는 식욕부진
김판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두통 '상기상열' 풀어주는게 중요
여드름, 상기상열 체질 개선해야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영아 아토피, 음식·약물부터 살펴야
머리 싸매는 편두통…한약으로 완치 가능
송연희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피부의 면역력을 살리는 동안(童顔) 관리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호흡기 면역력 키워야 키도 쑥쑥
키 성장 마지막 시기 사춘기 놓쳐선 안돼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복잡한 비염, 복방(複方)법으로 치료
노인 심혈관질환의 키워드 '면역력'
윤영진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케겔운동'으로 예방 가능한 요실금
윤호영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암환자 면역력 회복 한방이 제격
암 치료, 공격도 중요하지만 수비와 조화가 필요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만 18세에게도 선거권 보장해달라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직간접 흡연·대기오염…여성 폐암 증가
인생 마지막 순간까지 삶의 질 중요
톡 쏘는 과학 [전체보기]
이름이 얼굴에 주는 영향
로봇과 인간 '진짜' 결혼할 수 있을까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체질은 타고나, 관리만 잘하면 질병 예방
체질 따라 맞춤치료 필요한 뇌전증
한미아의 아헹가 요가 [전체보기]
비라바드라아사나Ⅱ(VirabhadrasanaⅡ:전사 자세)(29)
우티타 트리코나아사나(28)
KISTI의 과학향기 [전체보기]
정자와 난자의 수정 없이 후손 탄생?
앙코르와트의 비밀 풀리나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