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동아대병원, 양쪽 귀 동시 인공달팽이관 이식 성공

수술 환자 한 달 만에 대화 가능, 부산·경남지역 병원 중 첫 사례

  • 국제신문
  • 오상준 기자 letitbe@kookje.co.kr
  •  |  입력 : 2017-01-02 18:41:18
  •  |  본지 25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동아대병원이 부산 경남지역 최초로 달팽이관 기형 환자의 양쪽 귀 동시 인공와우이식 수술에 성공했다고 2일 밝혔다. 동아대병원 이비인후과 정성욱 교수팀이 달팽이관 기형으로 청력을 상실한 환자에게 인공와우(인공달팽이관)이식 수술을 시행했고, 환자는 수술 후 한 달 만에 일상적인 대화가 가능한 수준으로 듣기 능력을 회복했다.
   
동아대병원 정성욱 교수가 양쪽 귀 인공와우이식 수술을 동시에 하고 있다.
인공와우이식 수술은 양 귀의 청력을 모두 소실한 경우 한쪽 귀에만 주로 시행되고 있고, 최근 몇몇 전문 병원을 중심으로 양쪽 귀 동시 인공와우이식 수술이 시행되고 있다.

그중 달팽이관 기형 환자의 인공와우이식 수술은 난도가 높아, 동시에 양쪽 귀에 이식 수술을 하려면 숙련도가 요구된다. 동아대병원 이비인후과는 1993년 인공와우이식 수술을 처음 성공한 이후 1000건 이상의 수술을 시행해온 인공와우이식 분야 선도병원으로, 달팽이관 기형 환자의 양쪽 귀 동시 인공와우이식 수술은 부산 경남지역에서는 동아대병원이 처음이다.

정 교수는 "환자가 출생할 때 중등도 난청으로 보청기로 소리를 들을 수 있었으나 난청이 악화돼 10대 초반에 청력을 완전히 소실한 안타까운 상황이었다"며 "수술 후 짧은 기간 안에 듣기 능력을 회복하게 돼 다행"이라고 말했다. 정 교수는 "15세 미만 환자는 양측 귀 인공와우이식 수술이 모두 건강보험 적용을 받지만 15세 이상 환자는 한쪽 귀 이식 수술만 적용돼 고가의 수술비가 환자에게 부담이 된다"며 인공와우이식 수술의 건강보험 적용 범위 확대 필요성을 제기했다.

오상준 기자 letitbe@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최기자의 운동방랑기
세라밴드 활용한 홈짐(상)
최기자의 운동방랑기
영춘권(하)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내 아이 숨은 키 10㎝ ‘성장호르몬’에 달렸다
전신 염증 유발하는 베체트병, 면역 관리로 치유
강혜란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약들의 잘못된 만남은 내 몸에 독
비상약 상자 1년에 한 번 정리를
김판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요통, 관리 안 하면 언제든 재발
어지럼증 계속되면 증상별 치료 받아야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통증 심한 대상포진, 독소부터 제거
임신 전 진단만으로 입덧 예방 가능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자녀 호흡기 면역력 높이면 키 쑥쑥
잘 알려지지 않은 성장부진 원인
오해와 진실 [전체보기]
척추 질환 /김훈 부산세바른병원장·신경외과 전문의
스마일라식 /류규원 누네빛안과 원장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명절증후군, 한방 치료로 해결하자
다한증, 체질 개선과 부위별 처방 달리해야
윤호영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유방암환자 체질에 맞는 미네랄 섭취를
암 환자 치료의 기본은 '잘 먹어내는 힘'
정은주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우울증·갱년기, 호르몬을 잡아라
약물치료로 줄어든 영양소 보충해야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사회적 매체 ‘웹툰’의 파급효과 인지해야
무차별 신상털기, 애먼 사람 울린다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외모 가꾸기로 매너 있고 아름답게
무지외반증 방치하면 허리통증 유발
톡 쏘는 과학 [전체보기]
인간이 기계와 경쟁하려면 ‘인간다움’ 키워야
수면 부족 등 건강 해치는 ‘5적’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다이어트 성공하려면 신장 기능부터 살려라
불면증, 체질치료가 핵심
한미아의 아헹가 요가 [전체보기]
파스치모타나아사나(Paschimottanasana)(58)
살람바 사르반가아사나(Salamba Sarvangasana)(57)
황은경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약 구입때 약사 말 들어야 하는 이유
약, 알고 먹어야 진짜 약발 먹혀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