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식품첨가물, 왜 필요할까?

식품의약품안전청, 안내책자 발간…특정 식품에 필요한 첨가물 등 설명

  • 국제신문
  • 염창현 기자
  •  |  입력 : 2012-04-23 19:37:57
  •  |  본지 2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현대인들은 일상 생활에서 상당한 분량의 식품첨가물을 섭취한다. 완벽하게 안전이 보장된 먹거리를 찾기 힘들어서다. 문제는 이런 식품첨가물이 정부의 일정한 규제를 거치는 까닭에 인체에 해를 끼치지는 않겠지만 유익하지도 않으리라는 막연한 불안감을 갖고 있다는 점이다. 그렇다고해서 사용자들이 일일이 찾아다니면서 식품첨가물의 성분을 확인할 수도 없는 노릇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소비자들의 이같은 고민을 해결해주자는 취지에서 '식품첨가물, 왜 필요한가요'라는 안내 리플릿(사진)을 최근 제작해 배포했다. 이 책자에는 어떤 먹거리에는 왜 특정 식품첨가물이 꼭 필요한가 등에 대해 알기쉽게 설명을 하고 있다.

예컨대 식품의 신선도와 영양을 유지시키기 위해 사용되는 첨가물인 소르빈산이나 안식향산, 프로피온산 등의 보존료는 세균 및 곰팡이의 증식을 막아주는 역할을 한다. 또 부틸히드록시아니솔(BHA), 디부틸히드록시톨루엔(BHT), 아황산염류 등은 식품 내 지방의 산패와 산화를 지연시킨다.
단맛을 내려면 아스파탐, 수크랄로스, 아세설팜칼륨, 삭카린나트륨 등과 같은 감미료가 사용된다. 이들 첨가물은 단맛이 설탕의 수백 배에 달하는 반면 칼로리가 거의 없고 소화가 되지 않은 채 곧바로 배설되기 때문에 혈중 포도당 농도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햄이나 소시지 등 육류 가공식품에 들어가는 아질산나트륨, 질산나트륨, 질산칼륨 등의 발색제는 육류를 가공할 때 색깔이 검붉게 변하는 것을 막는 효과가 있다.

더 자세한 정보는 '식품첨가물정보방' 홈페이지((http://www.kfda.go.kr/fa-자료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강소병원 전문진료
부산세바른병원
최기자의 운동방랑기
주짓수 (하)
강병령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봄철 계절성 우울증, 따뜻한 햇볕이 '보약'
겨울철 수족냉증
강혜란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증상 같다고 남의 약 먹으면 큰일나요
김상돈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주부들 괴롭히는 '김장 증후군'
김판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불면증, 수면제 없이 한방으로 극복하기
두통 '상기상열' 풀어주는게 중요
김형철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영아 아토피, 음식·약물부터 살펴야
머리 싸매는 편두통…한약으로 완치 가능
송연희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피부의 면역력을 살리는 동안(童顔) 관리
심재원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아이 성장 방해하는 왕따 스트레스
호흡기 면역력 키워야 키도 쑥쑥
윤경석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한방 원격진료의 미래가치
복잡한 비염, 복방(複方)법으로 치료
윤호영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암환자 면역력 회복 한방이 제격
암 치료, 공격도 중요하지만 수비와 조화가 필요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만 18세에게도 선거권 보장해달라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변실금 치료법 많아 걱정마세요
디스크 환자도 골프칠 수 있나요
톡 쏘는 과학 [전체보기]
남성 기대수명 여성보다 짧은 이유
적게 먹으면 오래사는 이유
하한출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잘못된 식습관이 파킨슨병 부른다
체질은 타고나, 관리만 잘하면 질병 예방
한미아의 아헹가 요가 [전체보기]
프라사리타 파도타나아사나(32)
아르다 찬드라아사나(Ardha Chandrasana:반달 자세)(31)
황은경 약사의 약발 받는 약 이야기 [전체보기]
커피를 즐기는 당신이 속쓰린 이유
KISTI의 과학향기 [전체보기]
정자와 난자의 수정 없이 후손 탄생?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