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2022 카타르 월드컵 미리 보는 관전포인트 <8> 조별리그 ‘빅 매치’ 경기

독일 vs 스페인 ‘명가의 충돌’… 미국 vs 이란 ‘앙숙의 대결’ 볼만

  • 윤정길 기자 yjkes@kookje.co.kr
  •  |   입력 : 2022-08-23 19:52:36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브라질, 첫 경기 세르비아 만나
- ‘슈퍼 스타’ 메시·레반도프스키
- 승부사 누가될까 ‘관전 포인트’
- 축구종주국 잉글랜드vs웨일스
- 케인·베일 자존심 대결도 관심

4년에 한 번만 볼 수 있는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에선 세계 축구의 스타들이 조국을 대표해 맞붙는 ‘빅 매치’가 축구 팬을 설레게 한다. 프로축구 클럽 대항전에서는 볼 수 없는 월드컵만의 묘미다.
2020년 11월 열린 스페인과 독일의 UEFA 네이션스리그 경기 모습. EPA 연합뉴스
■최고 빅매치 스페인 vs 독일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최고의 ‘빅 매치’로 꼽히는 경기는 11월 28일 새벽 4시(이하 한국시간)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스페인과 독일의 E조 2차전이다.

2010년대 들어 월드컵 우승을 차지하고 대회마다 우승 후보로 꼽히는 두 나라가 조별리그에서 만났다.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에선 스페인이, 그다음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선 독일이 정상에 올랐는데, 공교롭게도 두 나라는 이후 월드컵에선 쓴맛을 봤다.

절치부심하며 준비했을 이번 대회에서 벌어질 두 ‘명가의 충돌’은 자존심 회복의 첫 고비다.

11월 25일 새벽 4시부터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벌어질 브라질과 세르비아의 G조 1차전도 흥미롭다.

‘영원한 우승 후보’로 불리지만 2002 한일 대회 이후 20년 동안 월드컵 정상에 닿지 못한 브라질은 올해만큼은 ‘1순위’로 꼽힌다.

네이마르(PSG)를 위시한 전력이 역대 최고 수준이라는 평가 속에 남미 예선을 1위로 통과하고 FIFA 랭킹 1위를 달리고 있어 조별리그에서도 단연 선두에 오를 것으로 예상되지만 첫 경기부터 호락호락하지 않은 세르비아를 만난다.

두산 블라호비치(유벤투스), 두산 타디치(아약스) 등을 앞세운 세르비아는 유럽 예선에서 포르투갈을 제압하는 등 무패로 조 1위를 차지하며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12월 1일 새벽 4시 스타디움 974에서 펼쳐질 아르헨티나와 폴란드의 C조 3차전에선 현재 세계 축구를 주도하는 최고의 스타가 마주 선다.

발롱도르를 역대 최다인 7차례나 거머쥔 리오넬 메시(PSG)와 최근 ‘대세’로 떠오른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르셀로나)의 월드컵 본선 첫 격돌이다.

자신의 5번째이자 마지막이 될지 모르는 월드컵에서 우승 한을 풀려는 메시와 두 번째 월드컵에서 첫 조별리그 통과를 노리는 레반도프스키 중 누가 팀을 승리로 이끌고 웃을지는 경기의 최대 관전 포인트다.

이번 대회 개막전에도 눈길이 간다.

11월 21일 오후 7시 알투마마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A조 네덜란드와 세네갈의 맞대결은 통상의 월드컵 첫 경기와 달리 개최국이 포함되지 않은 매치업이다.

8년 만에 월드컵 본선에 돌아온 네덜란드를 지킬 ‘철벽 수비수’ 버질 판데이크(리버풀)와 한 클럽에서 뛰다가 이번 시즌 독일 바이에른 뮌헨으로 떠난 세네갈의 에이스 사디오 마네가 상대로 만나는 것만으로도 시선이 쏠린다.

■정치적인 앙숙, 축구장에서 조우

30일 새벽 4시 알투마마 스타디움에서 개최될 미국과 이란의 B조 3차전은 정치적으로 오랜 앙숙인 두 나라가 그라운드에서 맞붙게 돼 관심이 쏠린다.

FIFA 랭킹은 미국(14위)이 이란(23위)보다 높고 최근 월드컵 성적도 좋지만 1998년 프랑스월드컵 조별리그에서 두 나라가 격돌했을 땐 이란이 2-1로 이겨 월드컵 사상 첫 승을 거둔 좋은 기억이 있다.

이 조에는 ‘축구 종주국’ 잉글랜드와 웨일스도 속했다. 잉글랜드와 더불어 영국을 형성하지만 역사적으로 편치만은 않은 사이인 웨일스는 무려 64년 만이자 통산 두 번째 월드컵 본선에 올라 잉글랜드와의 대결을 기다리고 있다.

미국-이란전과 같은 시간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벌어질 잉글랜드와 웨일스의 조별리그 최종전은 두 팀의 간판 해리 케인(토트넘)과 개러스 베일(LA FC)의 자존심 대결도 될 전망이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르포] 주차장 부족, 노선버스 단 1대…아르떼뮤지엄 앞 교통대란
  2. 2민락수변공원 겨울밤 수놓을 빛축제…상권 활기 띨까
  3. 3부산 달맞이길 새 명소 ‘해월전망대’ 27일 개방
  4. 4장마 가고 폭염 왔다…태풍 ‘개미’ 북상, 비 소식 변수로
  5. 5신항 배후 용원수로 정비공사 차질
  6. 6부산 노후계획도시 정비 속도…2026년 3월까지 기본계획
  7. 7최첨단 설계 프리미엄 아파트 ‘드파인 광안’
  8. 8부산 총선참패 등 놓고…민주시당위원장 후보 날선 신경전
  9. 9유치원생 48명 태운 통학버스, 영도 비탈길서 밀려 15명 다쳐(종합)
  10. 10‘도이치·명품백’ 김건희 여사 12시간 검찰 조사(종합)
  1. 1부산 총선참패 등 놓고…민주시당위원장 후보 날선 신경전
  2. 2‘도이치·명품백’ 김건희 여사 12시간 검찰 조사(종합)
  3. 3옛 부산외대 부지개발 사업…시의회, 재심사 거쳐 案 통과
  4. 4“YK스틸 충남행에 미온적…吳시장 때 행정 따져볼 것”
  5. 5대검 “金여사 조사 누구도 보고 못 받아”
  6. 6‘자폭 전대’ 후폭풍…3일차 투표율 45.98% 작년보다 7.15%P 낮아
  7. 7與 막판까지 정책보다 집안싸움
  8. 8민주 전대 강원·대구·경북 경선도 이재명 90%대 압승
  9. 9검찰, 김건희 여사 비공개 12시간 대면조사
  10. 10[속보] 이재명, 대구 94.73%·경북 93.97%…TK 경선도 완승
  1. 1신항 배후 용원수로 정비공사 차질
  2. 2최첨단 설계 프리미엄 아파트 ‘드파인 광안’
  3. 3‘135년 부산상의’ 3대 핵심비전 내놨다
  4. 4김병환 금융위원장 후보자 “산은 부산 이전에 집중”
  5. 5“세정 미래 설계…글로벌 브랜드 육성”
  6. 6제조기업 153곳 참여 'AI 자율제조 얼라이언스' 공식 출범
  7. 7저비용항공사(LCC) 국제선 인기, 대형·외항사보다 높아
  8. 87월 하순~8월 초순 여름 휴가 때 1억734만 명 움직일 듯
  9. 9"전기요금 체납액 1000억 육박…코로나 종식 이후 급증세"
  10. 10동해서 꽃게 많이 잡히더니 "서해 살던 꽃게가 동해로 이동"
  1. 1[르포] 주차장 부족, 노선버스 단 1대…아르떼뮤지엄 앞 교통대란
  2. 2민락수변공원 겨울밤 수놓을 빛축제…상권 활기 띨까
  3. 3부산 달맞이길 새 명소 ‘해월전망대’ 27일 개방
  4. 4장마 가고 폭염 왔다…태풍 ‘개미’ 북상, 비 소식 변수로
  5. 5부산 노후계획도시 정비 속도…2026년 3월까지 기본계획
  6. 6유치원생 48명 태운 통학버스, 영도 비탈길서 밀려 15명 다쳐(종합)
  7. 7부산, 이태리타올 등 목욕문화 선도…등밀이기계는 수출도
  8. 8음주운전 ‘김호중 학습효과’…사고 뒤 줄행랑 운전자 속출
  9. 9[부산 법조 경찰 24시] 경찰청장 조지호 내정... 우철문 부산청장 거취 촉각
  10. 10전공의 모집 시작…지원율 저조 전망
  1. 1조성환 감독 첫 지휘 아이파크, 3개월 만에 짜릿한 2연승 행진
  2. 26언더파 몰아친 유해란, 2위 도약
  3. 3올림픽 요트 5연속 출전…마르세유서 일낸다
  4. 4소수정예 ‘팀 코리아’ 떴다…선수단 본진 파리 입성
  5. 5올림픽 앞둔 ‘흙신’ 나달, 2년 만에 ATP 투어 결승행
  6. 6롯데, 9회말 무사 1루서 역전 끝내기 투런포 맞아 패배
  7. 7동의대 문왕식 감독 부임 첫 해부터 헹가래
  8. 8허미미·김민종, 한국 유도 12년 만에 금 메친다
  9. 9“팬들은 프로다운 부산 아이파크를 원합니다”
  10. 10마산제일여고 이효송 국제 골프대회 우승
파리를 빛낼 부산 선수들
올림픽 요트 5연속 출전…마르세유서 일낸다
부산 스포츠 유망주
최고 구속 150㎞대 던지는 에이스…메이저리그 입성 꿈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