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승점 1점차…맨시티·리버풀 최종전서 우승가린다

리버풀, 사우샘프턴전 2-1 승

  • 윤정길 기자 yjkes@kookje.co.kr
  •  |   입력 : 2022-05-18 19:53:13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EPL 챔피언 23일 경기서 결정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리버풀이 사우샘프턴에 역전승을 거두고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의 우승 경쟁을 최종전으로 이어갔다. 우승컵의 향방은 오는 23일 최종 38라운드 경기 결과로 결정된다.
18일 영국 사우샘프턴 세인트 메리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버풀과 사우샘프턴의 경기에서 리버풀의 미나미노 다쿠미(오른쪽)와 사우샘프턴 모하메드 살리수가 볼을 다투고 있다. EPA 연합뉴스
리버풀은 18일(한국시간) 사우샘프턴 세인트 메리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022 EPL 37라운드 원정에서 사우샘프턴을 2-1로 꺾었다.

지난 11일 애스턴 빌라전에 이어 리그 2연승을 거둔 리버풀은 승점 89(27승 8무 2패)를 기록, 선두 맨시티(승점 90·28승 6무 3패)를 승점 1차로 바짝 추격했다.

나란히 37라운드 일정을 끝낸 양 팀은 38라운드 최종전만 남겨둔 상황이다.

리버풀은 오는 23일 황희찬의 소속팀 울버햄프턴과 홈 경기에서 반드시 승리해야 막판 뒤집기가 가능하다. 맨시티가 최종전인 애스턴 빌라와 홈 경기에서 비기거나 진다는 전제 아래서다.

이날 간판 골잡이 무함마드 살라흐와 수비의 중추인 버질 판데이크가 나란히 부상으로 빠진 가운데 일본 출신 공격수 미나미노 다쿠미와 조엘 마티프가 공백을 메웠다.

먼저 포문을 연 쪽은 사우샘프턴이었다. 전반 12분 역습에 나선 사우샘프턴의 네이선 레드먼드가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파고든 뒤 수비수 두 명의 견제를 뚫고 반대편 골대 구석으로 감아찬 오른발 슛이 그대로 골문 구석에 꽂혔다.

끌려가던 리버풀은 전반 27분 미나미노의 골로 동점을 이뤘다. 페널티지역 정면 부근에서 내준 디오구 조타의 패스를 받은 미나미노가 골지역 오른쪽에서 반 박자 빠른 오른발 슛으로 동점골을 만들었다. 파상 공세를 펼치던 리버풀은 후반 22분 왼쪽 코너킥 상황에서 마티프의 헤더로 역전에 성공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거실 훤히 보이는 전망대 망원경…사생활 침해 속출
  2. 2태풍 ‘에어리’ 일본으로 선회…부울경 폭우 대신 폭염 부채질
  3. 3한강 비행 막히자…부산 ‘UAM(도심형 항공 모빌리티) 도시’ 선점 노린다
  4. 49대 부산시의회 전반기 의장단 5일 공식 선출
  5. 5LH 울산에 신혼희망타운 첫 공급
  6. 6종합무대예술에 ‘부산의 자연’ 담았다…베일 벗는 부산국악칸타타
  7. 75일 쉰 반즈 ‘좌승사자’로 돌아왔다
  8. 8내고장 비즈니스 <32> 산청 약초산업
  9. 9“부산항 3부두에 베트남전 파병 기념공원 지을 것”
  10. 10폭염 탓? 이탈리아 돌로미티 최고봉 빙하 붕괴…최소 6명 사망
  1. 19대 부산시의회 전반기 의장단 5일 공식 선출
  2. 2지지율 ‘데드 크로스’에 윤 대통령 “의미 없다”
  3. 3제9대 부산시의회 출범 <상> 인적 구성
  4. 4윤 대통령, 김승희 낙마 직후 박순애 김승겸 임명 재가
  5. 5[속보] 정호영 이어 김승희 복지도 사퇴…尹 리더십 타격
  6. 6박지현, 민주 당대표 출마 무산…비대위 “예외 안돼”
  7. 7尹, 김승희 거취에 "우리는 文정부와 달라. 가부간 신속결론"
  8. 8'5선' 김진표, 21대 후반기 국회의장으로 선출
  9. 9권성동·박홍근 비공개 회동, 여야 원구성협상 담판 짓나
  10. 10울산 경남 기초의회 우먼 파워 급부상
  1. 1한강 비행 막히자…부산 ‘UAM(도심형 항공 모빌리티) 도시’ 선점 노린다
  2. 2LH 울산에 신혼희망타운 첫 공급
  3. 3내고장 비즈니스 <32> 산청 약초산업
  4. 42300 깨진(장중) 코스피…당국 “증권사 담보비율 유지의무 면제”
  5. 5'안방' 부산서 중미 국가에 '부산엑스포 유치' 홍보
  6. 6공공기관장 71명 연내 물갈이…교체 폭 더 커질수도
  7. 7‘개 식용 종식’ 대한 결론 못 내리고 또 논의 연장
  8. 8국민 100명 가운데 36명이 땅 보유
  9. 9부산 9개 공공기관, 사회적기업 성장 지원한다
  10. 10‘누리호’ 큐브위성 3기 사출 순조…5일 연세대팀 위성만 남아
  1. 1거실 훤히 보이는 전망대 망원경…사생활 침해 속출
  2. 2태풍 ‘에어리’ 일본으로 선회…부울경 폭우 대신 폭염 부채질
  3. 3진주시·남해군의회 출발부터 ‘삐걱’
  4. 4부울경을 빛낸 출향인 <51> 신정식 박사·전 한국남부발전 사장
  5. 5도시철 2호선 수정역에 5번 출구 생겼어요
  6. 6CT 기록만 보고 응급환자 검사했다 숨지게 한 부산대병원 의사 금고형
  7. 7부산교육감 “기초학력 제고” 경남·울산은 “미래교육 준비”
  8. 84일 부울경 무더위 속 내륙 소나기…최고체감온도 33~35도
  9. 9울산시의회 의장 김기환, 양산은 이종희 의원 선출
  10. 10해운대 아파트 일주일 만에 또 화재
  1. 15일 쉰 반즈 ‘좌승사자’로 돌아왔다
  2. 2“졸렬택 없어 아쉽네” 박용택, 유쾌했던 굿바이 인사
  3. 3볼카노프스키, 홀로웨이 압도…체급 올려 라이트급 챔프 도전
  4. 4동의대 석초현-박경빈, 배드민턴연맹전 복식 우승
  5. 5‘전역 7개월’ 황중곤, 5년 만에 KPGA 정상
  6. 6김봉섭 4오버파 치고도 ‘홀인원’ 700만 원 경품
  7. 7'박용택 은퇴경기' 롯데, LG에 패하며 루징시리즈
  8. 8국가대표 축구선수 황희찬, 울버햄프턴서도 '11번' 달고 뛴다
  9. 9부산판 ‘우생순’ 만덕중, 기적의 슛 던진다
  10. 10“골프는 힘 빼야 하는 운동…하루 100회 연습해야”
골프&인생
우승보다는 친교…아마골프 강자가 대회에 나가는 이유
김지윤 프로의 쉽게 치는 골프
발 끝 오르막과 내리막 샷
  • 2022극지체험전시회
  • 낙동강 일러스트 공모전
  • 제21회 국제신문 전국사진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