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여자 아시안컵 축구 본선 12개국 확정…한국 대표팀, 첫 번째 우승 노린다

내년 1월 20일 인도서 개최

  • 권용휘 기자 real@kookje.co.kr
  •  |   입력 : 2021-10-25 19:35:23
  •  |   본지 18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한국이 첫 우승을 노리는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여자 아시안컵의 본선 무대에 오른 12개국이 모두 확정됐다.

24일(현지시간) 막을 내린 2022 AFC 여자 아시안컵 예선에서 대만과 미얀마가 마지막 남은 두 장의 본선 출전권을 가져갔다. 대만은 바레인 마나마에서 열린 A조 2차전에서 바레인을 2 대 0으로 눌렀다. 지난 19일 라오스를 4 대 0으로 꺾은 대만은 2승으로 바레인(1승 1패)을 제치고 조 1위로 본선 진출에 성공했다. 미얀마는 키르기스스탄의 비슈케크에서 치른 D조 3차전에서 아랍에미리트(UAE)를 2 대 0으로 제압했다. 3전 전승을 거둔 미얀마는 2승 1패의 레바논을 따돌리고 본선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잉글랜드 출신 콜린 벨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대표팀은 지난달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린 E조 예선에서 몽골(12 대 0)과 우즈베키스탄(4 대 0)을 차례로 꺾고 본선 진출권을 따냈다. 한국 최고 성적은 2003년 태국 대회 3위다. 이번 대회에서 우승을 노려볼 만한 전력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2022 AFC 여자 아시안컵은 내년 1월 20일부터 2월 6일까지 인도에서 열린다. 이 대회는 호주와 뉴질랜드가 공동 개최하는 2023년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컵의 아시아지역 예선을 겸해 열린다. 이번 여자 아시안컵 예선에서는 25개국이 8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렀고, 각 조 1위 팀이 본선 출전권을 획득했다.

A∼H조 1위로 예선을 통과한 8개국(대만·베트남·인도네시아·미얀마·한국·필리핀·이란·태국)에 개최국 인도, 2018년 대회 1∼3위 팀인 일본·호주·중국까지 총 12개 팀이 아시안컵 본선에서 경쟁한다. 여자 아시안컵 본선 조 추첨은 오는 28일 AFC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진행한다. 본선에서는 12개국이 4개국씩 3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른 뒤 각 조 상위 두 팀씩에 3위 중 성적이 좋은 두 팀이 8강 토너먼트로 우승을 향한 싸움을 이어가게 된다. 권용휘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148명…전국 4000명 육박
  2. 2UNIST에서 똥 누면 돈 지급…‘똥본위화폐’ 실험 한창
  3. 3수영구 원룸 화재 1명 숨져
  4. 4부산 소음·진동 민원 1만4700여건… 전국 8.7% 차지
  5. 5한국수산자원공단 신임 이사장에 이춘우 부경대 교수 임명돼
  6. 6양산, 고속철도 울산역(통도사), 울산역(양산 통도사)로 역명 변경 절실
  7. 7통영 욕지도 모노레일 탈선...부상자 속출
  8. 8부산 일자리 창출 가장 잘한 곳은 '수영구'
  9. 9양산 증산신도시 상가 빛의거리 조성, 상권회복 기폭제 될까
  10. 10내년 지역사랑상품권 발행 규모, 6조→10조 원 이상 증액 추진
  1. 1뒤늦은 “사죄한다”…전두환 측 “5·18 관련 아니야”
  2. 2국힘 ‘부동산 무혐의’ 이주환 탈당권고 취소
  3. 3부산시·의회 경제진흥원장 검증 날짜 놓고도 ‘으르렁’
  4. 4‘1000억 원 추가 증액’ 부산시 국비확보 총력
  5. 5[여야 선대위 인선 속도차] 이재명 측근으로 친정체제
  6. 6[여야 선대위 인선 속도차] 김종인 없이 개문발차
  7. 7이재명 “윤석열 탄소감축 목표 하향? 망국적 포퓰리즘”
  8. 8국힘 경남도지사 후보 경쟁…공천 놓고 격전 양상
  9. 9부산 부동산특위 ‘용두사미’…공천배제·실명공개 없던 일?
  10. 10윤석열·김종인 회동 접점 찾았나…김종인 “윤 후보와 이견 있는 건 아냐”
  1. 1한국수산자원공단 신임 이사장에 이춘우 부경대 교수 임명돼
  2. 2부산 일자리 창출 가장 잘한 곳은 '수영구'
  3. 3내년 지역사랑상품권 발행 규모, 6조→10조 원 이상 증액 추진
  4. 4부산 종부세 다주택자·법인 부담률 97%…전국 5위
  5. 5경남은행, 3개 반기 연속 기술금융 1위
  6. 6울산 부동산 지연 및 거짓 신고행위 급증
  7. 7연간 농수산식품 수출액 사상 처음 100억 달러 돌파
  8. 8자율관리어업대회 29, 30일 창원에서 열려
  9. 9부산 아파트 ‘팔 사람’ 더 많아…“내년 입주물량도 증가”
  10. 10북항 개발계획 전면 재검토…‘초고층 주거촌’ 오명 벗을까
  1. 1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148명…전국 4000명 육박
  2. 2UNIST에서 똥 누면 돈 지급…‘똥본위화폐’ 실험 한창
  3. 3수영구 원룸 화재 1명 숨져
  4. 4부산 소음·진동 민원 1만4700여건… 전국 8.7% 차지
  5. 5양산, 고속철도 울산역(통도사), 울산역(양산 통도사)로 역명 변경 절실
  6. 6통영 욕지도 모노레일 탈선...부상자 속출
  7. 7양산 증산신도시 상가 빛의거리 조성, 상권회복 기폭제 될까
  8. 8창원시 공공자전거 '누비자' 공유형 탈것 이길 전략 짠다
  9. 9부산대 수시모집 논술고사에 1만여 명 응시
  10. 10교통사고 부상자 돕다 2차 사고로 숨진 내과의사 고 이영곤 원장 의사자 인정
  1. 1잡을까 말까…롯데, 마차도 재계약 놓고 장고
  2. 2롯데 최준용, 일구회 신인상 영예
  3. 3프로야구 FA 14명 확정
  4. 4작년 세계탁구선수권 무산된 부산, 2024년 대회 따냈다
  5. 5신유빈 단식 64강서 쓴맛…전지희·서효원 3회전 진출
  6. 6휴식기 들어간 PGA 대신 유러피언·아시안투어 볼까
  7. 7'고수를 찾아서3'실전 기술의 발전? 철권 화랑의 무술, ITF태권도
  8. 8kt 방출 박승욱 롯데 입단 테스트 통과
  9. 9거물급 FA보다 알짜…정훈 ‘상한가’ 칠까
  10. 10‘코리안 메시’ 이승우의 끝없는 방황
롯데 자이언츠 2021 결산
2군 선수 중용 서튼 리더십
롯데 자이언츠 2021 결산
세대교체 물꼬 튼 상동구장
  • 충효예 글짓기대회
  • 맘 편한 부산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