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손아섭, 타격왕 보이네…7년 만의 기회 결실 맛볼까

데뷔 후 13시즌 잇단 수상 좌절

  • 국제신문
  • 이진규 기자 ocean@kookje.co.kr
  •  |  입력 : 2020-10-07 20:12:06
  •  |  본지 18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6일 kt와의 경기서 4안타 달성
- 로하스 제치고 타격 1위 꿰차
- 막판 롯데 상승세 키맨 역할

2013시즌 막판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손아섭은 3할 4푼대의 타율로 타격 수위를 달렸다. 가을야구 다툼을 치열하게 벌이던 팀의 중핵으로 시즌 전 경기인 128경기에 출장한 손아섭은 2007년 데뷔 이후 최고인 0.345의 타율을 기록하며 시즌을 마쳤다. 하지만 타격왕 타이틀은 손아섭의 차지가 아니었다. 그해 타격왕은 시즌 막판 가까스로 규정타석을 채우며 0.348의 타율을 기록한 LG 트윈스 이병규(현 LG 타격 코치)의 차지가 됐다. 이해 최다 안타인 172개의 안타를 치고도 3리 차이로 손안에 넣은 듯했던 타격왕 타이틀을 놓친 것이다.
   
지난달 29일 LG 트윈스전에서 2회 초 1타점 2루타를 치는 손아섭. 연합뉴스
손아섭이 다시 한번 타격왕에 도전한다. 현역 선수 중 ‘가장 정교하고 꾸준한 타자’로 불리면서도 데뷔 후 13시즌 동안 타격왕에 이름을 올리지 못한 손아섭에게 7년 만에 다시 찾아온 기회다.

손아섭은 지난 6일 현재 120경기에서 455타수 162안타 타율 0.356, 9홈런 73타점을 기록해 시즌 타율 1위다. 치열한 경쟁 속에 엎치락뒤치락하며 타격 1위 자리를 내줬던 손아섭은 6일 열린 kt wiz와의 경기에서 4안타를 치며 하루 만에 다시 수위타자 자리를 꿰찼다.

이날 손아섭은 1회 말 첫 타석에서 kt 선발투수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를 상대로 우중간 2루타를 터트려 1루에 있던 오윤석을 불러들였고 3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와 또 한 번 좌익수 방면 2루타를 날렸다. 5회 말에도 선두타자로 나와 볼넷을 고른 손아섭은 6회 말 바뀐 투수 주권을 상대로 이날 세 번째 2루타를 치며 오윤석을 또 홈으로 불렀다. 7회 안타 1개를 추가한 손아섭은 4타수 4안타 2타점 2득점 맹활약으로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반면 전날까지 타격 1위를 달리던 kt 멜 로하스 주니어는 3타수 1안타를 때리며 타율 0.350으로 내려가 손아섭과 자리를 바꿨다.

2007년 데뷔한 손아섭은 풀타임을 뛴 2010년부터 9년 연속 3할 타율을 기록했다. 이 기간 최다 안타를 세 차례(1012년 158개, 2013년 172개, 2017년 193개) 기록했지만 타율 부문에서는 2013년 2위에 오른 게 최고다. 개인 최고인 0.362의 타율을 올린 2014년에는 서건창(0.370, 당시 넥센 히어로즈), 김태균(0.365, 한화 이글스)에게 밀려 타율 3위에 그쳤다.

이후로는 이렇다 할 기회조차 찾아오지 않았다. 2015년부터 2018년까지 3할 1푼~3할 3푼대의 타율을 기록했고 지난 시즌에는 0.295로 10년 만에 3할 타율을 밑돌았다. 하지만 지난해 부진에 올 시즌 동기 부여가 된 셈이다. 시즌을 치르면서 타격감을 차츰 끌어올린 손아섭은 최근 10경기에서 0.450의 맹타를 휘두른다.

그러나 타격왕 목표를 이루기까지 경쟁자들의 추격을 따돌리기가 쉽지 않다. 한 경기 무안타에 그치면 역전을 허용할 수 있다. 로하스가 6리 차이로 바짝 뒤쫓고 그 뒤로는 김현수(LG, 0.344) 이정후(키움 히어로즈, 0.343) 최형우(KIA 타이거즈, 0.343) 박민우(NC 다이노스, 0.342) 호세 페르난데스(두산 베어스, 0.342)가 3할 4푼대의 타율로 추격 중이다.

손아섭의 타격 성적은 팀의 성적과도 맞닿아 있다. 손아섭이 롯데 출신으로는 이대호에 이어 9년 만에 타격왕을 거머쥐며 롯데를 가을야구로 이끌지 시즌 막판까지 팬들의 관심사가 될 전망이다.

이진규 기자 ocean@kookje.co.kr

◇ 손아섭 최근 10년간 성적

연도

타율 

안타

2010

0.306

129

2011

0.326(5위)

144

2012

0.314(3위)

158(1위)

2013

0.345(2위)

172(1위)

2014

0.362(3위)

175(2위)

2015

0.317

141

2016

0.323

186(4위)

2017

0.335

193(1위)

2018

0.329

182(2위)

2019

0.295

151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한강공원 사망 대학생, 유족·친구들 눈물 속 발인
  2. 2‘대장’ 비트코인 숨 고르기 속 이더리움·도지코인 고공행진
  3. 3재개발지 주민이 버리고 간 개들, 들짐승 무리 돼 어슬렁
  4. 4엑스포 경쟁국 뛰는데, 부산 유치위원장도 없다
  5. 5국비 확보된 대저역 환승센터…부산시는 "이용객 적다" 사업 보류
  6. 6부산 최장 보행교 ‘금빛노을 브릿지’, 즐길거리는 망원경 2대 의자 3개뿐
  7. 7[뉴스 분석] 울산 변이 급속 확산…직장·모임발 타고 부산도 전파 우려
  8. 8근교산&그너머 <1226> 전북 남원 봉화산
  9. 9[기자수첩] 부산 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장도 경찰 출신…취지 역행 우려 /박호걸
  10. 10북항사업 ‘억지 제동’ 자충수에 해수부 사면초가
  1. 1호남으로 가는 국힘…영남당 탈피 사활
  2. 2외유출장 임혜숙·밀수입 박준영·관테크 의혹 노형욱…3인방 청문보고서 채택 난항
  3. 3정의용, 일본 외무상에 핵 오염수 우려 표명
  4. 4문 대통령 “아이들 마스크 벗고 뛸 날 앞당길 것”
  5. 5싱겁게 끝난 부산시의회의 박형준호 첫 시정질문
  6. 6국힘 차기 부산시당 사령탑 김도읍이냐 장제원이냐
  7. 7야당 원내부대표 3인 PK 초선 존재감 ↑
  8. 8해수부, 북항 사업비 변경 기재부와 협의 불필요 알았다
  9. 9재개발 규제 완화 추궁하자 박 시장 “공급확대 위해 필요”
  10. 10국민의힘 대표 후보 인터뷰 <3> 조해진
  1. 1‘대장’ 비트코인 숨 고르기 속 이더리움·도지코인 고공행진
  2. 2북항사업 ‘억지 제동’ 자충수에 해수부 사면초가
  3. 3울산 핵심사업 ‘동해1 부유식 해상풍력’ 예타 통과…2026년 전력생산
  4. 4[경제 포커스] ‘청산결제본부’로 부산 본사 띄우기 나선 거래소
  5. 5부산 지자체 ‘중기협동조합 육성조례’ 제정 외면
  6. 6[브리핑] 정부, 가상화폐 관련 펀드 투자
  7. 79월 ‘수소모빌리티+쇼’에 국내외 기업 대거 출격
  8. 8“9년 만에 2%대 물가상승 우려” vs “1%대 안정적 흐름 전망”
  9. 9[브리핑] ‘스마트 특성화사업’ 市 2개 선정
  10. 10기재부, ‘찾아가는 지방재정협의회’ 부울경 13일 개최
  1. 1한강공원 사망 대학생, 유족·친구들 눈물 속 발인
  2. 2재개발지 주민이 버리고 간 개들, 들짐승 무리 돼 어슬렁
  3. 3엑스포 경쟁국 뛰는데, 부산 유치위원장도 없다
  4. 4국비 확보된 대저역 환승센터…부산시는 "이용객 적다" 사업 보류
  5. 5부산 최장 보행교 ‘금빛노을 브릿지’, 즐길거리는 망원경 2대 의자 3개뿐
  6. 6[뉴스 분석] 울산 변이 급속 확산…직장·모임발 타고 부산도 전파 우려
  7. 7[기자수첩] 부산 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장도 경찰 출신…취지 역행 우려 /박호걸
  8. 8“소상공인 제품 팔아드려요” 전국 9개大 함께 쇼핑몰 구축
  9. 9부산 강서구 도로에서 차량 9중 추돌 사고
  10. 10코로나19 확진자 하루만에 500명대로… 부울경 변이바이러스 '비상'
  1. 133세 양현종, 텍사스 최고령 선발 데뷔
  2. 2토트넘서 쫓겨난 모리뉴, 보름 만에 재취업
  3. 3맨시티 첫 UCL 결승 진출…우승 향한 쾌속 질주
  4. 4조급한 허문회 감독, 자충수만 반복
  5. 5롯데 5연패 '수렁'…신인투수 나균안 데뷔는 합격점
  6. 6자이언츠, 5·6일 ‘롯데ON’ 행사
  7. 7부산 아이파크, 김천 상무에 이번엔 패배
  8. 8이동욱 감독, 3년 더 공룡군단 지휘
  9. 9아이파크 투톱 박정인·안병준, K리그2 9R 베스트 11
  10. 10김광현, 첫 메츠 사냥 나선다
우리은행
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정신 부산야구소프트볼협회장
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김성호 부산파크골프협회장
  • 생명의강 낙동강 수필공모전
  • 2021부산하프마라톤
  • 바다식목일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