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이병욱 기자의 여기는 자카르타] 냉장고·에어컨도 없는 선수촌…얼음 공수 소동

  • 국제신문
  • 이병욱 기자 junny97@kookje.co.kr
  •  |  입력 : 2018-08-22 19:42:43
  •  |  본지 21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한낮 온도 33도 오르내리는데
- 선수들 미지근한 물로 목 축여
- 좁은 객실선 바퀴벌레도 나와
- 대표팀 선수 컨디션 조절 비상

“특급호텔 수준까지 바란 건 아니지만 너무 심해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위치한 2018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선수촌 내부 모습. 한국선수단 관계자 제공
2018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개막 5일째인 22일 낮. 대한민국 선수단 관계자가 기자에게 불만을 털어놓았다. 선수촌 환경이 너무 열악해 우리 선수들이 컨디션 조절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것이다.

45개국 1만1000여 명이 묵는 선수촌은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의 외곽인 케마요란에 마련됐다. 아파트 7개동 가운데 일부는 신축했지만 대부분은 낡고 오래된 건물을 ‘땜질’했다. 한국 선수단이 일본·바레인 선수단과 함께 지내는 5동도 급하게 리모델링한 건물이다.

선수들이 가장 많은 어려움을 호소하는 건 시원한 물이다. 선수촌 객실은 방 2개에 거실 하나가 있는 3인 1실 형태다. 그런데 객실 내에는 냉장고가 없다. 한낮 기온이 섭씨 33도를 오르내리는 무더위에도 선수들은 미지근한 물을 마시거나 얼음물을 구입해야 한다.
선수단의 강력한 요청으로 이틀 전 냉장고가 들어왔지만 층별로 1대밖에 갖춰지지 않았다. 1개 층에 40개 안팎의 객실이 있는 걸 감안하면 120여 명이 냉장고 하나로 버텨야 하는 셈이다. 한국 대표팀의 한 지도자는 대한체육회에 ‘얼음 공수’를 요청하기도 했다.

객실 공간이 협소한 데다 수납공간도 턱없이 부족해 짐을 둘 곳도 마땅치 않다. 객실에는 TV는 물론 에어컨도 없다. 선수촌에 머무는 것 자체가 고역이다. 더욱이 일부 객실에서는 바퀴벌레 등이 나와 선수들이 기겁을 하기도 했다.

침대의 사이즈도 문제다. 건장한 선수들이 지내기에는 턱없이 작다. 특히 키가 큰 농구·배구 선수들의 경우 침대에 붙이는 소파를 갖다 대고도 편한 잠을 못 잔다. 현지 전력 사정이 좋지 않아 휴대전화 충전에 5시간 이상 걸린다.

   
한국 대표팀의 한 지도자는 “선수촌은 각국 대표 선수들이 편안하게 지내면서 최고의 기량을 선보일 수 있도록 돕는 공간인데, 이번 대회는 아니다”면서 “선수들에게 컨디션 조절에 각별히 신경쓰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병욱 기자 junny97@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내일은 스타 [전체보기]
“롤모델이지만…제2의 양학선은 싫다”
선배들도 꺾어버린 ‘초딩 명사수’ “아빠 대신 올림픽 금메달 딸래요”
러시아 월드컵 박성화의 눈 [전체보기]
스리백 실험 실패…포백 집중해야
벤투호 본격 항해 최만희의 눈 [전체보기]
“축구축제된 칠레전, 그래서 더 아쉬운 부산 A매치 무산”
마지막 한 판 방심은 금물…개인기 대신 ‘원팀’이다
스포츠플러스 [전체보기]
부산의 쌍둥이 엄마, 아시아를 번쩍 들어 올려라
오늘의 경기 [전체보기]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2차전 SK-두산 外
프로농구= KCC-삼성 外
월드컵 NOW [전체보기]
개막전 열릴 루즈니키 경기장, 막바지 점검 한창
월드컵 직접관람땐 거주등록 기억해야
월드컵! 요건 몰랐지 [전체보기]
종교가 뭐길래…밥도 못 먹고 뛰는 선수들
형이 패스하고 동생이 슛…월드컵 뒤흔들 형제선수들
이 경기는 꼭! [전체보기]
요트 하지민, 3연패 돛 올린다
‘우생순’의 감동, 다시 한번
이병욱 기자의 여기는 자카르타 [전체보기]
현정화 “단일팀 됐으면 만리장성 넘었을 텐데…”
인도네시아의 배드민턴 사랑은 못 말려
AG를 향해 쏴라 [전체보기]
차세대 챔피언, 4년 전 ‘노골드’ 굴욕 씻으러 나섰다
결혼사진도 유니폼 입고 ‘찰칵’…“다이아보다 ‘금’이 좋아”
오늘의 AG 메달 시나리오- [전체보기]
오늘의 AG 메달 시나리오- 1일
오늘의 AG 메달 시나리오- 31일
월드컵 경기 일정- [전체보기]
월드컵 경기 일정- 16일
월드컵 경기 일정- 14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