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봄에 강한 모비스, 4전승 '퍼펙트 챔프'

SK와 챔피언 결정전 4차전, 양동근 29점 활약 77-55 승

  • 이병욱 기자 junny97@kookje.co.kr
  •  |   입력 : 2013-04-17 23:20:28
  •  |   본지 28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17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4차전에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한 울산 모비스 선수들이 유재학 감독을 헹가래치고 있다. 연합뉴스
- 포스트시즌 7전 전승 마무리
- 통산 4회… 3년만에 정상탈환

울산 모비스가 2012-2013 KB국민카드 프로농구 챔피언에 등극했다.

모비스는 17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챔피언결정전(7전4승제) 4차전 서울 SK와의 홈경기에서 77-55로 이겼다. 이로써 4전 전승으로 결정전을 끝낸 모비스는 2009-2010시즌 이후 3년 만에 프로농구 왕좌를 탈환했다. 또 '전신' 기아 시절인 1997시즌과 2006-2007시즌, 2009-2010시즌에 이어 통산 네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반면 정규시즌에서 원주 동부의 팀 최다승(44승) 기록과 동률을 이루며 1위에 오른 SK는 경험 부족을 드러내며 한 경기도 따내지 못한 채 맥없이 무너지면서 통합 우승에 실패했다.

정규리그에서 41승을 기록, 44승의 SK에 이어 2위에 오른 모비스는 4강에서 인천 전자랜드에 3연승을 거뒀고, 챔피언결정전도 4전 전승으로 마무리했다.

정규리그 막판 13연승을 달린 모비스는 플레이오프와 챔피언결정전까지 합쳐 무려 20연승을 거두는 '괴력'을 발휘했다.

1997년 프로농구 출범 이후 챔피언결정전이 4차전에서 끝난 것은 2005-2006시즌 이후 이번이 두 번째다. 당시에도 정규리그 2위 서울 삼성이 1위팀 모비스를 4전 전승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유재학 모비스 감독은 통산 세 번째 챔피언결정전 우승을 달성해 신성우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전무이사, 전창진 부산 KT 감독과 함께 이 부문 최다 타이를 기록했다.

챔피언결정전 최우수선수(MVP)에는 모비스의 양동근이 선정됐다. 2006-2007시즌 챔피언전에서 기자단 투표 결과 만장일치로 MVP에 올랐던 양동근은 이번에도 78표를 휩쓸었다. 양동근은 MVP 트로피와 함께 상금 1000만 원을 챙겼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서면 무신사 매장, 상권 불씨 살릴까
  2. 2故 김지태 선생 아들 통 큰 기부…부산 북구 신청사 탄력
  3. 3“한 달에 1500만원”…10대 청소년 노래방 도우미로 유인한 20대 女
  4. 4직할시 승격 발맞춰, 시내버스 노선 확 늘리고 배차 체계화
  5. 5‘빛의 도시’ 부산, 연말연시 밤 환하게 밝힌다
  6. 6반즈 MLB행 가능성…거인, 재계약·플랜B 투트랙 진행
  7. 7롯데 3세 경영 가시화? 신동빈 父子 부산출장 동행 촉각(종합)
  8. 8바다 앞 푸르른 청보리밭
  9. 940계단·구포국수…부산 미래유산 웹으로 한 눈에
  10. 10“서부산 발전의 키는 낙동강 활용…제2대티터널 등 재원 투입”
  1. 1“서부산 발전의 키는 낙동강 활용…제2대티터널 등 재원 투입”
  2. 2이르면 4일 8곳 안팎 개각…한동훈은 추후 원포인트 인사
  3. 3윤 대통령 6개 부처 개각, 3명이 여성, PK 출신 2명
  4. 4박형준, 이재명에 산은 부산이전 촉구 서한 "균형발전 시금석"
  5. 5부산시의회 ‘안전 통학로’ 예산 2억 늘려
  6. 6민주 민홍철 의원, ’당에 서운하다’ 밝혀…배경 관심
  7. 7민주 "중대재해처벌법 유예 연장, 중기 협상력 강화법과 함께 통과를"
  8. 8'시정 복귀' 박형준, 국회서 "산은법·가덕신공항 힘 실어달라"(종합)
  9. 9여야 ‘2+2협의체’ 합의 “시급한 법안 우선 처리”
  10. 10이낙연 신당 창당 초읽기? "생각 정리되는 대로, 때가 되면 말하겠다"
  1. 1서면 무신사 매장, 상권 불씨 살릴까
  2. 2롯데 3세 경영 가시화? 신동빈 父子 부산출장 동행 촉각(종합)
  3. 3올해 '세수 펑크'에 지방 교부세 14% 감소…부산 3000억↓
  4. 4KRX행일까, 총선 출마일까…‘부산 연고’ 이진복 전 수석 거취 촉각
  5. 5과열 ‘한동훈 테마주’ 투자 주의보
  6. 6에코델타 최대 규모 1470세대…학군·교통·문화 혜택 누려라
  7. 7원희룡 “장관 바뀌더라도 가덕신공항 2029년 말 개장할 것”
  8. 8새는 수돗물 감시 ‘유솔’ 시스템, 1년 40만t물 아꼈다
  9. 9부산엑스포 후폭풍?…SK그룹, 대규모 인사 예고
  10. 10정부, 中 요소 통관 보류에 '공공비축 물량 확대' 등 대응
  1. 1故 김지태 선생 아들 통 큰 기부…부산 북구 신청사 탄력
  2. 2“한 달에 1500만원”…10대 청소년 노래방 도우미로 유인한 20대 女
  3. 3직할시 승격 발맞춰, 시내버스 노선 확 늘리고 배차 체계화
  4. 4학생이 1년간 교사 불법촬영…학부모 학폭담당교사까지 협박
  5. 5“차차 풀려요”…부산울산경남, 오후에 구름 끼는 곳도
  6. 6부산 50인 미만 ‘중처법 사망’ 더 많다
  7. 7대각선 횡단보도 설치 후 사고 35% 감소
  8. 81985년 도시철 개통으로 존립 위험…환승할인제 시행으로 상생의 길
  9. 9전국 당뇨병 치료율 1위 '부산 강서구'…서울 용산구 꼴찌
  10. 10학부모가 교실서 난동, 한밤 중 교사 협박도… 부산 교권침해 160건 확인
  1. 1반즈 MLB행 가능성…거인, 재계약·플랜B 투트랙 진행
  2. 2아이파크, 수원FC와 승강PO
  3. 3최준용 공수 맹활약…KCC 시즌 첫 2연승
  4. 4동의대, 사브르 여자단체 金 찔렀다
  5. 5맨유 101년 만의 ‘수모’
  6. 6우즈 “신체감각 굿” 이틀 연속 언더파
  7. 7빛바랜 안혜지 16점, BNK 우리은행전 5연패
  8. 8“건강수명 근육량이 결정…운동해 면역력 키워야”
  9. 9부산 아이파크 승강 PO 상대 2일 수원서 결정
  10. 10BNK도 극적 연패 탈출…서로를 응원하는 부산 농구남매
우리은행
유소년 축구클럽 정복기
“축구는 기본기부터” 심판 형제가 만든 신생 클럽
유소년 축구클럽 정복기
부산 유일 초등부 여자클럽…창단 첫해부터 전국 최강 군림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