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돈줄 찾는 페이스북…메신저 대화창 광고 붙이기로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7-12 20:16:36
  •  |  본지 15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페이스북이 12억 명의 이용자를 거느린 페이스북 메신저에서 광고를 붙여 새로운 돈줄 찾기에 나선다.

12일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11일(현지시간)부터 채팅 애플리케이션인 메신저의 대화창에 광고를 내보내기로 했다. 이는 지난 1월 호주와 대만에서 시범적으로 광고를 내보내기 시작한 데 이어 전 세계로 범위를 확대하는 것이다.

광고는 이용자의 대화 사이에 게시된다. 페이스북 관계자는 광고를 이용자에게 "천천히, 조심스럽게" 노출하겠다고 밝혔다. 메신저 광고는 두 가지 방식으로 노출된다. 광고주의 웹사이트로 접속 증가를 유도하는 방안, 이용자와 광고주 간 대화창을 개설하는 방안이다.

페이스북이 새로운 수익 발굴에 나선 것은 기존 효자 사업인 뉴스 피드의 매출 증가 폭이 올해 중반부터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페이스북은 뉴스 피드에는 광고를 더는 늘리지 않겠다고 밝혀왔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busan momfair 2017 부산 맘페어10.20(금)~22(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농협
2017일루와페스티벌
s&t 모티브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경남개발공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