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김해 제2테크노산단 6년 만에 무산되나

진례면 주민 농지 등 편입 요청

  • 박동필 기자 feel@kookje.co.kr
  •  |   입력 : 2023-11-08 19:23:52
  •  |   본지 8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사업자 “추진 어렵다” 시에 전달

경남 김해시의 성장동력으로 기대를 모았던 진례 지역의 제2김해테크노밸리산단이 추진 6년 만에 무산될 처지에 놓였다. 이에 따라 시의 성장 축인 진례 지역 개발이 더욱 늦춰지게 됐다.
김해시는 최근 사업자인 ㈜김해테크노밸리로부터 ‘사업 추진 부정적’이라는 내용을 전달받았다고 8일 밝혔다.

김해테크노밸리 측은 “애초 추진했던 내용대로 사업이 추진되지 않고 주변 부지를 편입시켜야 한다면 현재로는 사업성이 없어 추진하기 어렵다”는 취지의 입장을 밝혔다. 이 사업자는 과거 주변에 제1테크노밸리산단을 성공적으로 조성한 데 이어 2산단을 추진해 왔는데 추진 6년 만에 사업을 접어야 할 판이다.

김해시에 따르면 이 사업자는 2018년 10월 4100억 원을 들여 진례면 89만4000㎡(27만 평)에 분양 방식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는 사업계획서를 김해시에 제출했다. 하지만 산단이 들어서면 조망권 침해 등 피해가 발생할 것을 주장한 상·하평 마을 250세대가 16만5000㎡(5만 평)의 사업지 편입을 요청했고, 이어 주변 농지 19만8000㎡(6만 평)의 편입도 요구했다.

결국, 이 사업자는 김해시와 주민의 요구사항을 검토했지만 사실상 채산성이 없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고 김해시 관계자는 전했다. 자잿값 상승, 프로젝트파이낸싱(PF) 확보 등이 어려운 것도 한몫했다는 분석이다.

이와 관련, 시는 일단 산단 조성을 연기한 뒤 경기가 좋아지면 여러 방식으로 추진하는 방안을 내부적으로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아르떼뮤지엄 교통대란이 다시 불 지핀 ‘영도 트램’ 논의
  2. 2생계 끊길까봐…불안감에 일흔 넘어도 일 못 놓는 노인들
  3. 3계약해지권 주고, 4000만 원 할인…건설사 “미분양 줄여라”
  4. 460년대생도 불안…3명 중 1명은 “난 고독사 할 것”
  5. 5북항에 ‘글로벌 창업혁신 거점’…기회특구와 시너지
  6. 6시·해수부 ‘노조 보상’ 극적 합의…자성대 부두 이전 급물살
  7. 7부산 동·서·영도구 체류인구마저 최저 수준(종합)
  8. 8수영하수처리장 현대화(지상공원 등 포함) 사업, 절차 간소화로 속도낸다(종합)
  9. 9尹 “지방에 과감한 권한이양을”…朴시장 “외국인 비자 개선해야”
  10. 10결혼 땐 100만 원 세액공제…기회특구 中企 가업상속세 ‘0’(종합)
  1. 1尹 “지방에 과감한 권한이양을”…朴시장 “외국인 비자 개선해야”
  2. 2초대 저출생수석, ‘40대 쌍둥이 엄마’ 유혜미 교수 낙점
  3. 3부산 온 당권주자 김두관 “산업은행 이전에 힘 싣겠다”
  4. 4‘채상병 특검법’ 또 폐기…與, 방송4법 필리버스터 돌입
  5. 5이재성 “온라인게임 해봤나” 변성완 “기술자 뽑는 자리냐”
  6. 6인사 안한 이진숙…최민희 과방위원장 “저와 싸우려 하면 안 돼” 귓속말 경고
  7. 7韓 일정 첫날 ‘尹과 회동’…당정관계 변화의 물꼬 틔우나
  8. 8대통령실 경내에도 떨어진 北오물풍선…벌써 10번째 살포
  9. 9野, 한동훈특검법 국회 상정…韓대표 의혹 겨냥 ‘파상공세’
  10. 10韓 “웰빙정당 소리 안 나오게 할 것…금투세 폐지 최우선”
  1. 1계약해지권 주고, 4000만 원 할인…건설사 “미분양 줄여라”
  2. 2북항에 ‘글로벌 창업혁신 거점’…기회특구와 시너지
  3. 3시·해수부 ‘노조 보상’ 극적 합의…자성대 부두 이전 급물살
  4. 4부산 동·서·영도구 체류인구마저 최저 수준(종합)
  5. 5수영하수처리장 현대화(지상공원 등 포함) 사업, 절차 간소화로 속도낸다(종합)
  6. 6결혼 땐 100만 원 세액공제…기회특구 中企 가업상속세 ‘0’(종합)
  7. 7‘산은 부산 이전’ 챌린지 뜨겁게 확산
  8. 8티몬·위메프 피해 확산…정부 “집단 분쟁조정 착수”
  9. 9상속세 25년 만에 개편…자녀공제 5000만→5억 원(종합)
  10. 10여름방학 생활과학교실이 찾아갑니다
  1. 1아르떼뮤지엄 교통대란이 다시 불 지핀 ‘영도 트램’ 논의
  2. 2생계 끊길까봐…불안감에 일흔 넘어도 일 못 놓는 노인들
  3. 360년대생도 불안…3명 중 1명은 “난 고독사 할 것”
  4. 4檢 ‘일동 수사정보 유출 혐의’ 부산청 출신 총경 구속
  5. 5“글로벌 허브도시 부산, 입체적 홍보활동 펼칠 것”
  6. 6오늘의 날씨- 2024년 7월 26일
  7. 7부모와 애착관계 형성 어려워 말문 닫아…치료 절실
  8. 8“남편 대선 후보 만들려 의원 배우자 매수 의혹”…檢, 김혜경 벌금형 구형
  9. 9‘최일선’ 치안센터, 부산 절반 넘게 없앤다
  10. 10세수 메우려 치안센터 50곳 매각? 일선 경찰도 반대 목소리
  1. 1파리 올림픽 막 올랐다…‘금맥’ 양궁 필두 종합 15위 이내 목표
  2. 2유도·양궁·수영 29일 金 도전…펜싱 어벤져스 31일 출격
  3. 3떨림 현상으로 총 잡는 손까지 바꾼 메달 기대주
  4. 4양민혁 토트넘 이적 95% 수준 진행
  5. 5첫 경기부터 2시간 동안 승부결과 없어 ‘대혼선’
  6. 6외국인 코치진 선임은 아직 결정안해
  7. 7탁구혼복 임종훈-신유빈 4강 오르면 중국 대결
  8. 8206개국 참가…센강 6㎞ 배 타고 개회식
  9. 9단체전 금메달은 물론 한국 여자 에페 첫 우승 노린다
  10. 10부산스포츠과학센터 ‘영재 육성’ 주체로
해피-업 희망 프로젝트
부모와 애착관계 형성 어려워 말문 닫아…치료 절실
우리의 노후 안녕할까요…누구나 올드 푸어
생계 끊길까봐…불안감에 일흔 넘어도 일 못 놓는 노인들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