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위기가정 긴급 지원 <16> 하지정맥류 김혜영 씨

빚 때문에 살던 집에서 내몰릴 위기… 보금자리 절실

  • 이병욱 기자 junny97@kookje.co.kr
  •  |   입력 : 2022-04-27 19:52:16
  •  |   본지 17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대한적십자사 부산광역시지사·국제신문 공동 기획

김혜영( 53·가명) 씨는 약물중독에다 폭력을 일삼는 남편과 몇년 전 이혼했다. 그러나 자주 교도소를 드나들던 전 남편 탓에 빚더미에 앉았고, 신용불량자로 전락했다.

임대 아파트에 살고 있는 김 씨는 빚을 갚느라 월세를 낼 형편이 못 됐고, 오랫동안 임차료를 체납하면서 지원받던 주거급여도 끊긴 상태다. 밀린 월세를 내지 않으면 계약기간이 만료되는 올해 말에는 집을 떠날 수밖에 없다.

김 씨는 하지정맥류와 C형 간염 등 지병을 앓아 경제활동을 할 수 없는 처지다. 최근에는 위와 십이지장, 췌장 등에도 병이 생긴 데다 극심한 스트레스로 우울증과 불면증까지 앓고 있다.

김 씨는 이혼하면서 이란성 쌍둥이 중 첫째인 아들과 함께 살고 있는데, 아들은 동생과 떨어져 살게 되면서 분리불안과 충동조절장애를 앓고 있다.

김 씨와 아들은 매달 80만 원의 생계급여로 생활해야 하는데, 월세는커녕 남은 빚을 갚기에도 버거운 상황이다. 김 씨 본인은 물론 아들의 치료비를 감당하기 어려워 병은 점점 악화하고 있다.

담당 복지사는 “김 씨는 당장 아이와 함께 거주할 안정적인 생활공간이 필요하지만, 월세나 보증금을 마련할 방법이 없다. 김 씨 모자가 다시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희망의 손길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후원 계좌:부산은행 101-2002-0892-01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

※ QR코드(그림)를 스캔하면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나눔을 더할 수 있는 대한적십자사 정기후원 가입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어려운 이웃들과 따뜻한 마음을 나누고자 성금 기부 및 정기후원에 참여를 원하는 개인이나 단체는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 사회가치창출팀(051-801-4011~3)으로 문의 바랍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시민 52.8% “총선 때 尹정부에 힘 싣겠다”
  2. 2[부산시민 여론조사]한동훈 28.1%, 이재명 27.4%…차기 대권주자 선호도 박빙
  3. 3이재명 영장 기각…법원 "증거인멸 우려 없고 범죄 소명 됐다고 보기 어려워"
  4. 4오수관 아래서 작업하던 인부 2명, 가스 질식돼 숨져
  5. 5추석 코 앞인데…부산 체불임금 작년보다 110억 늘었다
  6. 6과속 잦은 내리막길 12차로 건너야 학교…보행육교 신설을
  7. 7[부산시민 여론조사]지지도 국힘 51%, 민주 28%…“엑스포, 총선과 무관” 42%
  8. 8[부산시민 여론조사]윤석열 국정지지율 53.3%…박형준 시정지지율 54.8%
  9. 9부산시 ‘스쿨존 차량용 펜스’ 설치 지침 전국 첫 마련
  10. 10영도 ‘로컬큐레이터센터’ 세워 도시재생 이끈다
  1. 1부산시민 52.8% “총선 때 尹정부에 힘 싣겠다”
  2. 2[부산시민 여론조사]한동훈 28.1%, 이재명 27.4%…차기 대권주자 선호도 박빙
  3. 3이재명 영장 기각…법원 "증거인멸 우려 없고 범죄 소명 됐다고 보기 어려워"
  4. 4[부산시민 여론조사]지지도 국힘 51%, 민주 28%…“엑스포, 총선과 무관” 42%
  5. 5[부산시민 여론조사]윤석열 국정지지율 53.3%…박형준 시정지지율 54.8%
  6. 6사상 ‘자율형 공립고’ 장제원 노력의 산물
  7. 7尹 “北 핵사용 땐 정권 종식” 경고한 날, 고위력 무기 총출격(종합)
  8. 8부산 발전 위한 열쇠…“대기업” 22.9%, “엑스포” 20%
  9. 9영장기각으로 한숨 돌린 李, 비명계 끌어안을까 내칠까
  10. 10일본 오염수 방류 수산물 소비 영향, 정치성향 따라 갈려
  1. 11인당 가계 빚, 소득의 3배…민간부채 역대 최고치
  2. 2국제유가 다시 90달러대로…추석 전 국내 기름값 고공행진
  3. 3“지난 5월 아시아나 ‘개문 비행’ 때 항공사 초동 대응 부실”
  4. 47월 부산 인구 1231명 자연감소…경북 등 제치고 전국 1위
  5. 5아프리카 섬나라에 '부산엑스포 유치' 사절단 30명 파견
  6. 6수소 충전용 배관제품 강자…매출 해마다 20%대 성장
  7. 7긴 추석연휴 ‘추캉스족’ 모여라…롯데아울렛 ‘홀리데이 페스타’
  8. 8부울경 주력산업 4분기도 암울…BSI 100 넘긴 업종 한 곳 없다
  9. 9박순혁 작가 “여의도카르텔 혁파해 자본시장 바로 잡아야”
  10. 10부산 기반 신생항공사 시리우스항공, 면허 신청
  1. 1오수관 아래서 작업하던 인부 2명, 가스 질식돼 숨져
  2. 2추석 코 앞인데…부산 체불임금 작년보다 110억 늘었다
  3. 3과속 잦은 내리막길 12차로 건너야 학교…보행육교 신설을
  4. 4부산시 ‘스쿨존 차량용 펜스’ 설치 지침 전국 첫 마련
  5. 5영도 ‘로컬큐레이터센터’ 세워 도시재생 이끈다
  6. 6코로나 新 백신 내달부터 접종
  7. 7녹슨 배 400여 척 해안 점령…‘옛것’도 쾌적해야 자원 된다
  8. 8극한호우 잦았던 부울경, 평년보다 500㎜ 더 퍼부었다
  9. 9김해 맨홀서 작업자 2명 사망… 노동부, 중대재해처벌법 조사 착수
  10. 10오늘 어제보다 최고 6도 높아…연휴 기간 일부 쌀쌀할 수도
  1. 1사격 러닝타깃 단체전 금 싹쓸이…부산시청 하광철 2관왕
  2. 2한국 수영 ‘황금세대’ 중국 대항마로 부상
  3. 3구본길 4연패 멈췄지만 도전은 계속
  4. 4김하윤 밭다리 후리기로 유도 첫 금 신고
  5. 5박혜진 태권도 겨루기 두번째 금메달
  6. 6롯데, '투타겸업' 전미르 3억 등 신인 계약완료
  7. 7오늘의 항저우- 2023년 9월 27일
  8. 8한국 사격, 여자 50m 소총 단체전서 동메달 합작
  9. 9'돈을 내고 출연해도 아깝지 않다' 김문호의 최강야구 이야기[부산야구실록]
  10. 10아! 권순우 충격의 2회전 탈락
우리은행
밴쿠버에서 만난 영도의 미래
녹슨 배 400여 척 해안 점령…‘옛것’도 쾌적해야 자원 된다
위태로운 통학로 안전해질 때까지
과속 잦은 내리막길 12차로 건너야 학교…보행육교 신설을
  • 맘 편한 부산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