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대형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100% 도입

  • 최영지 기자
  •  |   입력 : 2019-03-17 19:19:19
  •  |   본지 2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국가관리회계시스템(에듀파인) 도입을 반대하며 교육부와 극심한 갈등을 빚었던 대형 사립유치원들이 결국 100% 수용했다.

교육부는 원아 200명 이상 대형 사립유치원 570곳 중 568곳(99.6%)이 에듀파인을 도입하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에듀파인을 끝내 도입하지 않은 경기지역 유치원 2곳은 현재 폐원을 신청해 원아가 없는 상태여서 사실상 100% 참여율을 달성했다. 이덕선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 이사장이 설립한 유치원도 에듀파인을 도입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유치원은 지난 14일 이 이사장의 횡령 등 혐의 때문에 검찰의 압수수색을 받았다. 에듀파인 의무 도입 대상인 원아 200명 이상 대형 사립유치원은 지난해 10월 기준으로 581곳이었다. 그러나 최근 폐원 신청한 2곳을 포함하면, 모두 13곳이 유치원 비리 사태 이후 휴원 혹은 폐원을 결정했다.

교육부와 각 시·도교육청, 한국교육학술정보원은 에듀파인을 도입하는 유치원에 대해 사용법 연수 및 전문 상담 등을 지원할 방침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에듀파인 도입으로 유치원 회계 투명성을 높이는 첫걸음이 시작됐다”고 말했다.

최영지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윤산터널 앞 정체 극심한데…” 아파트 건립 강행에 주민 반발
  2. 29급 지방공무원 작년보다 8000명 덜 뽑는다
  3. 3동래구 신청사 늘어난 공사비, 책임소재 놓고 결국 고소전
  4. 4후쿠시마서 세슘 기준치 180배 우럭…해수부 “유통 없도록 할 것”
  5. 5중진 정지영 감독 “BIFF 혁신위, 첫발부터 잘못”
  6. 6[근교산&그너머] <1335> 경북 경주 마석산
  7. 7발길마다 일본 역사와 자연…“같이 걸을까요” 새 우정도 피었다
  8. 8“늦었다 생각들 때 시작해봐요” 수많은 ‘정숙이’를 향한 응원
  9. 9한동안 부산 울산 경남 낮 최고 평년보다 높아...28~30도
  10. 10부산시의회, 교육청 예산 임의집행 조사 의결
  1. 1부산시의회, 교육청 예산 임의집행 조사 의결
  2. 2한국노총 “경사노위 참여 않겠다” 노사정 대화의 문 단절
  3. 3IMO 탄도 발사 비판에 북 '발끈'..."위성 발사도 사전통보 않겠다"
  4. 4송영길, 2차 檢 자진출두도 무산…“깡통폰 제출? 사실 아니다”
  5. 5비행 슈팅 게임하면서 6·25 배운다...한국판 '발리언트 하츠' 공개
  6. 6선관위 ‘감사원 감사 부분수용’ 고심
  7. 7권칠승 “천안함 부적절 표현 유감”
  8. 8尹 긍정·부정 모두↓...내일 총선 가정 표심은 민주에 살짝 더
  9. 9부산 청년 39세로 확대 땐 정책 수혜 20만명 는다
  10. 10[정가 백브리핑] 윤심 잡은 ‘김장 연대’가 그의 작품…국힘 ‘찐실세’ 떠오른 박성민
  1. 1경찰, 부산지역 전세사기범 18명 구속
  2. 2KCCI 패널리스트 추가 확대, 공신력 및 신뢰도 높인다
  3. 3신고 안해도 10만 달러까지는 해외 송금 가능해진다
  4. 4자동차 개소세 인하 이달 말 종료…7월부터 세 부담↑
  5. 5주가지수- 2023년 6월 7일
  6. 6반려동물 플랫폼 '페텔' 2억원 규모 프리A, 기관 투자 유치
  7. 7㈜글로벌탑넷 중기부 신진연구자 과제 선정돼
  8. 8부산 전셋값 급락…하반기 역전세 쏟아진다
  9. 9‘센텀 금싸라기’ 신세계 부지에 ‘태양의 서커스’ 무대 설까
  10. 10서부산 공급과잉 지식산업센터 대규모 공실 우려
  1. 1“윤산터널 앞 정체 극심한데…” 아파트 건립 강행에 주민 반발
  2. 29급 지방공무원 작년보다 8000명 덜 뽑는다
  3. 3동래구 신청사 늘어난 공사비, 책임소재 놓고 결국 고소전
  4. 4한동안 부산 울산 경남 낮 최고 평년보다 높아...28~30도
  5. 5탈옥해 보복한다던 서면 돌려차기男, 법무부가 특별 관리
  6. 6동의과학대 전기자동차과, 2023년도 현대자동차 상반기 엔진 과정 위탁교육 실시
  7. 7오늘의 날씨- 2023년 6월 8일
  8. 8분당선 수내역 2번 출구 에스컬레이터 역주행해 수십명 부상
  9. 92030부산세계박람회 알릴 대학생 서포터즈 활동 시작
  10. 10부산사하라이온스클럽 김성범 신임 회장 취임
  1. 1흔들리는 불펜 걱정마…이인복·심재민 ‘출격 대기’
  2. 2“럭비 경기장 부지 물색 중…전국체전 준비도 매진”
  3. 3이탈리아 빗장 풀 열쇠는 측면…김은중호 ‘어게인 2강 IN’ 도전
  4. 4호날두 따라 사우디로 모이는 스타들
  5. 5세계의 ‘인간새’ 9일 광안리서 날아오른다
  6. 6PGA·LIV 1년 만에 동업자로…승자는 LIV 선수들?
  7. 7안권수 롯데 가을야구 위해 시즌중 수술
  8. 8메시 어디로? 바르샤냐 사우디냐
  9. 9‘레전드 수비수’ 기리며…16개팀 짜장면 먹으며 열전
  10. 103연패 수렁에 빠진 롯데, 기세 꺾였나
우리은행
슬기로운 물만골 탐구생활
습기 폭탄, 찬물 샤워…오전 6시면 출근전쟁 소리에 잠 깨
‘감정노동현장’ 콜센터 취업기
빚 권하는 사회 비판하면서…‘카드 돌려막기’ 권유 회의감
  • 부산항쟁 문학상 공모
  • 부산엑스포키즈 쇼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